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9.02.01 15:20

데이비드 보위

조회 수 14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5살 때의 데이비드 보위

55살의 보위

2016년 사망, 마지막 앨범 '블랙스타' 발표당시 보위


그중 55살의 데이비드 보위가 가장 멋지네....ㅎ


1947년생 데이비드 보위.

그는 열세살때 어머니로부터 색소폰을 선물로 받고

 음악레슨도 받으며 음악적 소양을 키워갔다.

그 이듬해에는 학교에서 친구와 싸우다 왼쪽눈을 크게 다쳐 거의 왼쪽 시력을 잃었다고 한다.


이른 바 글램록의 대부로

영국의 가수이자 배우이기도 한 그는, 변신의 귀재, 페르소나 및 록 아이콘의 표본으로써,

패션계에도 엄청난 영향을 준 뮤지션이었다.


15살때 이미 자신의 밴드를 조직한 그는

마지막 앨범 BLACK STAR를 발표하며 활동하는 동안

영국 ROCK계의 걸출한 존재였다.

아폴로 11호의 달착륙시점에 발표되어 그 미묘한 시점때문에 화제를 낳았던

Space Oddity는 특유의 실험성과 혁신성이 돋보이는 곡으로

그의 인상을 전 세계 대중들에게 각인시켰다.


2016년 1월 마지막 앨범 BLACK STAR를 발표하고 그 다음날 보위는 사망하였다.

암투병사실을 숨긴채 음악에 집착하고 몰두했을걸 생각하면

눈물겨울 지경이다.

그리고

하나의 락커가 독일 베를린 장벽을 무너뜨린 역사적 사실을 아는가

그는 위대한 락스타였다.

영국스타인데 어째서 베를린장벽을 무너뜨렸다는 건지...


매너리즘에 빠진 그는 어느날 앨범구상을 위해 베를린장벽을 산책하면서

담장밑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포옹과 정담을 나누던 동서독연인들을 발견하고..

깊히 감동하여 그들을 위한 노래를 만들어야겠다고 마음먹는다.

그렇게 1977년 탄생한노래가 ' HEROES'


그의 인터뷰로 이 사실이알려지자 전세계는 물론 동서독 사람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며

그들의 애창곡이 되었고

마침내 서베를린 담장옆 국회의사당에서 보위의 공연이 열리는 날

담장밖의 동독사람 수천명이 따라부르는 감동적인 기현상이 발생했다.


하나의 노래의 영향은 일파 만파....

결국 노래가 만들어진지 12년후

동서독 베를린장벽은 무너지게 된다.


보위가 암으로 2016년 1월 세상을 떠났을떄

독일 외교부 공식홈피에는


"데이비드 보위, 당신은 우리의영웅이었다

베를린장벽붕괴에 도움을 준 데 감사한다!"


라는 글귀가 써 있었다.


이처럼 하나의 노래가 역사의 물길을 바꾸고

새로운 세계를 창조하니 놀랍고 감동스럽지 않은가



사람사이에도 장벽이 있다.

물질이 있어서 사이가 틀어지고, 물질이 없어서 사이가 벌어지고...

사소한 말 한마디에  앙금이 쌓이고..


멀어진 형제,  돈앞에서라면 부자간에도 등을 지는 지금의 세태


서로간의 장벽을 허무는

설 명절이라면 더 아름답지 않겠는가.


