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249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중학교 2학년 2명, 3학년 2명 지난 중간고사 성적을 어제 받았습니다.

2학년 한 녀석은 26명 중에서 20등, 한 녀석은 23등, 3학년 한 녀석은 비공개, 한 녀석은 16등입니다.

2학년 중에 한 녀석은 제가 가르친 국어와 역사 때문에 그래도 평균 성적이 올랐다고 싱글벙글이고 한 녀석은 왜 시험을 잘 못쳤는지 모르겠다고 울상이고 3학년 한 녀석은 성적이 올라서 다음 시험 준비를 잘하고 싶다고 열심이고 한 녀석은 그냥 웃고 있습니다. 

수녀님들은 아무리 애를 써도 아이들 성적이 오르지 않는다고 실망을 하셨지만 전 아이들에게 성적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얼마나 최선을 다했느냐가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내년에 아이들을 데리고 네팔을 갈 생각입니다. 재작년에 대구의 고등학교 4곳을 네팔의 학교와 자매결연을 맺게 하고 30여명의 학생들과 네팔을 다녀왔습니다.

처음에는 학부모들이 반대를 많이 하더군요. 중국도 아니고 필리핀도 아니고 미국도 아닌 무슨 네팔이냐고, 선생님들께 보내지 않겠다고 항의를 많이 하더라고 하더군요.

전 그 때 선생님들께 아마 그 나라를 가보는 것보다 아이들이 얻는 것이 훨씬 많을 것이라고, 그렇지 않다면 제가 비용을 다 물어내겠다고 했지요.

그리고 네팔을 다녀온 이 후에 학생들의 생활 태도가 너무 많이 달라져서 선생님들과 학부모들이 정말 놀랐다고 하더군요. 

공정여행이라는 것이 그저 가난한 현지인들의 삶을 엿보고 동정하는 것이 아니라 그들과 함께 하면서 자신의 삶의 태도를 돌아보는 것이라고 히말라야는 말없이 전합니다.

이기는 것만이 능사가 아니라 함께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것이 세상이라는 것을 스스로 느끼는 시간을 아이들과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비록 성적은 많이 오르지 않았지만 조금씩 공부에 재미를 붙이고 공부의 의미를 알아가는 시간, 저에게도 아이들에게도 소중한 시간입니다.

이번 중간고사를 앞두고 실용오디오의 회원이신 모선생님께서 큰 도움을 주신 것에 아이들을 대신해서 다시 한번 고마움을 전합니다.


