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9.01.05 14:57

신재민을 분석한다

조회 수 378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문제잉간은 단 한 번도 정치적 승리를 거둔 적이 없다.
그는 늘 패자로 남아 자신을 극복하는 것보다 남 탓하는 일로 살아남았다.
목적 없는 사슬에 묶여 우리는 좀비처럼 가던 길을 가고 말았다.
아무것도 아닌 것 같지만 깊이 새겨 되돌아볼 문제이다. 
지난 민주당의 비상대책위원장 김종인의 정치 사기꾼 제거작업이 눈에 선하다.   
삼고초려든, 9고초려든, 김종인의 후회가 막급하다.
깨진 쪽박을 덕지덕지 기웠더니 그 깨진 쪽박을 국가가 짊어지고 말았다.
비운의 국가다.    
정청래를 제거하고, 홍보위원을 맡고 있던 손혜원도 그 예외는 아니었다.     
냄비받침, 비례대표 1번 손혜원이 정청래와 손 잡고 
마포을 지역구를 갈라먹기한 사실을 기억할 것이다.
이게 마포을이고 이게 우리의 정치이다.  
당연히 처단을 했어야 마땅한 잡종들이다.

국회의원의 정치마당은 국회이다.
가끔 장외투쟁이 있을 수 있으나 그 명분이 뚜렸해야 한다.   
그런데 국회의원이 facebook질을 통해 사람(국민)을 매도 해?
이런 년놈들은 전부 사기꾼이다.
국회에 가면 선동정치 안하는 국회의원들도 많다.
눈여겨 봐야 한다. 

손혜원_.jpg

개 같은 년!, 무얼 처묵고 암퇘지처럼 디룩디룩 저렇게 살이 올랐을까!


 
손혜원, 
이누묵 가시나를 말하자면, 
청화국 문지기 똥그랑땡의 친구이며 문제잉간의 정치적 동지이다.
동지란 일을 잘할 수 있게 돕는 것이지 바람막이가 동지가 아니다.  
이런 똥찌꺼기들 틈에 끼어서 국민 값을 제대로 할수나 있겠나?
손혜원은 입법 정부의 구성원인 국회의원이다.
그런 년이 facebook을 통해 "신재민을 분석한다"면서  
국민의 한 사람인 민간인을 욕설을 퍼부으며 매도를 하고 나섰다.
나이를 봐도 어머니뻘이고 사회 구성원으로 그 역할도 다르다.  
이것이 손혜원 개인의 일탈일까?
무엇이 두려워서 저 짓을 할까?
앞날이 구만리 같은 직장을 버리고 지속적으로 감시당하던
33살의 젊은이가 죽어야 자신이 산다면 이건 국가가 아니다.
하고 싶어서 한 국민도 아닌데 국민 된 도리가 이렇게 비참할 수가 없다.

똥물에 튀길 년!
똥물이 아까운 년!

-

2019년, 

1/2 - "신재민을 분석한다"

오호 통재라!
이런 잡년을 봤나?   
그것도 모자라서 지운 글에 분풀이라도 하듯 또 올렸다.

1/4 - "글을 내린 이유는 본인이 한 행동을 책임질만한 
         강단이 없는 사람이라 더 이상 거론할 필요를 느끼지 않기 때문이다"



국민을 보호해야 할 국회의원이 
이걸 말이라고 아가리에 거품을 문 꼴이... 
도대체 이런 계집을 싸지른 조상이 누굴까?   
국민은 잡종들을 분석하고 솎아낼 의무가 있지만
이 써글 잡종이 어디서 국민을 분석하고 호도하는가?
똥통에 거꾸로 처박을 년! 
대한민국이 종국에 온 것이 틀림없다.
천지개벽에 앞서 먼저 날벼락을 기다린다.

개잡년!



김종인.jpg

이런 사람이 우리가 필요한 사람이다.

이 대목에서 또 김종인씨가 생각난다.

그는 지금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 ?
    바베큐 2019.01.06 15:17
    이씹새끼는 왜이리 말끼를 못알아묵노
    대가리가 돌은건가 텅빈건가 모자른건가
    분명 나이쳐먹고 처,자식들과 주변에서 외면당해서 홀로 골방에 쳐박혀 사는 홀애비
    빨리 죽는것이 자신과 이우주를 위한 거룩한 상황이다 개자슥아
  • ?
    혼돈질서 2019.01.06 17:40
    이늠아!
    내가 씹새낀지 우째 알앗노
    네눔 애비한테, 에미한테 하는 소린냐?
    여기서 얼쩡거리며 나를 미워해서 어쩌겠다는 거냐, 이 써글 사생아 눔아!

    너 이눔, 정신이 이상한 눔 맞제?
  • ?
    바베큐 2019.01.06 23:20

    니대갈빡을 부셔버리겠다
    아새끼가 지애비 욕먹이는줄은 모르고 개지랄을 하는군아
    얀마 처먹은 나이 부꾸러운줄을 알아라 개종자새끼야
    이곳에서 정치애기안하는데 이사람이 그러든 다른글에 한번 확인해 보거라 못난눔아
    얼른 숫가락 놓아야 니가정에 평화가 올것같다 모자란눔아 그냥 수목장으로 하거라 뒤져서라도
    밑거름이 되면 그나마 속죄하는 길이 아니더냐 잘가라 그리고 영원하거라 명복은 빌어주리다
    안~녕 그리고 아~멘 하거라

  • ?
    혼돈질서 2019.01.06 23:26

    이늠아!

    사랑방에 글 올리는 늠도 아니면서 뭔 교통정리한다고 나서냐!

    써글늠! 그러니 정신이 이상한 눔이라고 안 그러냐

    멀쩡하다는 증명을 해봐라.

