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375 추천 수 0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누가 쬐매 갈쳐주슈


사실은 올해 꼬치농사가 풍작이라 

붉은고추를 거진 100키로쯤 수확을 했는데

이넘을 말려야하는데

계속 흐려~ 비도오고 낼도 비오고 흐린댜~


그래서 

고추건조기 사려니 이넘이 물경 기십마넌 (70?)

그래서

잘만드는 재조가 있으니 맹글어 볼라우


공정

1.보일러기름탱크 여분이 한개 있으니 이넘 한면을 뻥 ~ 짤라내서

삼겹살구이용 석쇠로 칸막이를 열칸쯤 맹글고


2. 윗부분에 고장난 용접기에서 적출한 팬을 달고


3. 오래묵어 변색된 중국산 열풍기를 맨아랫칸에 두고


4. 적당한데다 온도감지기 설치하야 50도 셋팅하고


6.  여그가 문젠데... 오토로 할라믄 마그넷트 스위치를 달아야하는데

     예전에 부터 보관하ㅗ 있던 괴상한 마그넷스위치가 하나 있는데

     이넘 사용법을.....

     소사아제나 

가산노님 쯤 되시믄 누워서 침뱉기  아니 떡먹기 일텐데...

이게 좀 복잡한 유럽산이라

그냥 조그만 국산 하나 사려다가 

오래 보관한 공도 아깝고 이제와서 버리자니 ...


아시는부~~운~~

사진 보시고 결선방법 쬐매 알려주시구레~ 그러면

별 다섯개 보낼 예정~

20180913_181805.jpg


20180913_181815.jpg


20180913_181832.jpg



  • profile
    신기루 2018.09.13 18:52
    건조기 하나 살려니
    올해나 이렇지 매년 이삼십근 고작인데다
    태양초를 고집하는 성미라....
  • profile
    손.진.곤 2018.09.13 19:34
    이런 선배님 일떵 자뻑하시구
    이럼 안되시죠

    그래서 제가 기발한 아이디어 있는데
    안갈쳐 드려유
    메렁요
  • profile
    신기루 2018.09.13 22:05
    할배한테서 무슨 기발까지???
    요해가 아이됨메~
    300B앰프 위에 널어두라는 이런?
  • profile
    이천기 2018.09.13 19:57
    우리도 중형 건조기가 있는데 비가 올 때나 흐릴 때 사용합니다. 가족먹을 것이라 태양초를 고집합니다. 햇볕에 고추를 말리면 캡사이신,비타민C,비타민D가 많이 나옵니다.
  • profile
    신기루 2018.09.13 22:06
    건조기 사용할만큼
    농사가 아닌데
    어쩌다보니... 역시 태양초가 맛나요 빛깔도 예뿌고
  • profile
    가산노 2018.09.14 06:34

    위 스위치는 3상 전원용으로 보이는군요.
    뭐 그렇다고 단상으로 사용치 못하는 것은 아니지요.

    전기코드를 까 보시면 3가닥으로 보통은 (1)백색 (2)흑색 (3)녹색. 이렇게 되어 있는데요.
    여기서 "녹색"은 접지 나머지 "백색"흑색"은 전기오는 선으로 생각 하시면 됩니다.

    전원측에서 오는 3가닥중 "백색"을 L1. "흑색"은 L2. "녹색"은 L3에 연결하고
    건조기의 전원선 "백색"을 T1 "흑색"을 T2. "녹색"을 T3에 연결하시면 전원과 건조기간
    전원연결은 끝난겁니다.

    전원의 인가.차단. 그리고 시간은 위 스윗치에서 조작 하시면. . . ^^



    ***

    만약에  건조기의 전원선이  2가닥일 경우(극히 드물지요)  아무 전선이나 1가닥을

    건조기의 몸체 나사에 고정하고   나머지 한끝을 T3에 연결 하시면 됩니다.

  • profile
    신기루 2018.09.14 10:58
    3선 연결은 알겠고
    제 얘긴 마그네틱 작동
    즉 온도감지기를 거쳐 저온에서 스위치가 붙었다가
    온도가 올라가면 떨어지게하는 자석을 움직이는 곳
    제 짐작으로는
    21과 22 가 아닐까 했는데....근데 오바로드라네요~~ 쩝~...
    버려야지
  • ?
    td5 2018.09.14 09:44
    ... 위 부품은 마그넷 컨텍가 아님니다.
    오버로드입니다.
    마그넷 2차측에 연결하여 과부하시 회로차단에 사용합니다.
  • profile
    신기루 2018.09.14 10:55
    헐~~~
    마그네틱도 안된다는 얘기군요...
    하나 사야겠넹~ 쬐매는 단상 만원 하던데...구차녀~
    감사합니다
  • ?
    섬집ㅇㅇ 2018.09.14 13:50

    비가 오고 굽굽한 날에는 따땃하게 군불 땐 아랫목에
    잠시 널어놓았다가 햇살 좋은 날, 밖에 내다 말리시면 됩니다.

