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9.07.10 12:20

빠가야로~ test ?

조회 수 353 추천 수 0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아~ 아! 마이크 test!


잘 되는군!


휴전회담장_1953-06-23.jpg

야~, 멋진 야경 사진이다. 아래의 글을 보시면 그 설명이 있습니다.



자유게시판의 "통한의 사진 1장"이란 글 밑에 

빠가야로나 자칭 문빠리라고 생각하는 분들은

빠가야로를 연발해 주십시오.


test 끝.


  • ?
    서운당 2019.07.10 17:46 Files첨부 (1)

    얌마~~~~~~~~~

    삽질을 할랴묜 지대루 하시라

    신형 굴삭기 아실랑가 몰러

    얀마!!

  • ?
    chun3e 2019.07.10 19:43

    빠가야로를 질러 달랬더니

    제대로 지르셨군요.


    그런데 "서운당" 이름에 어울리지 않게 

    썩은 망둥어 냄새가 나는 것은 어쩐 일일까?

    척! 보니, 탈바가지 형인 모양이다. 

  • ?
    양치기영감 2019.07.10 17:59
    잘 오셨습니다.
    스바라시이....

    수학여행. 교실. 단어가 일제잔재라서 없애자는대
    근대에 생긴 선풍기. 냉장고.비행기 전부 적폐라..

    순한글로 된 조선 민주주의 공화국 말을 쓰야겠지요?
    똑딱배도 왔다갔다 하는대 통일준비로 제격이쥬..
  • ?
    chun3e 2019.07.10 19:35


    아! 이분이 양치기영감이시구나!


    돈 많고, 인심 후하고, 정의롭고 ... 

    멀리서나마 소문을 듣고 흠모해 마지 않았습니다.


    스바라시이~


    혼또니 스바라시군요.

    또 뵙기를 바랍니다.

  • ?
    양치기영감 2019.07.10 20:15
    논네들 흠모는 호모 인강?
    이런 고토바 하시면 배 아파할 논네들 많습니다.
    시국이 수상하니 speech로 바꿔야 겠쥬?
  • ?
    chun3e 2019.07.10 23:31

    내 배 아파서 아 새끼 똥간에 빠트릴 판인데

    남의 배가 어디 내 배 만큼 아프것습니까?  

  • ?
    디팍 2019.07.10 19:39

    양치기님 반갑습니다.
    아주 가끔 댓글로 뵌걸로.. 늘상 오지랍님하고 신기루님한테 지청구 많이 받으셔도 꿈쩍 안하시고 받아주시기만 하시길래... 양떼 돌보는 양반이시다 했는데..이런 저력이 있으시군요.

    예수님도 광야에서 40일 단식 하실적에 악마가 제시한 세 가지 유혹을 물리치시고... 마지막 귀절은 ' 악마는 다음 기회를 노리며 물러갔다.' 입니다.
    성서가 말하는 요점은 악은 결코 소멸하지 않는다 입니다. 다음에 언젠가 다시 와서 지랄을 또 친다... 세상의 역사는 늘 같습니다. 예수님도 악을 완전히 소멸시킬 순 없는거죠. 머, 이런 정도를 악으로까지 말하기가 그렇지만.. 일종의 편집증이죠... 그 분도 머리가 좋으시니.. 언젠가 고쳐질겁니다. 건강하시고 평안하십시오.^^.

  • ?
    양치기영감 2019.07.10 20:17
    잘 몰라뵈서 송구합니다. 늙어도 A소심형을 못벗어나
    낮가림이 많습니다.
  • ?
    디팍 2019.07.10 20:19
    어이구 참, 별 말씀을...
  • profile
    신기루 2019.07.11 09:10

    먼 사진인교?
    심상찮은 사진만 달랑 있고
    지나가던 할배덜만 쥔장빼고 즈그덜 끼리 ...

