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8.07.12 08:25

보는 음악

조회 수 242 추천 수 0 댓글 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음악을 본다 ...

오됴를 보는 거겠지요


예전에 꽤나 고상한척 ..  클래식을 무던히도 들으려고 노력한적이 있지요

하지만 명곡중에 무한반복  장대곡 라선생의 볼레로는 지루하기 끝이 없어

전곡을 다 듣는다는건 시간 낭비였습죠


유투브가 ...

좀 바꿔 줬습니다 ㅋㅋㅋㅋ


즐감하세요











  • profile

    학생때 흑백TV시절 봤던 볼레로의 흐느적 흐느적 춤추던 장면은 평생 각인이 되어버렸습니다.

    지금은 다시봐서 내용을 알지만 그때는 내용도 모르고 무조건 음악에 삘이 박혔었죠

    정말로 LP판으로 듣고 싶은데 구하기도 힘들고 여기저기 검색신공으로 일단 자켓사진은 입력해놨습니다.

    어느날 황학동 나가서 LP판을 살살 뒤지는데...뜨앗~~~

    이 판이 눈에 보이길래...0.001초의 망설임도 없이 구입해서 집에와서 듣는순간

    음악을 잘 안듣는 마누라도 음악들어보니 옛날에 TV로 본 기억이 난다고하니

    얼마나 잘만든 음악인가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지금 그 판을 다시꺼내어 듣고 있습니다...끈적한 날씨에 주는 감동의 쓰나미란 캬아~

    오디오를 본다는말이 딱인 곡 입니다.

    손.진.곤.님덕에 추억을 한개 더 꺼내어 즐겼습니다...감사합니다.


    20180712_113519.jpg


  • profile
    손.진.곤 2018.07.13 09:18
    오! 예전에 저두 이 판이 있었는데
    1차로 엘피 싹 정리할때 나가고 이제는 구할려도 없읍니다 ㅋㅋ
  • ?
    섬집ㅇㅇ 2018.07.12 14:58
    보는 음악, 듣는 그림,
    멋진 표현이네.
    스페인 어느 광장에서 벌어지는 플래시몹을 보고 있네.
    작은 북(?)으로 시작하여 하나 둘 악기기들이 모여
    근사한 음악을 만들어 가는 걸 보여주고 있네.
    작은 북소리는 처음부터 끝까지 음악을 이끌어 가고..

    더워지는 날씨에 건강 잘 챙기게.
  • profile
    손.진.곤 2018.07.13 09:19
    예 형님도요
  • profile
    이천기 2018.07.12 18:13
    돋고 보는 재미도 솔솔합니다.
  • profile
    손.진.곤 2018.07.13 09:20
    오히려 명퇴하고부턴 음악 듣는시간이 많이 줄었습니다 ^^
    시간이 많아 오히려 주야장창 음악만 들을줄 알았는데...

    그 와중에 유투부로 듣는게 반정도 됩니다
    티비로요 ㅋㅋ
  • ?
    로체 2018.07.13 09:04
    유투브음악을 어쩔수 없이 많이 듣게 되는데요.
    음악은 너무나 많고 CD나 판은 제약이 있으니까요.
    제가 좋아하고 지향하는 바입니다. ^^
  • profile
    손.진.곤 2018.07.13 09:22
    앞으로 또 어떤 소스가 대세가 될지 ...

    근데 몇년전만 해도 음질이 구리든데
    요즘은 거의 cd 수준까지 나오는 음질이 있더라구요 ^^
  • profile
    못듣던소리 2018.07.13 10:11
    
    
    
    
    보는 즐거움이라면 이 정도는 돼야...
    
    
    
    
  • ?
    섬집ㅇㅇ 2018.07.13 10:17
    듣는 그림, 보는 음악이 생각났다.
    밀레의 만종, 무소르그스키의 전람회의 그림..
  • profile
    신기루 2018.07.13 11:51
    볼레로는 무곡임.
    스페인무곡이라고 알고 있는데
    가벼운타악기와 기타 같은 리듬을 중시....해야 춤을 추지
    춤곡의 특징은 템포의 변화가 없이 진행된다는거
    그런데도 나중에 가면서 악기 숫자가 불어나고 볼륨이 커지면서 빨라지는 듯한 착각에 빠짐
    안빠지면 그게 이상한거임,~^^

    첫연주 부터 ...모르는 연주... 신포니 어쩌구 하는걸로 미루어 세어보지 않어도 소규모 실내오케스트라
    훌륭한 연주 인데 무곡용 연주가 아닌 연주회용 연주의 틀에서 다소 심심하고 긴장감 빠짐~

    두번째
    여러가지 수많은 버젼의 댄스가 있음
    대부분 이런 류의 흑백이 강조된 ~
    팔다리가 긴 슬라브인에게 어울리는 발레타입 현대무용이구먼
    우리나라는 팔다리가 짤바서 흔들어도 푯가 덜나니 한복을 길게 입거나 부채를
    승무처럼 아예 손에 뭘 들고 흔들어야 보이잔것서~

    이런 소규모 오케스트라 (챔버라고도 함) 감상팁은
    타악기 주자가 몇개의 타악기를 준비해 두곤
    심벌을 챙~ 했다가 북을 쳤다가 트리이앵글을 두들기다가 함
    밥값은 해야잖것소~