    이런 바베큐 같이 이상한 늠은 또 처음이다.

    에라이 써글늠!

    너도 꼴에 아멘하는 늠이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신재민을 분석한다 ... 문제잉간은 단 한 번도 정치적 승리를 거둔 적이 없다. 그는 늘 패자로 남아 자신을 극복하는 것보다 남 탓하는 일로 살아남았다. 목적 없는 사슬에 묶여 우... 4 file 혼돈질서 2019.01.05 378
20198 새해를 맞으며 지난해를 ~ 새해 며칠이 지났습니다 2019를 처음 써봅니다 문서를 작성할 일도 없고 컴으로 쓰면 날자는 자동으로 ~ 지난해를 돌아보기로 했습니다 자세히 면밀하게 되돌아보... 11 신기루 2019.01.04 293
20197 여보! 우리도 내년에는 해돋이나 한번 갈까?   이 글은 새해 아침에 어느 코너에 올린 글이다. 어디긴 어디여, 실용오디오지? 이렇게 정비해서 서랍 속에 넣어 두었다. 이런 걸, 왜 서랍 속에 보관할까? 조회... 4 file 혼돈질서 2019.01.03 331
20196 어머니 소천하시다 1 (2018년 여름  어머니모습) 어머니가 지난달 29일 소천하셨습니다. 슬픔은 황망하고 크지만 더 이상 어머니가 병상에서 고생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새처... 20 file 로체 2019.01.03 412
20195 암푸 문의 ~ 지송~ 오디오질문란에 올렸더니 거들떠 보지도 않네그랴~ 이 동네는 소사아제 하연아빠 등 프로급 인재들이 자리잡고 계시니  조심스럽게 ... 사랑방에 안맞다 하시면 ... 14 file 신기루 2019.01.02 502
20194 새해 인사 올립니다. 받아주셔요. 새해가 밝았습니다. 황금돼지해. 꿀꿀~~~ 저의 글선생님께서 건강이 최고라며 써주셨습니다. 물론 제가 모든 사랑방 어르신들께 꼭 드리고싶은 인사입니다. 건강... 11 file 소리사랑 2019.01.01 262
20193 E투데이 입니당! 2019-01-01 11:49  까치까치 설날 아침에 ... 해 보러 갔다가 안타깝게도 해를 넘기지 못했군요.  그대의 영전에 심심한 조의를 표합니다. 새해 꼭두에 욕하면 ... file 혼돈질서 2019.01.01 176
20192 새해에는 모두 건강하시고 복 많이 받으세요 12 file 포도시 2019.01.01 137
20191 사랑방 손님과 지킴이님들  새해엔 무엇보다도 건강하셔서  음악과 더불어, 사람과 더불어 행복하시고  모든 일에 형통하시길 빕니다.  부산 해운대 달맞이언덕에서 섬집  올림 14 섬집ㅇㅇ 2019.01.01 237
20190 2019년, 새아침의 하나의 질문과 그 대답들 *        행복이     사스(SARS)의     삼촌이라도 되는감?    2019년 0101    혼돈의 새아침에 _________ 2 file 혼돈질서 2019.01.01 189
20189 Mozart : Divertimento in D major K136 - Ton Koopman지휘 Amsterdam Baroque Orchestra 연주 5 려원 2019.01.01 118
20188 Scottish Tranquility and Clamor 며칠 전 자게판에서 했던 말들로... 80~81 젊은 시절 잠시 보냈던 Scotland~~ 따뜻하고 인간미 있던 Scottish 들과 어울렸던 좋은 추억들 화려하지 않지만 순수... 5 file 보가 2018.12.31 116
20187 명동콜링 - 카더가든(차정원) 4 려원 2018.12.31 178
20186 송구영신 그간 사랑방을 이끌어 주신 실용회원님들 새해를 맞아 더욱 건강하시고 발전 있으시길.... 그리고 새해에도 언제나 건전하고 화목한 사랑방이 되길 빕니다. 8 file Monk(몽크) 2018.12.31 172
20185 드디어 젠하이저 뮤무선 헤드폰 질렀슴다... 핸펀에 저장시킨 음악을 이어폰으로 듣다보니... 1) 한참 듣다보면 귀속이 아프고.. 2) 음악들으면서 뭘 씹어 먹다보면 이어폰이 삐저나와서, 귀를 푹 감싸는 헤... 4 file 만산홍엽 2018.12.30 272
20184 흠잡아보려고 해도 잡을 수 없는 그대~ 너~무 완벽해. 그렇다고 Quincy Jones가 노래한 것은 아님. 2 movin'out 2018.12.29 276
20183 열정적으로 산다는것 아주 good!!!! 올해는 그럭저럭 보내습니다 결국 내 이렇게 별볼일 없을줄 알았지...하는 자숙어린 말로 끝맺음하고... 적어도 내년에는 정말로 정말로 열정적으로 살것을 엄숙... 16 손.진.곤 2018.12.29 307
20182 산촌일기 우리집 거실은 옛날 집을 한칸 덧 데어 붙여 놓고 보일러를 놓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겨울에 엄청 추운데 그때 마다 히~서방님 싸구려 난로를 구해다 놓고 불을 ... 22 file 산촌아짐 2018.12.28 465
20181 윤동주님 시 한편! <!                                 새로운 길                                                     내를 건너서 숲으로         고개를 넘어서 마을로 어제도... 14 file 로체 2018.12.28 223
20180 동묘시장 이야기 저는 시장을 좋아합니다. 어느 도시에 가든 그 곳 재래시장은 꼭 가봅니다. 재래시장에 가면 사람 냄새가 나지요. 우리네 삶의 리얼한 현장. 그 중에서도 동묘 ... 22 file 디팍 2018.12.28 504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023 Next
/ 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