    그라고

    A소심형?...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449 너무 마음에 닿아 퍼 날라 실용 사랑방에 담았습니다. 2019 또 다시 어버이날에 섬집ㅇㅇ 조회 수 60 추천 수 0 댓글 4 ? 가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것은?   웃음 한 움큼 기쁨 두 움큼 한숨 세 움큼 눈물 네 움큼 … ... 17 초록이 2019.07.12 350
20448 친잘한 금자씨! 친잘한 chun3e !자유 게시판에 막돼먹은 문재인 편을 올렸습니다. 아, 오사카! - G20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부디 왕림하셔서 막돼먹은 댓글 부탁합니다. 막돼먹은 ... 3 file chun3e 2019.07.12 255
20447 한가람미술관 ' 베르나르 뷔페전' 고독한 승부사 한 마리 외로운 킬리만자로의 표범!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그의 그림들을 보고 든 느낌 "나는 단지 그릴 뿐이다." 프랑스 천... 11 file 로체 2019.07.12 238
20446 한국 길들이기 - 이대로 성공? 가만히 둬도 시간이 해결할 일이지만 불난 호떡집처럼 온 언론이 난리부르스 정치인 청와대 까지 이리솟고 저리 엎어지니 한마디 ... 쩝~ 일본은 자기네 발등에 ... 10 신기루 2019.07.11 309
» 빠가야로~ test ? 아~ 아! 마이크 test! 잘 되는군! 야~, 멋진 야경 사진이다. 아래의 글을 보시면 그 설명이 있습니다. 자유게시판의 "통한의 사진 1장"이란 글 밑에  빠가야로나 ... 10 file chun3e 2019.07.10 353
20444 산촌댁의 산촌일기. 장마 소식은 있는데 비는 없고 서둘러 감자를 캤습니다. 농작물 중 젤로 쉬운 것이 그래도 감자농사라 여기 저기 빈 밭에 풀만 키울것 같아 감자만 심었습니다. ... 16 file 산촌아짐 2019.07.10 316
20443 22년 몽강 오디오 노력, 한 톨의 밀알이 만들어지기까지 22년 몽강 오디오 노력, 한 톨의 밀알이 만들어지기까지   폴란드 Dear Sir, I was trying to search on your website for some additional information about yo... 1 file mongkang 2019.07.09 394
20442 국보 제 4호는? 1. 국보 4호 ? 2. 관곡지 연꽃 7/7 촬영 3.  여주 선물센터에서 옆지기 도자기 넥타이 삼. 4. 박상일 청주문화원장님. 국보 1호는 숭례문. 2호는 원각사지 십층... 19 file 로체 2019.07.08 348
20441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남은 건 볼품없지만 - 잔나비 (JANNABI) 2 려원 2019.07.07 112
20440 소득주도성장 - 허허실실 어제밤 늦은 저녁을 먹고 테레빌 틀었더니 김상조 ...뭐지 ?? 수석 경제수석인가?? 암튼 손석희와 대담 그의 지론인 소득주도 성장론을 폈다 최저임금 인상으로 ... 11 신기루 2019.07.05 331
20439 우체부의 파업 몰랐는데 오늘 우체국택배를 맡기러갔더니 카운터아가씨 왈 - 파업 중이라서 내일 못갈수도 있고 그러면 월요일에나 갈거에요~ 맞다  파업한다는 뉴스를 본듯 돌... 8 신기루 2019.07.04 241
20438 고추가 많이 달리고 크게 자라고 있습니다. 21세 고추농사는 과학입니다. 생각하고, 고민하고, 연구하면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고추농사가 가능합니다. 탄저병 등 고추재배 과정에 생기는 모든 병들도 자연... 10 file 이천기 2019.07.04 173
20437 일본의 한국 죽이기. 날도 더운데 티비만 틀면 그넘의 일본 무역보복 얘기가.... 이쯤이면  언젠가 하려했던 주제가 튀어나온다 정한론 征韓論 명목상의 정한론은 오래전부터 였으나 ... 8 신기루 2019.07.04 265
20436 나의 전생 이야기... 나의 전생 이야기(믿거나 말거나) 요즘 신기루님과 로체님이 일본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셔서... 다시 생각이 떠올라서 올려봅니다(수년 전 신기루님의 글에 댓글... 10 디팍 2019.07.04 221
20435 껍데기 대창 막창의 껍데기는 질기다악어보다 거북이 껍데기가 더 여물다 식 용 소 우리에서 맨날 하는 일이라곤 사료먹는 일만 하다가 우~ 워~ 우워 두마디 소리하고 트... 3 이진한 2019.07.03 138
20434 눈물이 난다. 오늘 자 조선일보에는 이승만 전 대통령 부인 프란체스카 여사의 "난중일기"를 인용한 글이 있었다. 낙동강 전선까지 밀린 6.25전황에서 대구의 폭염에 이승만 대... 10 녹초 2019.07.02 256
20433 아! 전미선 (며칠전  여주 고달사터 연꽃) 배우 전미선. 그녀를 실제로 본건 올해 2월 청주 예술의전당에서였다. [친정엄마와 2박 3일]이란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연극은 10... 6 file 로체 2019.07.02 319
20432 폴란드 오디오 업체, 몽강 수제 오디오 대리점 계약 오직 트랜스 증폭만으로 사운드재생 앰프를 제작해오면서 ebay 통해 해외 홍보 중 폴란드 오디오 업체에서 연락을 해와, 많은 토론과 시장분석, 그리고 몽강 사운... 8 mongkang 2019.07.01 308
20431 무역 보복하는 일본 - 총인데 딱총. 어제 여러분들과 비슷하게 세계토픽뉴스를 몇시간 봤습니다 느낌은 비슷할테고 평가는 더욱 날카로울테니 각설~~ ^^ 뉴스도중에 일본넘들이 한국의 사법부판결에 ... 13 신기루 2019.07.01 278
20430 유 월 ... 끄트머리 , 아직은 장맛 雨 버벅 버퍼링 b i r d F M . 13 鳥까는音 2019.06.29 13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029 Next
/ 1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