    마지막
    플래시몹ㅇ;ㄹ나 얘덜은 걍 ...아마츄어넹

    본문보다 긴 댓글이 계속~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879 일주일만에 텃밭에 갔다왔습니다...토마토 수확 얼마전에 내린 엄청난 비로 인하여 상추는 대가 올라와서 못먹고 옥수수는 다른집처럼 씨알이 굵지를 않습니다. 그저 만만한게 토마토하고 고추가 제일 잘자라는... 14 file 어둠의신 2018.07.17 249
19878 헬로우~ 못듣소님... 저... 거시기... 그... 여자분이었슴까? 신촌출신에... 도자기하면... e대 아님까?  그럼 여자분이라는 야근데... 난 시방꺼정 남자인줄 알구 막 대했는디... 희롱 같은 거두 한거 같은디... . . . 나...... 8 앰푸불빛 2018.07.17 235
19877 Brahms : Hungarian Dances No 5 - Piano Duo 6 려원 2018.07.17 107
19876 태양의 계절-Seasons In The Sun 9 file 풀잎 2018.07.16 167
19875 시원한 음악 추천 받습니다 넘 더워서 집에서 방콕하면서 냉코피에 음악이나 들을랴고 재즈 아녀 가요 아녀 소프라노 아녀 락 그건더더욱 아녀 그래도 클라식이제 ..... CD 집어 들었다가 도... 7 file 손.진.곤 2018.07.16 195
19874 러시아월드컵 우승국 점치기 ...- 혹시 끝난거 아녀?? 우승은 결국 프랑스 예견한대로다. (누가? 이몸이~) 러시아에서 프랑스가 월드컵 우승을 했다 이것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 러시아는 아시다시피 유럽국가...였다. ... 8 신기루 2018.07.16 169
19873 야! 너 둑을 래? 미국 몬테나 주에 있는 편의점 ‘쎄븐 일레븐’에, 본사의 매니져가 점검 차 늦은 저녁에 들렀습니다. 추운 겨울 늦은 시간이라, 이곳에 오기 전 들렀던 매장에서... 21 file 못듣던소리 2018.07.16 220
19872 Neil Young - Heart of Gold 닐 영이 윌리 넬슨의 꼬임에 넘어간 컨트리 시절 연주한 pedal steel guitar/fiddle 나옴. 2 onlyhuman 2018.07.16 92
19871 덥다 더워~ 축구도 재미 읎고...     좋아하는 팀이 다 떨어져서 월드컵 보는 재미가 없구만요.  음악이나 듣자하는데 날은 덥고 열내는 앰프님을 식혀줘야지...  연출한거 아닙니다요...  이 더... 11 file 앰푸불빛 2018.07.16 150
19870 미중 무역전쟁 유감 뉴스에 미중 무역전쟁이 한창인가 싶은데 여긴 뉴스가 좀 늦어서... 이미 뉴스에 많이 접했으니 뉴스 퍼나르기 신공은  자기생각이 없는 혹은 생각하기싫어하는 ... 9 신기루 2018.07.15 209
19869 English들도 모르는 노래 아마도 프랑스 애들이 젤 싫어하는 노래 ㅋㅋㅋ Rock Opera. onlyhuman 2018.07.15 135
19868 칼립소 10 file 풀잎 2018.07.14 212
19867 무곡 볼레로 후기 볼레로를 듣다가 지겨웠다는  요해가 가질않는 할배가 있었는데 작은 타악기가 작은 소리로 일정한 리듬으로 시작을 알려줌 뭔가 긴장... 원래 엄청난 드라마나 ... 5 신기루 2018.07.14 174
19866 오디오를 즐기다 보면 이런 일도 오디오 바꿈질에 지갑 비는 줄도,몇시간이고 앉아  허리에 녹이 발생하는 지도 모른 채 , 새로 들인 앰프와 스피커로 바뀐소리에 대한 기대감으로 저음 시험용은 ... 4 바랑데기 2018.07.13 395
19865 옛 성현의 말씀은 ... 낮말은 새가듣고 밤말은 쥐가... 고쳐야한다 우리의 비말한 말을 들을만큼 그들이 우리 가까이 있나? 특히 쥐는 거의 .. 그래서 이렇게 고치자 <낮말은 개가 듣고... 17 신기루 2018.07.13 272
19864 무슨 차를 타시나요? 명문대학교를 마치고 프리랜서로 일하는   도도하고 꽤 잘 나가는 아가씨가 선을 보게 됐는데 상대 남자가 법조계의 소위 뒤에 ‘사’자가 붙은 사람이었다. 대뜸 “... 19 섬집ㅇㅇ 2018.07.13 351
19863 채식주의자 2 < 저의 소박한 밥상입니다. 하루 두끼정도는 이렇게 먹지요. '나는 채식주의자입니다'라고 자신있게 말하기에는 좀 겸연쩍은 구석이 있지만  소설가 한강의 그로... 26 file 로체 2018.07.13 282
19862 동작 그만!! 싸울 준비는 된 거냐?  요즘 군대... 12 file 못듣던소리 2018.07.12 321
» 보는 음악 음악을 본다 ... 오됴를 보는 거겠지요 예전에 꽤나 고상한척 ..  클래식을 무던히도 들으려고 노력한적이 있지요 하지만 명곡중에 무한반복  장대곡 라선생의 볼... 11 손.진.곤 2018.07.12 242
19860 묵사발 난 이야기 시골에서 상경한 한 할머니가 아파트 단지를 돌며 직접 만든 도토리묵을 팔았다. 그러나 얼마 지나지 않아 문제가 발생했다. 할머니는 '가짜 도토리묵을 판다'는 ... 24 못듣던소리 2018.07.10 383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001 Next
/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