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8.12.06 10:49

재즈클럽몽크 홍보글

조회 수 185 추천 수 0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
    섬집ㅇㅇ 2018.12.06 10:58

    몰랐던 사실을 알게 되어 감사합니다.
    책도 출간하셨네요.
    몽크 선배님을 다시 보게 됩니다.

    충분히 자랑하실만 합니다.
    멋지십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1:05
    에이쿠, 부끄럽습니다. ㅎ
  • profile
    새나 2018.12.06 11:04
    매력있심다.
    여자들이 뭐하나몰러....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1:13
    마, 옛날에 그만큼 놀았으면 됐지,
    또 뭘 바랍니까? ㅎ
  • profile
    돌바우 2018.12.06 12:14

    올려주신 글 잘 읽었습니다.
    사람이 요래 너무 감동 주면 안 됩니더.
    몽크님에 대해 몰랐던 부분을 이제 알게 되었습니다.
    몽크님은 행복하신 분입니다. 이 짧은 인생을 살면서 자신이 좋아하는
    부분에 몸을 바칠 수 있는 사람보다 더 행복한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까?
    새삼 존경스런 마음이 듭니다. 멋집니다.

    의사는 부업, 재즈가 본업이십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2:43
    에이구, 돌바위님 과찬이십니다.
    존경은 무슨 존경,
    그냥 조금 다르구나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ㅎ
  • profile
    돌바우 2018.12.06 14:27

    저는 '사는게 뭔가?'하며 미친짓을 하며

    달리 살았지만 몽크님은 종합비타민으로

    달리 사시니 마땅히 존경 받으실만 하십니다. ㅎㅎ

  • profile
    *있다. 2018.12.06 14:20

    오후의 재즈 한곡~^^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4:30

    이 노래로 변주를 한 한국 노래가 2곡 정도 있습니다.


    하나는 봉고를 쳤던 류복성의 "혼자 걷는 명동길" 이고 또 하나는 김흥국의 "호랑나비" 입니다. ㅎ


  • profile
    *있다. 2018.12.06 15:00

    혼자 걷는 명동길, 수사반장, 데낄라~테잌 파이브~

    전에 몽크에 오셨을 때 류복성씨의 봉고 연주를 흥겹게 본적이 있네요

    지금도 여전히 잘 계시겠지요~^^


  • ?
    세인 2018.12.06 18:54
    어저께 클럽 몽크에 가서 dac 철저히 검토 했습니다.
    쪼매한게 당찬 소리를 만들어 내더군요.
    이제 과학이 인간을 어디까지 끌고 다닐런지?
    저도 이제 pc-fi 시작 했습니다.
    즈기님과 몽크님 그리고 돌바위님의 가르침을 따라. 또한 계기를 만들어준 낭낭수라는 대답하라. 죽었니 살았니?

    기분좋아서 세라비 들러서 집에 오니 새벽 5시.
    언제 철이 들런지 ...
    늙어도 가락은 남아서 ...
    아~ ~~몰랑! !
  • profile
    돌바우 2018.12.06 21:09

    좋지요? 맑으면서 섬세한 그 소리에 반하지 않을 사람 별로 없을 겁니다. 직이잖아요. ㅎㅎ
    중국제 망령에 빠져 있는 사람들은 시대에 좀 뒤떨어진 사람들로 보입니다. 빠가도 아니고....
    고물짜 오디오하고는 완전 비교불간데 말입니다.
    게다가 pc파이는 수많은 변수가 있기 때문에 하면 할 수록 재미가 무지 있을 겁니다.
    제가 요즘 집에서 꾀병 비스무리하게 요양 중이라 저도 가고 싶은 마음 꿀떡 같은데
    저 웬수도 우울증 비스무리하게 매가리가 빠져 눈치보기가 여간 힘들지 않네요.
    어제 세라비에 갈라꼬 옷을 입고 있으니.....
    '집에 나 혼자 있으란 말이야 뭐야~~~!'
    와~! 눈알을 개그맨처럼 막 돌리는데 무지 겁나서 그만 주저 앉았습니다.

    오늘도 샌텀병원에서 꼬리뼈 주사에 오만군데 신경치료 주사에..... 흑흑!!

  • ?
    작은바위 2018.12.07 11:22
    몽크의 역사가 자랑스럽습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8.12.07 15:31

