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8.12.06 10:49

재즈클럽몽크 홍보글

조회 수 217 추천 수 0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
    섬집ㅇㅇ 2018.12.06 10:58

    몰랐던 사실을 알게 되어 감사합니다.
    책도 출간하셨네요.
    몽크 선배님을 다시 보게 됩니다.

    충분히 자랑하실만 합니다.
    멋지십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1:05
    에이쿠, 부끄럽습니다. ㅎ
  • profile
    새나 2018.12.06 11:04
    매력있심다.
    여자들이 뭐하나몰러....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1:13
    마, 옛날에 그만큼 놀았으면 됐지,
    또 뭘 바랍니까? ㅎ
  • profile
    돌바우 2018.12.06 12:14

    올려주신 글 잘 읽었습니다.
    사람이 요래 너무 감동 주면 안 됩니더.
    몽크님에 대해 몰랐던 부분을 이제 알게 되었습니다.
    몽크님은 행복하신 분입니다. 이 짧은 인생을 살면서 자신이 좋아하는
    부분에 몸을 바칠 수 있는 사람보다 더 행복한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까?
    새삼 존경스런 마음이 듭니다. 멋집니다.

    의사는 부업, 재즈가 본업이십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2:43
    에이구, 돌바위님 과찬이십니다.
    존경은 무슨 존경,
    그냥 조금 다르구나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ㅎ
  • profile
    돌바우 2018.12.06 14:27

    저는 '사는게 뭔가?'하며 미친짓을 하며

    달리 살았지만 몽크님은 종합비타민으로

    달리 사시니 마땅히 존경 받으실만 하십니다. ㅎㅎ

  • profile
    *있다. 2018.12.06 14:20

    오후의 재즈 한곡~^^



  • profile
    Monk(몽크) 2018.12.06 14:30

    이 노래로 변주를 한 한국 노래가 2곡 정도 있습니다.


    하나는 봉고를 쳤던 류복성의 "혼자 걷는 명동길" 이고 또 하나는 김흥국의 "호랑나비" 입니다. ㅎ


  • profile
    *있다. 2018.12.06 15:00

    혼자 걷는 명동길, 수사반장, 데낄라~테잌 파이브~

    전에 몽크에 오셨을 때 류복성씨의 봉고 연주를 흥겹게 본적이 있네요

    지금도 여전히 잘 계시겠지요~^^


  • ?
    세인 2018.12.06 18:54
    어저께 클럽 몽크에 가서 dac 철저히 검토 했습니다.
    쪼매한게 당찬 소리를 만들어 내더군요.
    이제 과학이 인간을 어디까지 끌고 다닐런지?
    저도 이제 pc-fi 시작 했습니다.
    즈기님과 몽크님 그리고 돌바위님의 가르침을 따라. 또한 계기를 만들어준 낭낭수라는 대답하라. 죽었니 살았니?

    기분좋아서 세라비 들러서 집에 오니 새벽 5시.
    언제 철이 들런지 ...
    늙어도 가락은 남아서 ...
    아~ ~~몰랑! !
  • profile
    돌바우 2018.12.06 21:09

    좋지요? 맑으면서 섬세한 그 소리에 반하지 않을 사람 별로 없을 겁니다. 직이잖아요. ㅎㅎ
    중국제 망령에 빠져 있는 사람들은 시대에 좀 뒤떨어진 사람들로 보입니다. 빠가도 아니고....
    고물짜 오디오하고는 완전 비교불간데 말입니다.
    게다가 pc파이는 수많은 변수가 있기 때문에 하면 할 수록 재미가 무지 있을 겁니다.
    제가 요즘 집에서 꾀병 비스무리하게 요양 중이라 저도 가고 싶은 마음 꿀떡 같은데
    저 웬수도 우울증 비스무리하게 매가리가 빠져 눈치보기가 여간 힘들지 않네요.
    어제 세라비에 갈라꼬 옷을 입고 있으니.....
    '집에 나 혼자 있으란 말이야 뭐야~~~!'
    와~! 눈알을 개그맨처럼 막 돌리는데 무지 겁나서 그만 주저 앉았습니다.

    오늘도 샌텀병원에서 꼬리뼈 주사에 오만군데 신경치료 주사에..... 흑흑!!

  • ?
    작은바위 2018.12.07 11:22
    몽크의 역사가 자랑스럽습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8.12.07 15:31

