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30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저는 무엇이든 직접 실험해 보지 않고는 그 어떤 결론을 내리지 않는 성격입니다. 이
런 지랄 같은 성격 때문에 과거 학교에서 비교종교학이라는 학문을 할 때도
‘당신들이 아무리 나쁘다고 해도 내 눈으로 직접 확인해 볼 때까지는 판단 보류다.
당신들도 같은 부류인지 내가 어찌 알랴?’
그래서 전국의 이상한 종교집단들이 거주하는 곳에 직접 들어가 같이 앉아 박수도 따
라 치며 같이 뒤집어지는 고생을 사서 했었지요. 당시 죽을 고생을 했습니다.
‘아이구 이 미친놈아~~!’ ㅎㅎ
저는 오디오도 마찬가집니다. 누가 무슨 소리를 해도 제가 직접 해보기 전까지는 뭐라
판단을 안 합니다. 이게 좋은 점도 있네요. 조합에 대한 응용력이 는다는 것이지요.
조합은 소리에 대한 화음 작업인데 이게 저절로 안 맞춰지는 것 같습니다. 정답도 없
고요. 정답이 없다보니 직접 이리저리 맞춰보면서 나만의 소리를 만들어보는 수밖에
없지요. 

요번에 아내의 오디오를 바꿔주면서 스피커에 대해 많은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것
은 조합에 있어서 스피커가 이외로 비중이 큼과 동시에 어떤 스피커라도 우선은 앰프
와 맞아야 하고, 또 중요한 것은 환경과 위치였다는 겁니다.


처음 집사람이 써던 마란츠 sr3053. 작은 방으로 옮겨놓고 그동안 써던 JBL 콘트롤5의
크기가 장소와 안 맞아서 대타로 물려 본 꼬맹이 아남 스피커. 이게 무슨 소리가 날까
했지만 예상외의 소리가 나와 전혀 다른 결과를 낳았지요. 이 스피커는 가지고 있는
다른 앰프에는 제대로 소리가 안 나서 창고에(침대 밑구멍) 처박혀 있던 스피커인데
여기서 소리가 날 줄 누가 알았겠습니까? 다시 콘트롤5를 물려 보았더니 소리가 훨씬
못했습니다. 

이제 콘트롤5를 처리할 곳이 없어졌습니다. 궁리를 하다가 거실에 있는 그룬딕 100에
물려있는 엘탁스를 빼고 JBL콘트롤5를 물려 보았습니다. 이런? 완전 아닙니다. 그룬딕
은 부드러우면서도 저음이 풍성한 맛이 있는데 콘트롤5를 물렸더니 해상력이 좋아 고
음이 찰랑거리고 소리가 섬세해져서 오히려 그룬딕의 맛이 안 납니다. 그렇다면? 꼬맹
이 아남이 저렇게 좋은 소리가 나는데 저걸 물려보자! 다시 아남을 물려보았더니 이건
뭐 이것도 저것도 아닌 소리가 납니다. 참 희한하지요. 같은 스피커가 앰프에 따라 이

렇게 다른 소리를 내다니....

다시 원래의 엘탁스를 물렸는데 이번에는 스피커 스탠드를 빼고 놓아보았습니다. 그런
데 무슨 이런 일이 다 있나요? 스탠드 위에 있을 때와는 달리 저음 반쪽이 어디로 달
아난 것처럼 형편없는 소리가 납니다. 다시 스탠드 위에 올려보았더니 그제야 제대로
된 소리가 납니다. 같은 스피커가 위치에 따라 이렇게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이 너무 신
기할 정도입니다. 고수 분들이 스탠드의 중요성을 말할 때 저는 안 믿었었는데 이제는
믿습니다. 알고 보니 위치가 보통문제가 아니네요.

  • ?
    prom 2019.06.12 14:39
    속궁합이 맞아야 하나봐요. ㅎ
  • profile
    돌바우 2019.06.12 15:50
    아무리 예쁘게 보여도 속궁합이 안 맞으면 찐맛 없지요. ㅎㅎ
  • ?
    섬집ㅇㅇ 2019.06.12 14:43
    오디오 기기 중 최대 변수는 스피커라 생각합니다.
    저는 스피커를 악기 개념으로 이해합니다.
    스피커란 녀석은 개성이 강하여 텃세를 많이 부리지요. ㅎ

    바우선배님의 실험정신에 박수를 보냅니다.
  • profile
    돌바우 2019.06.12 15:52

    그런 것 같네요. 개성이 앰프보다 더 뚜렷한 것 같습니다.
    지하고 안 맞으면 좋은 앰프고 나발이고 고마 걷어 찻삐네요.
    성깔 더러분 여자 같습니다.

