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8.11.06 16:15

건강에 좋은것

조회 수 228 추천 수 0 댓글 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갑자기 커피 안티가 ㅋㅋㅋㅋ


설탕 커피 삼겹살 담배 갈매기살 스팸 햄버거 피자 폭탄주 고추장버무린돼지목살 토치로 꾸운거  ...

제가 좋아하는 먹거리 입니다


저는 조금 다른 시각으로 봅니다


조금 적게 먹으면 무지 맛있습니다

당연히 건강에도 무지 좋습니다


그럼 그 맛있는걸 어떻게 양조절하느냐가 관건이겠지요

각자가 노력해야지요 ㅋㅋ



적당히 먹으면 그냥 맛있는 수준입니다


과하게 섭취하면 부작용이 심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어떤 음식이던

"배고플때가 가장 맛난다"

"소식은 건강의 지름길이다"

"뭐든지 과하면 배탈난다 " 가 제 건강식의 결정 방식입니다

그래서 특별히 가리는 음식은 없읍니다

물론 커피 먹어도 잠 잘자고 신트림은 없읍니다


냉장고에 음식주[두]지 마라

삼일지난건 음식이 아니고 쓰레기다

김치를 제외한 짠지는 담그지 마라 ......

식당에 가면 주문을 두번을 시켜라 [모자라면 더시키라는 ..]


며늘들에게 수시로 이야기 합니다


아울러 버려지는 음식은 니 노후준비 저축금의 일부이니라  ....끝



간만에 나타나서 ㅋㅋㅋㅋ


산지기 시작 했습니다

산에서 담배는 물론 인접한 경작지에서 농산물 태우지 마시고~~~~요



f15c78d4dc05ae6fb11a9aa3fcf38e7d_1493727195_0493 (2).jpg



 


  • profile
    손.진.곤 2018.11.06 17:20
    사실 말이나 글대로 몬합니다 ㅠㅠㅠㅠㅠ
  • ?
    섬집ㅇㅇ 2018.11.06 17:41
    윤사월(閏四月)/박목월

    송홧가루 날리는 외딴 봉우리
    윤사월 해 길다 꾀꼬리 울면
    산지기 외딴집 눈먼 처녀사
    문설주에 귀 대고 엿듣고 있다
    ------------------------------
    윤사월 가고, 여름도 지났고
    처녀 아닌 아들은 장가 들었고
    아비는 산지기 일 시작했고
    뭐 그렇다는 이야기..
  • profile
    어둠의신 2018.11.06 17:48
    헉!!!!
    한참 배고파지는 시간인데...고추장삼겹살...ㅠㅠ
    이건 음식테러 입니다.
    스팸을 따끈하게 지은 쌀밥에 싸먹으면 맛이 그만이지요..밥싸먹는 스팸은 따로 있지요
  • ?
    양치기영감 2018.11.06 18:04
    동의. 주어진대로 좋은대로 편안히 섭취하고 살기로..

    근처 이야기 입니다.
    돈 조금 벌어 숨돌리니 오래 살 생각으로 금연, 절주 하고
    공기좋은 용인 산자락 계곡에 집짓고 푸성귀 키워 자연식 만 한다며 요란 떨던 동창이
    집앞 석축벽에 낙상하여 ... 가셨습니다.
    강남 아파트에 계속 살았으면 집값도 올라 돈 더벌고 오래살것인대..

    각설하고 교회당 숫자 보다 많은 스타박스 가게는 어찌 그리 잘되는지?
    그 않조타는 커피 마시려 줄서고 언제나 만석이니..
    사실,
    1500원 더준 스타박스 커피가 맛도 조코 양도 많고 컵도 튼실하더만..
  • profile
    오지랍 2018.11.06 18:44

    영감재이 고대꾜나 대해꾜 동창이 그래 요란 떨다 먼저 갔다 이기가?
    글타카모 영감은 양치면 주기리에 벨장 짓고 살다가 무사히 빠자 나왓쓰이 운이 억~쑤로 존 기네?
    머시라? 무사히 빠자 나온 기 아이라 심술 떨다 미움 사 가 쪼끼낫닥꼬?

    그라고오~ 커피는 스티퍽스에서 마시마 안 댄다카이! 그기 영~ 재수없는 유대놈 꺼라능 거 모리나?

  • ?
    양치기영감 2018.11.06 18:49
    스타박스 구경도 못하신 할배가 유대인 타령은 뭐제?
    미국소고기 먹느니 청산가리 먹겠다고 나발불던 아가.
    맥도날드만 먹더만...
  • profile
    오지랍 2018.11.06 19:05

    여그 빡촌 텽듀에두 스타퍽스 잇끄등? 맥도날드두 잇끄등?
    그란디 나넌 그딴 거떨 맛대가리 엄써서 안 먹끄등?
    텽듀서 크~피 최고루 맛잇게 뽑는 바리스타가 내 팬인디 스타퍽스 따위럴 멋허러 마시남?