    이름하여 애벌 군불초~ 얼마나 좋습니까..ㅎ

  • profile
    신기루 2018.09.14 15:09
    매워서 안되유
    매워도 느~~~무 매워유~~
  • profile
    오방잠수함 2018.09.14 21:01
    기냥 돈주고 허가된거 사야 되는거같은대요..
    면세유류 지원받으실라모...
  • profile
    신기루 2018.09.14 22:07
    백등유는 원래 면세 아닌가요?
    아닌가?
    작은 용량이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이제 전기공사업 제조업 철공소 채리려고 누가 쬐매 갈쳐주슈 사실은 올해 꼬치농사가 풍작이라  붉은고추를 거진 100키로쯤 수확을 했는데 이넘을 말려야하는데 계속 흐려~ 비도오고 낼도 비오고 흐린댜~... 13 file 신기루 2018.09.13 375
19984 이래야 장사사 되는건지 ...그래야 겠지 여성이 상품화가 되어서는 안된다... 이기 제가 싫어하는 사회현상이지만 공감은 하는데요... 몇해전인가 부터 네이버나 다음 구글로 홈페이지로 해놔도 며칠만 ... 14 file 손.진.곤 2018.09.13 457
19983 짝 짚신도 짝이 있다. 개똥을 찍어 봐도 소똥을 찍어 봐도  짝이 있더라. 그게 사랑이다. 그게 이별이다. 그게 노래다. 아! 또 가을이구나. 이 가을엔 다시 사랑... 7 혼돈질서 2018.09.12 281
19982 음악 덕분에 풍작을 하고 있습니다. 아침에 2시간씩 들려주는 음악덕분에 배추와 무가 많이 자랐습니다. 관행농에서는 지금 이 단계에서는 해충이 생겨 농약을 분무해야 하지만 우리밭의 배추와 무... 11 file 이천기 2018.09.12 336
19981 고양이 이야기 노란 새끼고양이 한마리가 가끔 마당에 놀러왔다 날 보고 온건 아니고 이웃집 강아지가 자주 놀러왔는데 그넘하고 친하게 지내는 고양이라 따라왔다. 고양이가 개... 14 file 신기루 2018.09.12 347
19980 계반삽시 - 히로뽕 잘난글이라 다시 한번 리바이벌 해 봅니다 추석도 가까와 오고 해서 ...요 뽕아제가 이글 보면 ...다시 와서 뽕좀 놔주시구랴 ...... 8년전에 쓴글입니다 [신길선... 7 손.진.곤 2018.09.12 433
19979 오야가 가자면 가는 거지, 따까리가 싫다고 하면 되는 거냐? 엉? 추석이 가까왔는데요, 한가위라는데, 한가하십네꺄? 오늘은 잘못 알려져 민족 전체에 혼란을 주고 있는 추석에 대해 알려 드리려고 합니다. 먼저 추석날 풍습, ... 12 file 못듣던소리 2018.09.11 349
19978 검정우산과 실용오디오  창 밖을 바라 본다. 111년 만의 대단한 무더위가 지나간 하늘은 맑고 푸르다. 하얀 뭉게구름이 엄청 크고 많다. (헤르만 헤세는 구름을 가장 사랑한다고 했다.... 10 file 검정우산 2018.09.11 504
19977 작은꼬추를 따며 나성에... 작은 고추를 땄다 작은 그래서 매운꼬추다 청량고추는 너무 작아서 새끼손가락만 하여 다섯개는 따야 보통 고추 하나 딴셈이리라 꼬추는 작고 소쿠리는 너무 크구... 13 신기루 2018.09.10 394
19976 허림-인어 이야기(1974) 이젠 가을이라고 할 정도의 기온인것 같습니다. 환절기 건강 조심하세요.~~ 6 판돌이 2018.09.10 211
19975 사람과 인간 .. 항상 사람과 인간이라 글 주제 라면 심각해 보일수 있으나 제 글은 아입니다 ㅋㅋㅋ 이솝 우화에 ..목욕탕 문앞의 돌..이야기가 아닙니다 메르스가 국내에 반입이... 13 손.진.곤 2018.09.10 305
19974 대통령 지지율 50% 깨져… 자유게시판 보고 니도 하나 썻지롱... 독일 G20정상회의 이야기다. 웃기는 대통령에 웃기는 장관 이야기다. 이 장면들 생각날 것이다. 부끄러워서 얼굴을 들고 ... 9 file 혼돈질서 2018.09.09 347
19973 아무것도 모르는 여인 - 조덕배 려원 2018.09.08 118
19972 나의 옛날이야기 - 조덕배 2 려원 2018.09.08 130
19971 계절은 정확하여~ 무덥단 소리가 마치 오래전의 일인양, 아침 저녁의 바람은 참으로 신산하다. 그 가뭄의 끝에 무우씨를 두번이나 뿌리고서 이제야 땅내음을 맡은 듯 파릇하다. 계... 23 file 산촌아짐 2018.09.06 416
19970 부모님께서 직접 재배한 나주배, 배즙 좀 팔아보려 글을 올립니다. 실용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가입한지는 수년 되었는데, 주로 눈팅만 하면서 정보만 얻어가는 한 회원입니다.   부모님께서 직접 농사지은 나주배, 배즙을 팔아보... file 장흥기 2018.09.06 227
19969 구구절에 또 쌍십절이니 경사로다. 또 구구절이다. 또 쌍십절이다. 구구절보다 쌍십절이 나는 더 좋다. 이유는 갑오보다 망통이 더 좋기 때문이다. 쌍9보다 쌍10이 더 좋다. 욕이 아가리에서 쏟아지... 2 혼돈질서 2018.09.05 286
19968 Rachmaninoff : Rhapsody on a Theme of Paganini - Mikhail Pletnev 연주 4 려원 2018.09.05 181
19967 이 음악의 제목과 작곡가를 아시는 분.. https://youtu.be/f8PQfWKd0SM 11 만산홍엽 2018.09.04 407
19966 비가 내리고, 해가 나고 그러다가 다시 비가... 비가 내리면 유난히 우울해하는 여자애가 있었다 바람이 불어도 그랬다. 나중에는 날씨가 흐리기만 해도 울적해 했다 장마철이 되면 여자아이는 며칠씩 어떤때는 ... 11 신기루 2018.09.04 286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1024 Next
/ 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