  • ?
    작은바위 2019.06.13 08:25
    임자 만나면 천상의 소리를 내지요
    스피커가 60 % 이상인것 동감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905 월드 음악 ( 스 페 인 ) 플라밍고 고통어린 절규와탄식 .위대한 가수들의 심오한 플라멩꼬. 혼이 쏟아져 나오는 경지. < 두엔데 >에도달.(즉. 국악에 득음의경지 ) 검은소리 라고 표현한다. " 피... 3 월음 2019.06.12 25
9904 유월의 장미꽃입니다.  빛깔이 하도 예뻐서요 ~^^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장미, 그 순수한 모순이라 ! 4 file *있다. 2019.06.12 64
» 스피커를 이리저리 물려보다가..... 저는 무엇이든 직접 실험해 보지 않고는 그 어떤 결론을 내리지 않는 성격입니다. 이 런 지랄 같은 성격 때문에 과거 학교에서 비교종교학이라는 학문을 할 때도... 5 file 돌바우 2019.06.12 130
9902 돌바우님께서 추천하신 중국산 노브 사운드 진공관 앰프가 도착했네요.                                                                                      돌바우님께서  추천하신 중국산 노브 사운드 진공관 앰프가 도착했네요... 3 file prom 2019.06.12 163
9901 떠나고 싶다 벌써 육월도 중순을 바라봅니다 올해는 유난히 시간이 빨리간다는 생각이 듭니다 바쁘기도하고, 힘든일도 많아 쫓기는 생활을 하는것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새... 3 작은바위 2019.06.11 101
9900 인생은 퇴로가 없다 시간은 멈추는 법 없고, 지나간 시간 되돌릴 수도 없어 인생은 마치 퇴로 없는 막다른 길 같다 지은 죄는 사라지지 않고 지은 죄를 되돌릴 수도 없어 죄는 마치 ... 5 file 돌바우 2019.06.11 102
9899 튜너 안테나 경험담, 믿거나 말거나.... 아래 안테나 글을 보니 예전 일이 생각납니다. 라디오 듣는 분 중에 도심에 사는 분이 아니라면 안테나 때문에 한번 정도는 전전긍긍해 보았을 것 같습니다. 저... 7 file 돌바우 2019.06.10 131
9898 갑질 대신 도움을.. 먼저 이 글은 종교이야기가 아니라 사회이야기임을 밝히고 시작합니다. ㅎ     오늘 아침에 읽은 출애굽기 22장 22-24절의 무서운 말씀입니다. “너는 과부나 고아... 6 섬집ㅇㅇ 2019.06.10 84
9897 완전 허접한 사진 몇 장 (기장 월전 앞바다에서) 완전 허접하네요. 5 file 돌바우 2019.06.10 103
9896 "리드미"? 나를 읽지 마세요 ! 며칠전 일이네요 readme인가  뭣인가를 클릭하였더니 그간 쌓아둔 온갖 파일이 한방에 휙~훅~가버렸네요 금융기관 다닐적부터 시작해 삐이~~익~천리안,하이텔, ... 7 file *있다. 2019.06.09 83
9895 생명의 꽃 / 진웨니 (조선족 가수) 나이: 47세 이름: 김월녀 중국 조선족으로 '대림역에서', '북경아가씨'로 호평을 받고 있습니다. 창법이 중국 창법이라 제 귀에는 오히려 신선하게 들립니다. 1 돌바우 2019.06.08 67
9894 [정모공지] 파도소리 2019년 6월 22일 정모 개최 2019년 6월 파도 소리 정모를  공지 합니다 6월의 정모 역시 문화주소 동방에서 아래의 내용으로 개최하고자 합니다. 6월은 현충일과 70여년전의 동족상잔의 아픔... 2 산적 2019.06.07 165
9893 새인님과 즈기님 청음실을 구경했심니더 앰프와 스피커 이름을 듣기는 들었는데 다 까묵고 삼성 앰프와 스피커만 기억납니다. 공간이 워낙 넓은 곳이라 대형기 위주로 꾸며 놓으셨는데 솔직히 저 같은 ... 5 file 돌바우 2019.06.07 230
9892 소리사랑님, 여기가 난청 지역인지 FM수신의 문제로 FM안테나를 구입하려합니다.  집으로 와서는 제대로 깨끗한 FM정취가 안되어 이 분야에 전문가이신  소리 사랑님이 이글을 보신다면 도움을 청합니다. 아래 사진의 실내 안테나를 구입하려합... 10 file prom 2019.06.07 150
9891 이걸 보고도 안 웃는 사람은? 3 돌바우 2019.06.06 173
9890 월드 음악 ( 스 페 인 ) 플라밍고 4 월음 2019.06.05 65
9889 [제144회lp이야기정기음악살롱] 기타음악의 역사(13) 안녕하세요?  제144회lp이야기정기음악살롱시간입니다 일시 : 2019년6월7일(금) 저녁 7시 30분 장소 : 조희제의 LP이야기 - 맞은편 온천교회나 온천프라자 지하1,... 조희제 2019.06.05 31
9888 너를 찾아서 - 김신우 https://blog.naver.com/rmfldna1223/80091672409 1 려원 2019.06.05 37
9887 바람은 절대로 들키지 말라! 4 돌바우 2019.06.05 110
9886 그 섬에 가고 싶다 모월 모일  모종의 계획을 세우고 있다 밧데리가 방전되어 가는 느낌이 자주 들고 있어 충전이라는것이 필요한것이다 금요일에 사라질것인가? 평일에 사라질지 고... 6 file 작은바위 2019.06.04 1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7 Next
/ 4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