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329 추천 수 0 댓글 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요즘 군대...


1531364770468.jpg







  • ?
    섬집ㅇㅇ 2018.07.12 15:01
    이런 저런 군들이 많군요.
    저랑 가까운 군은 고향 통영군.. ㅎ
  • profile
    *있다. 2018.07.12 16:40
    그렇군 !.......~요
    어머? 여기가
    아니군!........~요
    날씨가 더워 잠시
    헤맸군!........~요

    파도소리 들으러 오시는 섬집님따라
    여기까지 왔군요~^^


    사랑방님들, 더운 여름 건강하게 보내세요

    사랑방 손님으로 '있다'가 잠시 다녀갑니다.
  • ?
    마음은청춘 2018.07.12 19:40
    ㅎ 환영함다
    내가 방장은 아니지만은...
    자주 들러세요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21:58
    방장은 아무나 하는 겁니다!!!
    아무나 안 할랴구 그래서 지금 읎는 거 같은 겁뇌다...

    ㅋㅋㅋ
  • ?
    섬집ㅇㅇ 2018.07.13 17:42
    파도소리의 인기스타 있다님,
    억수로 환영합니다.
    종종 아니 자주 놀러오시기 바랍니다.
    저도 부산방에 자주 들리겠습니다.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21:56
    ㅋㅋㅋ
    오늘 드럽괴 바빴어서...
    지금에야 끝나, 댓글 답니다.

    인터넷 서핑하다,
    야?!
    예?! 를 보고 웃겨서 둑는 줄...

    ㅋㅋㅋ
  • ?
    걸레(姜典模) 2018.07.12 18:41
    음....
    홀애비 냄새를 희석하는
    이 오데코롱 향기는 모지?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21:57
    ㅋㅋㅋ

    홀애비 냄새...

    ㅋㅋㅋ
  • profile
    손.진.곤 2018.07.13 09:25
    ㅎㅎㅎㅎㅎㅎㅎ

    마 밝히지 마이소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3 10:33

    남자들은
    겨우 3년 남짓 근무한 군생활을
    평생 우려 먹으며 얘기해도 다 못한다 아입니까...
    ㅋㅋㅋ
    ㅋㅋㅋ


    그란디...

    궁금한 거 하나 있는디...


    본문의 메기 상병과 무신 관계가 있는지...

    프사를 보고 있자니...


    ㅋㅋㅋ

  • profile
    신기루 2018.07.13 21:14

    군인은 패배할줄 알아야한다

    패배할 자리지만 그 자리가 자신의 자리면 그곳에 있어야한다는...

    북과 전쟁을 하면 질수있다고 국민들은 그말을 할수 있지만

    군인은 무조건 이긴다. 입니다

    17:1로 붙어도..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5 21:38

    그라죠,
    군인은 싸우다 둑는 기 최고지라...
    그란디,
    요즘은 살아야 강하다구 허니께...
    하여간 무작정 싸우는 거보다 좀 사정도 봐가며