  • ?
    섬집ㅇㅇ 2019.05.14 10:00
    아이들 가르치시느라 수고가 많으십니다.
    그들이 후에 전선생님을 소중한 가르침을 기억하리라 믿습니다.
    후원해주신 분께도 감사드립니다.
  • ?
    이진한 2019.05.14 10:44
    저는 어제 봄여름가을겨울 사계절을 
    생각하였습니다생각이 아무리 자유롭고 
    마음이 마음대로 한다 하지만
    사계절을 벗어날 수가 없더군요 
    눈 덥힌 장엄한 히말라야!
  • ?
    movin'out 2019.05.15 05:26
    다문화 결사반대, 백두혈통 찬양, 유화철이가 보면 뭐라고 그럴까요?
  • profile
    세로토닌 2019.05.21 08:50
    이런 분위기에서는 좋은 이야기 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395 이순신장군은 포르투갈인이 죽였다 일본은 1853년 미국 페리제독의 위압적인 엄포로 어쩔수 없이 일찌기 문호를 개방 그들 나라로 볼때 눈부신 발전을 거듭한게 사실이지만 사실 그 이전에도 유연... 26 로체 2019.05.17 496
20394 종교의 보편성과 배타성 그리고 우상 자게에서 종교와 관련하여 몇 분들이 의견을 피력하셔서 소인도 두서없이 몇 마디를 더해보려고 합니다. 사랑방 문턱 넘지 못하는 분들을 위하여 이곳으로 끌어 ... 17 섬집ㅇㅇ 2019.05.16 223
20393 점입가경 오랫만에 들어왔습니다 이유인즉 산신령님들이 뉴스를 안봅니다 농사철 초입이라 바쁨핑게도 있지만 주된 이유는  '뉴스를 보기싫다' 입니다 왜? 대표야권의 어처... 17 신기루 2019.05.16 331
» 공부방 중간고사 성적 중학교 2학년 2명, 3학년 2명 지난 중간고사 성적을 어제 받았습니다. 2학년 한 녀석은 26명 중에서 20등, 한 녀석은 23등, 3학년 한 녀석은 비공개, 한 녀석은 1... 4 전태흥 2019.05.14 249
20391 석가탄신일 유감 우리 나라 종교 인구 통계를 보면, 불교를 믿는다가 당연 상위를 보이고 있다. 기독교보다 앞선다. 그럼에도 매년 성탄절이 가까워지면 실용사랑방의 이름모를 ... 11 file 디팍 2019.05.13 371
20390 희한한 악기 보면 위는 만돌린, 밑은 기타입니다. 원래 리코딩은 어쿠스틱 만돌린으로 했겠지만. 저 밴드를 좋아하는 이유는 100% 만돌린인데, 아코디온과 잘 어우러진 Celtic... movin'out 2019.05.11 251
20389 방탄소년단 요즘 빌보드를 연일 석권하고 있는 방탄소년단 아시지요? 한국인 누구도 이루지 못한 새 역사를 쓰고 있는중입니다. 아무리 나이를 먹어도 철이 안드는 어른 아... 6 로체 2019.05.10 287
20388 엘다비드선배님의 어머니 노래에 답하여 골고다의 어머니(Stabat Mater)/섬집아이   『저희가 예수를 맡으매 예수께서 자기의 십자가를 지시고 해골 (히브리말로 골고다)이라 하는 곳에 나오시니』(요 19... 4 섬집ㅇㅇ 2019.05.08 135
20387 개암열매의 전설 멍든 영혼 감싼 애비 지게발채에 다섯살 철부지 태우고 산길 오르며 자꾸만 자꾸만 깨금 이야기를 했다. 도깨비가 엄척 무서워 한데..... 지난 해에 보아두었다던... 11 소리사랑 2019.05.08 277
20386 2019 또 다시 어버이날에 수수께끼/섬집아이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것은?   웃음 한 움큼 기쁨 두 움큼 한숨 세 움큼 눈물 네 움큼 … 이것저것 고스란히 담았던 옛날 우리네 어머니 ... 4 섬집ㅇㅇ 2019.05.08 114
20385 어머니 부르시던 노래 제가 Youtube 에 업로드 한 것입니다만 어버이날 이 곡을 들으며 이제는 세상에 계시지 않는 부모님을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2 엘다비드 2019.05.08 173
20384 식물들에게도 음악을 들려 주세요. 우리농장에서 아침에 2시간씩 들려주는 음악과 오디오가 궁금해서 문의하는 분이 여러분 있습니다. 오디오는 국산 인켈AX5400앰프이며, 인켈튜너 SAE T 102 모델... 5 file 이천기 2019.05.08 200
20383 青春の影 4 려원 2019.05.07 169
20382 범법자들끼리 * 사랑방이 있다는 걸 자꾸 까먹습니다. 오늘은, 아이 태우려고 전철역으로 가서 '주정차금지'가 선명하게(!) 바닥에 적혀 있는 곳에 차를 대고 비상등 켜고 있었... 7 현준하연아빠 2019.05.05 293
20381 청춘은 아름다워라 청춘은 아름다워라... 이게 헤르만 헷세의 단편소설 제목인 듯도 하고..아닌 것도 같고 하여간, 누구 건지는 몰라도 일단 제목으로 했습니다. 돌이켜보면 어떤 ... 24 file 디팍 2019.05.04 349
20380 Hard to say i'm sorry 7 려원 2019.05.04 137
20379 새로 개업한 서울 강서구 마곡 lp bar 에서 중복 lp 500장 팝니다 새로 개업한 서울 강서구 마곡 lp bar 에서 중복 lp 500장 팝니다(팝,가요,골라서 장당 8000원).  https://store.naver.com/restaurants/detail?id=1101129539 01... 콩두유 2019.05.04 184
20378 신문사에서 어린이날 선물 추천 [이 책을 댁으로 들이십시오]우리 아이, 세계시민으로 키워볼까요 임소정 기자 sowhat@kyunghyang.com 수정2019-05-02 15:43입력시간 보기 인쇄하기 페이스북으로... 6 file 신기루 2019.05.02 213
20377 덴노 뉴스에 아키히토가 물러나고 아들 나루히토??? 맞나?? 별 볼일없는(?) 왕위를 물려주고 받았단다. 아베의 얼굴도 보이고... 그래서 생각나는 대로 몇자 끄적거려 ... 12 신기루 2019.05.02 268
20376 새 검찰총장을 추천함 검찰에게 당면한 몇가지 큰 문제가 있다 성폭력 여성인권 검경수사조정 공수처 막말한 문무일의 사표??? 물론 그가 이 마당에 와서야 그딴 소릴 한 것은 두달이면... 4 신기루 2019.05.02 27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026 Next
/ 1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