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321 추천 수 0 댓글 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요즘 군대...


1531364770468.jpg







  • ?
    섬집ㅇㅇ 2018.07.12 15:01
    이런 저런 군들이 많군요.
    저랑 가까운 군은 고향 통영군.. ㅎ
  • profile
    *있다. 2018.07.12 16:40
    그렇군 !.......~요
    어머? 여기가
    아니군!........~요
    날씨가 더워 잠시
    헤맸군!........~요

    파도소리 들으러 오시는 섬집님따라
    여기까지 왔군요~^^


    사랑방님들, 더운 여름 건강하게 보내세요

    사랑방 손님으로 '있다'가 잠시 다녀갑니다.
  • ?
    마음은청춘 2018.07.12 19:40
    ㅎ 환영함다
    내가 방장은 아니지만은...
    자주 들러세요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21:58
    방장은 아무나 하는 겁니다!!!
    아무나 안 할랴구 그래서 지금 읎는 거 같은 겁뇌다...

    ㅋㅋㅋ
  • ?
    섬집ㅇㅇ 2018.07.13 17:42
    파도소리의 인기스타 있다님,
    억수로 환영합니다.
    종종 아니 자주 놀러오시기 바랍니다.
    저도 부산방에 자주 들리겠습니다.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21:56
    ㅋㅋㅋ
    오늘 드럽괴 바빴어서...
    지금에야 끝나, 댓글 답니다.

    인터넷 서핑하다,
    야?!
    예?! 를 보고 웃겨서 둑는 줄...

    ㅋㅋㅋ
  • ?
    걸레(姜典模) 2018.07.12 18:41
    음....
    홀애비 냄새를 희석하는
    이 오데코롱 향기는 모지?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21:57
    ㅋㅋㅋ

    홀애비 냄새...

    ㅋㅋㅋ
  • profile
    손.진.곤 2018.07.13 09:25
    ㅎㅎㅎㅎㅎㅎㅎ

    마 밝히지 마이소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3 10:33

    남자들은
    겨우 3년 남짓 근무한 군생활을
    평생 우려 먹으며 얘기해도 다 못한다 아입니까...
    ㅋㅋㅋ
    ㅋㅋㅋ


    그란디...

    궁금한 거 하나 있는디...


    본문의 메기 상병과 무신 관계가 있는지...

    프사를 보고 있자니...


    ㅋㅋㅋ

  • profile
    신기루 2018.07.13 21:14

    군인은 패배할줄 알아야한다

    패배할 자리지만 그 자리가 자신의 자리면 그곳에 있어야한다는...

    북과 전쟁을 하면 질수있다고 국민들은 그말을 할수 있지만

    군인은 무조건 이긴다. 입니다

    17:1로 붙어도..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5 21:38

    그라죠,
    군인은 싸우다 둑는 기 최고지라...
    그란디,
    요즘은 살아야 강하다구 허니께...
    하여간 무작정 싸우는 거보다 좀 사정도 봐가며