    일단 살어야 허지 않것슈?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860 English들도 모르는 노래 아마도 프랑스 애들이 젤 싫어하는 노래 ㅋㅋㅋ Rock Opera. onlyhuman 2018.07.15 147
19859 칼립소 10 file 풀잎 2018.07.14 219
19858 무곡 볼레로 후기 볼레로를 듣다가 지겨웠다는  요해가 가질않는 할배가 있었는데 작은 타악기가 작은 소리로 일정한 리듬으로 시작을 알려줌 뭔가 긴장... 원래 엄청난 드라마나 ... 5 신기루 2018.07.14 182
19857 오디오를 즐기다 보면 이런 일도 오디오 바꿈질에 지갑 비는 줄도,몇시간이고 앉아  허리에 녹이 발생하는 지도 모른 채 , 새로 들인 앰프와 스피커로 바뀐소리에 대한 기대감으로 저음 시험용은 ... 4 바랑데기 2018.07.13 403
19856 옛 성현의 말씀은 ... 낮말은 새가듣고 밤말은 쥐가... 고쳐야한다 우리의 비말한 말을 들을만큼 그들이 우리 가까이 있나? 특히 쥐는 거의 .. 그래서 이렇게 고치자 <낮말은 개가 듣고... 17 신기루 2018.07.13 276
19855 무슨 차를 타시나요? 명문대학교를 마치고 프리랜서로 일하는   도도하고 꽤 잘 나가는 아가씨가 선을 보게 됐는데 상대 남자가 법조계의 소위 뒤에 ‘사’자가 붙은 사람이었다. 대뜸 “... 19 섬집ㅇㅇ 2018.07.13 356
19854 채식주의자 2 < 저의 소박한 밥상입니다. 하루 두끼정도는 이렇게 먹지요. '나는 채식주의자입니다'라고 자신있게 말하기에는 좀 겸연쩍은 구석이 있지만  소설가 한강의 그로... 26 file 로체 2018.07.13 306
» 동작 그만!! 싸울 준비는 된 거냐?  요즘 군대... 12 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329
19852 보는 음악 음악을 본다 ... 오됴를 보는 거겠지요 예전에 꽤나 고상한척 ..  클래식을 무던히도 들으려고 노력한적이 있지요 하지만 명곡중에 무한반복  장대곡 라선생의 볼... 11 손.진.곤 2018.07.12 252
19851 묵사발 난 이야기 시골에서 상경한 한 할머니가 아파트 단지를 돌며 직접 만든 도토리묵을 팔았다. 그러나 얼마 지나지 않아 문제가 발생했다. 할머니는 '가짜 도토리묵을 판다'는 ... 24 못듣던소리 2018.07.10 403
19850 b i r d F M .. 여름 날씨가 미지근하네여 ^^ ? . 18 file 鳥까는音 2018.07.10 414
19849 그녀는 1966년생입니다. 지긋이 바라보는 척하는 연기 죽....여. 2 onlyhuman 2018.07.09 354
19848 진천 농다리 - PROUD MARY호 어제 진천 농다리를 다녀왔습니다. 하늘이 유달리 파아란 날이었지요. 오디농장에 들러 철이 늦었지만 뽕도 따면서 맛보고.... 유서깊은 농다리에도 들렀지요. ... 22 file 로체 2018.07.08 444
19847 회춘시켜주는 음악 이 공연은 처음 본 게 1986년 3월인데 MBC에서 성우 배한성이 진행하는 제목은 생각 안 나는데  이런 공연을 방송하면 아주 자비를 베푼 것처럼 생색을 내면서 내... 2 onlyhuman 2018.07.08 289
19846 제목 : ? 아! 뉭귀리 세월이 이리빨리 도망가는 구마이 근데 니는 뭐하고 있노 답답하데이 진거나 10 손.진.곤 2018.07.06 350
19845 Brahms : Hungarian Dance No 4 - Piano Duo 6 려원 2018.07.06 158
19844 자게 출입 않는 영감님들을 위하여 자화상/ (  )산     실핏줄 터진 머리를 이고 한 사내가 울고 있다   새벽바다 안개 사이로 서서히 드러나는 내 삶의 여정   기다림을 평생 사랑하며 북으로 난 ... 9 섬집ㅇㅇ 2018.07.06 270
19843 여름나들이 마을 만들기 (창조적). 일환으로 마을 분들과 충남 예산 의좋은 형제 대흥 마을과 당진의 올미 마을 을 다녀왔어요. 살기 좋은 마을 만들기로 성공해서 소득사업... 16 file 산촌아짐 2018.07.05 333
19842 하석주 차범근 만나 오늘 밤에 합니다. 3 onlyhuman 2018.07.05 171
19841 [스타벅스]는 누구인가 오늘도 커피한잔 하셨습니까? 세계제일의 커피공화국 대한민국. 우리나라 거리의 상점 다섯중 하나는 커피숍일정도로(제과점 포함) 커피숍도 많고 바리스타도 인... 17 file 로체 2018.07.05 314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006 Next
/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