  • ?
    양치기영감 2018.11.06 19:18
    커....바리스타? 연장 자랑질에 다가
    마대자루에 필리핀이라 찍혀있는데 콜롬비아 특제라는분? 정확한 메뉴얼로 기계로 뽑는것이 그때 그때 지 쪼대로 뽑는 바리스타 보다 안정적이요.
  • profile
    산촌아짐 2018.11.06 19:20
    ㅎㅎ
    오 할배님
    모 여성하고 대청댐 다녀오신거 내가 다 알고 있거덩요.
    거서 커피 드신건지?
    이건 순전히 나 빼놓고 갔다고 샘나서 그러는거 절대 아님^*
  • ?
    양치기영감 2018.11.06 19:29
    할매. 오할배와 모여성은 커피밖에 할게 없셔유.
    달리 할게 없셔유..
    할것이 없다니깐! 성질내유.
  • profile
    오지랍 2018.11.07 02:12
    나~가 원래 세와총언 잘 되아두 객지에서 찔러총언 안 허는 체질이그등?
    영감재이 총허구 내 총허구 어느 총에 수건 더 마이 걸리나 내기 함 하까?!
  • profile
    오지랍 2018.11.07 02:19

    이런 이런... 내부 첩자럴 단속혓씨야 허능 건디 고거를 못 혓네 그랴, 떠그럴.
    모모 여성동지덜이랑 대청 댐 댕겨온 것두 맞구 거그서 크~피 마신 것두 맞넌디
    아, 그씨, 거그 바리스타넌 여그 바리스타가 아니라니깐?


    원제등 텽듀루 나올 띠기 즈나만 한 통 때리슈, 그리믄 나~가 특제 크~피 맛 뵈줄 텡게로.
    양치기두 국으루 가만 잇썻쓰믄 그거 맙볼 수두 잇썻쓸 거인디 복얼 까불러요, 까불러...

  • profile
    cds일이삼 2018.11.06 19:29
    커피 마셔도 잘~잡네다.ㅎㅎㅎ
  • ?
    HK 2018.11.06 20:08

    스타벅스 맛 없던데......
    집에서 어쩌구 저쩌구 해서 먹는 커피가 더 맛있어요...


    글고 커피도 차처럼 기계적으로 내려도 누가 내리냐에 따라 맛이 다른 법


  • profile
    오지랍 2018.11.07 02:28

    올커니~ 양치기 스나이퍼 2 등장이로세!
    할배 입맛이 안적두 쌩쌩헌 거 보니깨 늦딩이 아들넘 장개보낼 때꺼정은 너끈히 살구두 남것구만 그랴, 음...