    일단 살어야 허지 않것슈?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879 일주일만에 텃밭에 갔다왔습니다...토마토 수확 얼마전에 내린 엄청난 비로 인하여 상추는 대가 올라와서 못먹고 옥수수는 다른집처럼 씨알이 굵지를 않습니다. 그저 만만한게 토마토하고 고추가 제일 잘자라는... 14 file 어둠의신 2018.07.17 249
19878 헬로우~ 못듣소님... 저... 거시기... 그... 여자분이었슴까? 신촌출신에... 도자기하면... e대 아님까?  그럼 여자분이라는 야근데... 난 시방꺼정 남자인줄 알구 막 대했는디... 희롱 같은 거두 한거 같은디... . . . 나...... 8 앰푸불빛 2018.07.17 235
19877 Brahms : Hungarian Dances No 5 - Piano Duo 6 려원 2018.07.17 107
19876 태양의 계절-Seasons In The Sun 9 file 풀잎 2018.07.16 167
19875 시원한 음악 추천 받습니다 넘 더워서 집에서 방콕하면서 냉코피에 음악이나 들을랴고 재즈 아녀 가요 아녀 소프라노 아녀 락 그건더더욱 아녀 그래도 클라식이제 ..... CD 집어 들었다가 도... 7 file 손.진.곤 2018.07.16 195
19874 러시아월드컵 우승국 점치기 ...- 혹시 끝난거 아녀?? 우승은 결국 프랑스 예견한대로다. (누가? 이몸이~) 러시아에서 프랑스가 월드컵 우승을 했다 이것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 러시아는 아시다시피 유럽국가...였다. ... 8 신기루 2018.07.16 169
19873 야! 너 둑을 래? 미국 몬테나 주에 있는 편의점 ‘쎄븐 일레븐’에, 본사의 매니져가 점검 차 늦은 저녁에 들렀습니다. 추운 겨울 늦은 시간이라, 이곳에 오기 전 들렀던 매장에서... 21 file 못듣던소리 2018.07.16 220
19872 Neil Young - Heart of Gold 닐 영이 윌리 넬슨의 꼬임에 넘어간 컨트리 시절 연주한 pedal steel guitar/fiddle 나옴. 2 onlyhuman 2018.07.16 92
19871 덥다 더워~ 축구도 재미 읎고...     좋아하는 팀이 다 떨어져서 월드컵 보는 재미가 없구만요.  음악이나 듣자하는데 날은 덥고 열내는 앰프님을 식혀줘야지...  연출한거 아닙니다요...  이 더... 11 file 앰푸불빛 2018.07.16 150
19870 미중 무역전쟁 유감 뉴스에 미중 무역전쟁이 한창인가 싶은데 여긴 뉴스가 좀 늦어서... 이미 뉴스에 많이 접했으니 뉴스 퍼나르기 신공은  자기생각이 없는 혹은 생각하기싫어하는 ... 9 신기루 2018.07.15 209
19869 English들도 모르는 노래 아마도 프랑스 애들이 젤 싫어하는 노래 ㅋㅋㅋ Rock Opera. onlyhuman 2018.07.15 135
19868 칼립소 10 file 풀잎 2018.07.14 212
19867 무곡 볼레로 후기 볼레로를 듣다가 지겨웠다는  요해가 가질않는 할배가 있었는데 작은 타악기가 작은 소리로 일정한 리듬으로 시작을 알려줌 뭔가 긴장... 원래 엄청난 드라마나 ... 5 신기루 2018.07.14 174
19866 오디오를 즐기다 보면 이런 일도 오디오 바꿈질에 지갑 비는 줄도,몇시간이고 앉아  허리에 녹이 발생하는 지도 모른 채 , 새로 들인 앰프와 스피커로 바뀐소리에 대한 기대감으로 저음 시험용은 ... 4 바랑데기 2018.07.13 395
19865 옛 성현의 말씀은 ... 낮말은 새가듣고 밤말은 쥐가... 고쳐야한다 우리의 비말한 말을 들을만큼 그들이 우리 가까이 있나? 특히 쥐는 거의 .. 그래서 이렇게 고치자 <낮말은 개가 듣고... 17 신기루 2018.07.13 272
19864 무슨 차를 타시나요? 명문대학교를 마치고 프리랜서로 일하는   도도하고 꽤 잘 나가는 아가씨가 선을 보게 됐는데 상대 남자가 법조계의 소위 뒤에 ‘사’자가 붙은 사람이었다. 대뜸 “... 19 섬집ㅇㅇ 2018.07.13 351
19863 채식주의자 2 < 저의 소박한 밥상입니다. 하루 두끼정도는 이렇게 먹지요. '나는 채식주의자입니다'라고 자신있게 말하기에는 좀 겸연쩍은 구석이 있지만  소설가 한강의 그로... 26 file 로체 2018.07.13 282
» 동작 그만!! 싸울 준비는 된 거냐?  요즘 군대... 12 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321
19861 보는 음악 음악을 본다 ... 오됴를 보는 거겠지요 예전에 꽤나 고상한척 ..  클래식을 무던히도 들으려고 노력한적이 있지요 하지만 명곡중에 무한반복  장대곡 라선생의 볼... 11 손.진.곤 2018.07.12 242
19860 묵사발 난 이야기 시골에서 상경한 한 할머니가 아파트 단지를 돌며 직접 만든 도토리묵을 팔았다. 그러나 얼마 지나지 않아 문제가 발생했다. 할머니는 '가짜 도토리묵을 판다'는 ... 24 못듣던소리 2018.07.10 383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001 Next
/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