    술집도 오래 하면 역사가 된다네요. ㅎ


    감쏴~~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401 제 pc 파이 현장입니다 제 pc파이는 데스크탑 1대, 노트북 2대로 세 군데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제 방에 2, 거실에 하나가 있습니다. 거실은 별로 쓸 일은 없지만 그래도 마나님 교회... 6 file 돌바우 2018.12.07 197
9400 중국산 dac 드라이버를 깐 후에는 반드시 해 줘야 하는 작업 개중에는 그냥 드라이버만 깔아 주면 더 이상 손 볼 일이 없는 것도 있지만 대부분의 중국산 dac는 다음의 작업을 해 줘야 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걸 소홀히 ... 7 file 돌바우 2018.12.06 171
9399 간혹 이런 요상한 노래도 들으며 기분을 전환하세요 ㅋㅋ 모텔이 뭐하는 곳인지 / 정희라 3 돌바우 2018.12.06 107
9398 러시아 음악가, '세르게이 그리스척'의 음악 몇곡 I Love - Sergey Grischuk 3 file *있다. 2018.12.06 85
» 재즈클럽몽크 홍보글 재즈클럽 몽크와 저에 대한 과분한 광고성 자랑 글이오니 안 읽으셔도 됩니다. ㅎ https://search.naver.com/p/cr/rd?m=1&px=375.16998291015625&py=492.... 14 Monk(몽크) 2018.12.06 217
9396 Schubert: Symphony No. 8 `Unfinished`(미완성교향곡) - Bruno Walter 지휘 3 려원 2018.12.06 50
9395 하루의 첫 행복은~ Le premier bonheur du jour  하루의 첫 행복은C'est un ruban de soleil 얇고 가느다란 한 줄기 햇살 . 프랑소아즈 아르디                          4 file *있다. 2018.12.05 75
9394 내가 판 앰프가 고장품이었다면? (수정) 세상에 모든 경제활동에는 반드시 법이라는 매매 규칙이 있다. 어떤 물건이든 맘대로 팔고 사는 것이 아니다. 하도 제 맘대로 엉터리 물건을 팔아먹는 사기꾼들이... 3 돌바우 2018.12.05 148
9393 설마 FedEx 이 놈들도 도둑질을? 어제 스위스 몽트뢰 관광청으로부터 주문한 물건을 받았는데 그중 2017년 몽트뢰재즈 페스티벌 공식 티 셔츠 한 벌이 보이지 않았다. 박스를 다시 자세히 살펴 보... 4 Monk(몽크) 2018.12.05 129
9392 윤용화 - 보리밭 6 려원 2018.12.05 54
9391 돌바위님을 파도소리 송년 모임에 초청합니다 좋은 말씀 유익한 정보 우물에 샘솟는듯 정보를 주시는 돌바위님 요번 송년모임에 꼭 참석해주셔서 자리 빛내 주시길 바램니다.모든 회원이 궁굼해 하고 있읍니다 1 해적/ 2018.12.04 144
9390 미야모도 무사시의 창조적 사고방식과 오디오 청년 시절 미야모도 무사시의 전기를 밤을 새워 읽었다. 필자가 무사시를 좋아한 것은 틀에 박히지 않는 그의 창조적 사고방식 때문이었다. 마지막 사사끼 고지로... 1 돌바우 2018.12.04 132
9389 중국산 33$ DVD 플레이어 요즈음 클럽 몽크에서 CDP로 사용하는 삼성 DVDP가 맛이 갈려해서 알리익스프레스에서 중국산DVDP 한대를 주문하였다. 가격은 33$이고 CD-R, CD-RW도 잘 작동되며... 4 Monk(몽크) 2018.12.04 165
9388 [공지] 12월 파도소리 송년회 공지 12월 파도소리 송년회를 공지 합니다 한해 동참해주신 회원님들 감사드리고 많이 참석하시어 즐겨주시기 바랍니다 1. 일시 : 12월 22일 토요일 18시 2. 장소 : 남... 5 작은바위 2018.12.04 218
9387 초간편 모드로 A급 음질로 오디오 즐기기 옆집 눈치 안 보고 아주 간편하게 즐기는 불루투스 해드폰입니다. 소리는? 스마트폰에 약간의 앱만 보충해 주고 유튜브를 실행 시키면 하이엔드 부럽지 않은 소... 7 file 돌바우 2018.12.04 186
9386 [일본영화] 신기(神技)의 장님 검객 자토이치 4편 1962년 첫회 방영 후 공전의 히트를 치면서 그 후 계속 시리즈로 만들어진 영화입니다. 5 돌바우 2018.12.04 118
9385 좋은 노래, 많이 들려주어 고맙습니다.~^^ 몽크 음향 소리가 부드러웠다는...,~^^ 임희숙 - 돌아와주오 (1975)                   고독 / 핑크 마니니   아마도 미오 / 스톰 라지(핑크 마티니)    로맨틱 ... 7 file *있다. 2018.12.03 172
9384 250$, 30만원보다 훨씬 돈값을 하는...... 토요일 밤 라이브 후에 새로운 중국산 DAC, Topping D50을 과거의 오디오트랙 프로지디 큐브 DAC,  CDP 등과 비교 청음해 보았습니다. 클럽 몽크에 있는 컴퓨터가... 20 Monk(몽크) 2018.12.03 254
9383 원맨 재즈 밴드 Giulio Carmassi Monk(몽크) 2018.12.03 46
9382 프로 장사꾼 뺨치는 시골 할매들 관광지에 가면 흔히 목격할 수 있는 장면인데 시골 할매들이 조그만 물건들을 가지고 나와 팔고 있다. 그런데 이 할매들이 얼마나 영악하나 하면 밤나무 아래에 ... 6 돌바우 2018.12.03 164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483 Next
/ 4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