  • ?
    걸레(姜典模) 2018.11.07 10:45
    음식테러가 아니고요

    침샘 폭발을 유도하여
    위장에 치명타를 가하는
    위장테러 입니다요 ^^
  • profile
    신기루 2018.11.07 15:15
    손주넘한테 한마디 덧붙여야 것구만
    부디 여자와 커피를 멀리 하거라~~
    할애비의 당부니라
  • ?
    HK 2018.11.07 15:38
    손주 노총각 만들려고????
  • profile
    현준하연아빠 2018.11.07 22:30
    오... 고추장삼겹살을 토치로 구뭐 먹기도 하는군요. 샛말, 불맛이 난다는거죠?
    효... 저는 잘 모르는 내용이라... 신기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114 짤막한 프랑스 여행과 사ㅏ진 현직 30년 퇴직 기념으로 프랑스 일주 패키지 여행 다녀왔습니다. 9박 10일, '고흐의 발자취를 따라서' .. 타이틀에 혹해서 아흙.. 머, 건성건성 짧지만 나름 좋... 1 newfile 디팍 2018.11.12 22
20113 Diana Krall - Fly Me To The Moon [mcintosh + jbl + rodec + technics] ' target=""> Diana Krall - Fly Me To The Moon [mcintosh + jbl + rodec + technics]mcintosh[mc1000,mc2500,c33] + jbl studio monitor speake [4343,4344,443... new 나승환 2018.11.12 3
20112 싯쭈구리한 秋 冬 中 日 b i r d F M . 11 update 鳥까는音 2018.11.12 68
20111 J.S.Bach : Orchestral Suite No.2 - Karl Richter, Münchener Bach-Orchester I. Overture II. Rondeau III. Sarabande IV. Bourrée V. Polonaise VI. Menuet VII. Badinerie 2 려원 2018.11.12 25
20110 시몬, 너는 좋으냐, 낙엽 밟는 소리가? <음주운전은 실수가 아닌 살인행위>  ‘윤창호법’ 발의한 이용주 의원,  혈중 알코올농도 0.089% 상태로 음주 적발, 며칠 전의 일이다. "음주운전 물의 죄송…반성... 5 file 혼돈질서 2018.11.10 175
20109 이게 왜 39위까지만 올라갔을까? 리차드 막스가 전성기 때에 쓰고 프로듀스한 곡으로 포코 오리지널 멤버들이 연주한 곡인데. 멜러디가 딸려? 연주가 딸려? 사운드가 딸려? 보컬이 딸려? 완전 1위... file movin'out 2018.11.10 140
20108 찬바람이 불면 3 려원 2018.11.09 121
20107 비님 오시는날 쉬는날 .. 입니다 ㅋㅋㅋㅋ 요즘 몇가지  의무적으로 하는 일이 있습니다 윈도의 카드게임 하루 한판 글고 지뢰찿기 한판 [비기너용으로  ㅋ] 펀픽 사이트 방문 .. 유투부중... 6 file 손.진.곤 2018.11.08 234
20106 Franz Schubert - Piano Quintet "Trout" 4악장. theme and variations 4 려원 2018.11.08 30
20105 평안하시길 기원드립니다. 회원님들 평안하시길 기원드립니다. 그동안 정년 퇴직 유종의 미(?) 마무리 하느라고 맘 고생 조금은 하고, 꽉 채우는 거 보다는 조금 여유있게 멈추라는 공자님 ... 11 file 디팍 2018.11.07 184
20104 나도 커피 이야기 나이 들면 음식이 장수를 좌우한다는 말이 맞는 말인 것 같다. 여자가 더 오래 사는 것은 먹거리와 직접 관련이 있다. 구조적으로 여자가 더 오래 산다는 학설은 ... 3 file 혼돈질서 2018.11.07 178
20103 청송,주왕산의 가을 그리고 울집 오디오근황 경기도에서 먼곳 0박2일로 주완산,주산지 가을나들이 했습니다. 새 고속도로 개통으로 혜택을 봤습니다. 사당역에서 23시 출발~05시 착 05시 30분에 대전사 요금... 10 file cds일이삼 2018.11.06 348
» 건강에 좋은것 갑자기 커피 안티가 ㅋㅋㅋㅋ 설탕 커피 삼겹살 담배 갈매기살 스팸 햄버거 피자 폭탄주 고추장버무린돼지목살 토치로 꾸운거  ... 제가 좋아하는 먹거리 입니다 ... 19 file 손.진.곤 2018.11.06 228
20101 신기루님의 글을 읽고 정보 보탭니다. @@ 지난 수십년간 커피회사가 거대 자본을 동원해 커피가 몸에 좋다고 거짓광고를 했었지만 지난해부터 진실이 의학계로부터 발표되고 언론도 바른 보도를 하자 ... 15 file 이천기 2018.11.05 264
20100 커피이야기 - 몇번째더라 ??? 오래 커피이야길 빼먹었습니다 향기로운 넘을 혼자만 마시고 싶어서 그랬는지~ 최근 완전자동 로스팅기계 하나 들이고 이넘은 작아서 그렇지 원두넣고 스위치만 ... 25 신기루 2018.11.05 252
20099 농담 한 다발 농담 한 다발 신성일, 사망 오보, 그 오보도 결국 죽었다. 엄앵란은 신성일의 마지막을 지키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그 마지막을 지킬 이유가 없기 때문일 것이다.... 7 file 혼돈질서 2018.11.05 233
20098 그대 날 잊어줘 - 더더밴드 려원 2018.11.05 56
20097 Quiz 7 그래미 24회 수상에 빛나는 컨트리 수퍼스타 Vince Gill의 1987년 TV Show 실황입니다. 이 비디오에서 Pedal steel guitar를 연주하는 사람은 누구일까요?  힌트 ... 2 file movin'out 2018.11.04 114
20096 일요농단, 선생님 종종 많은 것 보여 주세요? 일요농단,  선생님, 종종 많은 것 보여 주세요? 사랑방을 드나들며 많은 걸 배운다. 어저께는 비오는 날 정낭을 탈출한 구더기 한마리에  하하호호 하는 무리들... 3 file 혼돈질서 2018.11.04 169
20095 창밖의 가을, 그리고 그녀의 눈동자 19 file 풀잎 2018.11.03 24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6 Next
/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