    술집도 오래 하면 역사가 된다네요. ㅎ


    감쏴~~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404 컴퓨터를 쉽게 배우는 법   '컴퓨터 쉽게 배우는 법'   제목과 같은 책이 서점에 가면 많이 있습니다. 이는 많은 사람들이 컴퓨터를 어렵게 생각하고 있다는 것이지요. 이것은 옛날 도스 ... 돌바우 2018.12.07 62
9403 롭 그릴~햅 머시~              씨디장 속 노래 한곡~   롭 그릴 (Rob Grill | Robert Frank Grill ,미국 가수,  1943 ~ 2011)            Rob Grill - Have Mercy 1 file *있다. 2018.12.07 52
9402 간사한 입맛 어제는 자동차 리콜로 인해 차를 몰고 부산으로 들어갔다. 그리고 저녁을 무엇으로 먹을까 생각하다 초량 사해방으로 가서 간짜장과 물만두를 먹기로 하였다. 기... 12 file Monk(몽크) 2018.12.07 122
9401 제 pc 파이 현장입니다 제 pc파이는 데스크탑 1대, 노트북 2대로 세 군데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제 방에 2, 거실에 하나가 있습니다. 거실은 별로 쓸 일은 없지만 그래도 마나님 교회... 6 file 돌바우 2018.12.07 141
9400 중국산 dac 드라이버를 깐 후에는 반드시 해 줘야 하는 작업 개중에는 그냥 드라이버만 깔아 주면 더 이상 손 볼 일이 없는 것도 있지만 대부분의 중국산 dac는 다음의 작업을 해 줘야 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걸 소홀히 ... 7 file 돌바우 2018.12.06 135
9399 간혹 이런 요상한 노래도 들으며 기분을 전환하세요 ㅋㅋ 모텔이 뭐하는 곳인지 / 정희라 3 돌바우 2018.12.06 94
9398 러시아 음악가, '세르게이 그리스척'의 음악 몇곡 I Love - Sergey Grischuk 3 file *있다. 2018.12.06 62
» 재즈클럽몽크 홍보글 재즈클럽 몽크와 저에 대한 과분한 광고성 자랑 글이오니 안 읽으셔도 됩니다. ㅎ https://search.naver.com/p/cr/rd?m=1&px=375.16998291015625&py=492.... 14 Monk(몽크) 2018.12.06 185
9396 Schubert: Symphony No. 8 `Unfinished`(미완성교향곡) - Bruno Walter 지휘 3 려원 2018.12.06 36
9395 하루의 첫 행복은~ Le premier bonheur du jour  하루의 첫 행복은C'est un ruban de soleil 얇고 가느다란 한 줄기 햇살 . 프랑소아즈 아르디                          4 file *있다. 2018.12.05 66
9394 내가 판 앰프가 고장품이었다면? (수정) 세상에 모든 경제활동에는 반드시 법이라는 매매 규칙이 있다. 어떤 물건이든 맘대로 팔고 사는 것이 아니다. 하도 제 맘대로 엉터리 물건을 팔아먹는 사기꾼들이... 3 돌바우 2018.12.05 117
9393 설마 FedEx 이 놈들도 도둑질을? 어제 스위스 몽트뢰 관광청으로부터 주문한 물건을 받았는데 그중 2017년 몽트뢰재즈 페스티벌 공식 티 셔츠 한 벌이 보이지 않았다. 박스를 다시 자세히 살펴 보... 4 Monk(몽크) 2018.12.05 112
9392 윤용화 - 보리밭 6 려원 2018.12.05 45
9391 돌바위님을 파도소리 송년 모임에 초청합니다 좋은 말씀 유익한 정보 우물에 샘솟는듯 정보를 주시는 돌바위님 요번 송년모임에 꼭 참석해주셔서 자리 빛내 주시길 바램니다.모든 회원이 궁굼해 하고 있읍니다 1 해적/ 2018.12.04 128
9390 미야모도 무사시의 창조적 사고방식과 오디오 청년 시절 미야모도 무사시의 전기를 밤을 새워 읽었다. 필자가 무사시를 좋아한 것은 틀에 박히지 않는 그의 창조적 사고방식 때문이었다. 마지막 사사끼 고지로... 1 돌바우 2018.12.04 118
9389 중국산 33$ DVD 플레이어 요즈음 클럽 몽크에서 CDP로 사용하는 삼성 DVDP가 맛이 갈려해서 알리익스프레스에서 중국산DVDP 한대를 주문하였다. 가격은 33$이고 CD-R, CD-RW도 잘 작동되며... 4 Monk(몽크) 2018.12.04 145
9388 [공지] 12월 파도소리 송년회 공지 12월 파도소리 송년회를 공지 합니다 한해 동참해주신 회원님들 감사드리고 많이 참석하시어 즐겨주시기 바랍니다 1. 일시 : 12월 22일 토요일 18시 2. 장소 : 남... 5 작은바위 2018.12.04 184
9387 초간편 모드로 A급 음질로 오디오 즐기기 옆집 눈치 안 보고 아주 간편하게 즐기는 불루투스 해드폰입니다. 소리는? 스마트폰에 약간의 앱만 보충해 주고 유튜브를 실행 시키면 하이엔드 부럽지 않은 소... 7 file 돌바우 2018.12.04 156
9386 [일본영화] 신기(神技)의 장님 검객 자토이치 4편 1962년 첫회 방영 후 공전의 히트를 치면서 그 후 계속 시리즈로 만들어진 영화입니다. 5 돌바우 2018.12.04 87
9385 좋은 노래, 많이 들려주어 고맙습니다.~^^ 몽크 음향 소리가 부드러웠다는...,~^^ 임희숙 - 돌아와주오 (1975)                   고독 / 핑크 마니니   아마도 미오 / 스톰 라지(핑크 마티니)    로맨틱 ... 7 file *있다. 2018.12.03 14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3 Next
/ 4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