모두 푸근하고

배둘레햄처럼 마음마저 유쾌하고 넉넉한 명절 맞으시기 바랍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생각나는 사항이 있어 공지를 올립니다( 소리골 회칙개정) 6 김귀환 2019.08.14 68
공지 회원님들 공지사항 입니다 1 김귀환 2019.01.22 222
공지 (공지) 소리골 회원님들만의 사이버 공간인 밴드를 만들었습니다 13 용범님 2016.01.28 7037
공지 (공지)소리골 회원 가입 관련 2 용범님 2016.01.13 7836
868 4월 정모 후기 입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입니다.  이번 소리골 4월 정모가 4월 27(토)에  춘천에서 있었습니다. 간단하게 후기를 올립니다.  4월 소리골 정모는 봄바람이 살랑살... 2 file 최기영 2019.05.02 391
867 4월 제주도 여행은 강렬한 삶의 무늬. 아름다운 곳에서의 좋은 추억은 삶의 에너지를 가져다줍니다. 대기업에 다니는 작은 딸의 생일도 축하할 겸 제주도를 2박3일간 (월요... 7 file 로체 2019.04.22 365
866 4월 정모 알립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4월 정모 알립니다. 봄이 되었어도 아직은 아침 저녁으로 조금 차기도 합니다.  그래도 조금 걷다보면 상쾌한 아침 공기를 느낄 수 있을 것 ... 3 최기영 2019.04.09 242
865 벚꽃 나들이                      봄                                                   윤동주        봄이 혈관 속에 시내처럼 흘러      돌, 돌, 시내 가차운 언덕에  ... 2 file 로체 2019.04.08 310
864 3월 정모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 최기영입니다.  봄은 항상 그런것 같습니다.  봄은 온것 같은데 날씨는 좀 쌀쌀하고 그래서 겨울옷을 넣었다 빼다 하다 남쪽에 꽃소식이... 3 file 최기영 2019.04.05 327
863 봄이 오는 하늘다리 부산에는 벌써 벚꽃 만개소식이 한창인데요. 여기도 목련이 봉오리를 맺고 여기저기 산수유가 노랗게 꽃피어 보기가 좋습니다. 예년보다 따뜻해 꽃이 일찍 핀건지... 2 file 로체 2019.03.25 284
862 3월 정모 장소 변경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 최기영입니다.  3월도 중순인데 아직 쌀쌀하네요. 남쪽에는 여러가지 꽃도 피었다고 하는데.... 따뜻한 꽃이 그립습니다.  3월 정모 장... 3 최기영 2019.03.19 192
861 서울국제 오디오쇼          사진 3) 김주호님 시스템 .스피커만 탄노이라고 하심          사진 4) 블루레이 청음중          사진 5) 재즈 바 산토리니에서 재즈감상중인 래리님 ... 8 file 로체 2019.03.11 387
860 3월 정모 안내입니다. 안녕하세요?  이번달 소리골 정모를 안내해 드립니다.  1. 일시 : 2019년 3월 30일(토) 오후 3시 2. 장소 : 용인 전화진 사장님 댁입니다.  이번에도 회원님댁 방... 최기영 2019.03.08 119
859 2월 정모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 최기영입니다. 2월 소리골 정모 보고입니다.  2월 정모는 2월 23일(토) 오후 3시 안산시 고잔동에 있는 저희집에서 있었습니다.  18분의... 2 file 최기영 2019.02.27 432
858 단양 스카이워크 - 단양 스카이워크 지난 12월엔 가족들과 충북 단양엘 다녀왔는데요. 우리나라는 땅이 작아서 웬만하면 1박 2일로  그 고장의 멋을 충분히 느끼고 올수있는것 같... 2 file 로체 2019.02.14 323
857 2월 정모 알립니다. 안녕하세요?  1월이 벌써 지나가고 2월이 1주일은 지나간 것 같습니다.  2월 정모 안내해드립니다.  1. 일시 : 2019년 2월 23일(토) 오후 3시 2. 장소 : 이번 달... 2 최기영 2019.02.08 199
856 즐거운 설   file 김덕환 2019.02.03 123
» 데이비드 보위 25살 때의 데이비드 보위 55살의 보위 2016년 사망, 마지막 앨범 '블랙스타' 발표당시 보위 그중 55살의 데이비드 보위가 가장 멋지네....ㅎ 1947년생 데이비드 ... 로체 2019.02.01 149
854 신년음악회 ! ( 덕유산   ) 얼마전  청주시립교향악단 신년음악회를다녀왔습니다. 어머니 가신지 얼마되지도 않았는데 무슨 음악회.... 하고  한달도 전에  예매한걸 취소할려... 2 file 로체 2019.01.25 295
853 소리골 청음실 침수와 관련하여 제안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 최기영입니다.   소리골 청음실 침수관련 하여 제안 드립니다.   1월 정모가 저번 주 토요일 있었습니다. 회원님들 20여분 참여를 하셔... 12 최기영 2019.01.21 432
852 1월 정모 후기 올립니다. 안녕하세요? 최기영입니다. 2019년 첫 정모를 통하여 힘차게 소리골 시작을 하였습니다. 1. 일시 : 2019. 1. 19.(토) 오후 2시 ~ 오후 8시 2. 장소 : 안양 소리골... 3 file 최기영 2019.01.21 382
851 위로 ><p><p> < 여우가 어린왕자에게 말합니다. '네 장미꽃을 그토록 소중하게 만든것은      네가 오랜동안 장미에게         공들인 시간때문이란다.....' 중학교때... 2 로체 2019.01.12 257
850 우리 소리골 회원님들 그리고 아나로그 음악을 좋아하시는 전국의 방문객님들 공지사항 입니다 억장이 무너지는 마음을  알것 같습니다 3일째 먹고 자지도 못하고 멍하고 있다가  이번 주말이  오기에  정신 차리고 알립니다 날벼라도 무슨, 제가 어떤 인생을... 18 김귀환 2019.01.10 5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5 Next
/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