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642 추천 수 3 댓글 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970 이 셋트 저도 갖고 있다고요!!!

하도 970을 자랑하시길래...

승질나서리...

ㅋㅋㅋ

이거 입수한 기억이, 83년 가을입니다.

당시 광화문 인켈 대리점에서 신품으로 구입했던 기억이...

앰프, 튜너, 데크, 턴, 이큐, 믹서, 마이크, 스피커, 장식장 합해서

약 200만원 가까이 줬더랬죠.

나중에 이큐까지 합쳐서...당시 웬만한 전세값이었습니다.

반포 아파트 첫 분양가가 120만원 할 때가 70년도 일입니다.


이 셋트로 나온 이큐를 나중에 구입했었죠.

매장 직원이 이르길, 이거 좀 듣다가 나중에 파워와 프리로 구분된 셋트로 갈아 타라고...

그 말이 뭔말인지도 모르고 고개를 끄덕이며 알았다고 했던... ㅋㅋㅋ

데크가 오픈 데크였는데 당시 어찌나 신기하고 멋있었는지...

첨 보는 방식이라서 무조건 좋은 줄...

약 1년간은 녹음 음질이 어찌나 깨끗하게 잘 되던지, 감탄에 감탄을...


이 기기 셋트를 지금도 모두 갖고 있는데,

이 기기를 쓸 때는 그냥 좋은 줄로만 알았죠.

세월이 지나, 월급 생활을 청산하고 자영업을 시작하며, 경제적으로 풍요하진 않았지만 서서히 개인 시간이 많아졌고 ,

창고에 방치됐던 이 기기와의 운명적인? 재회로 새로운 가치 발견이 됐던 추억이 있습니다.

장식장을 제외한 나머지 기기들을 지금도 모두 갖고는 있지만

세월의 무게로,

스피커는 우퍼 엣지가 모두 가출했고, 데크는 부품 노화로 속도가 왔다리 갔다리...

턴도 고속회전은 안 되며, 앰프는 셀렉터가 말썽이다가 현재는 발기발기 분해돼서 간신히 살아만 있죠.

이큐하고 튜너만 멀쩡히 창고 구석에 방치돼 있다가,

엊그제부터 튜너가 다시 제 곁으로 와 있죠.

아직도 성능은 짱입니다.

이걸로 녹음하며 즐기던 눈물나는 학창시절 추억이 아직도 생생합니다. 

당시로서는 만만찮은 금액이었음에도 기꺼이 구입해 주신 아버님께,

후일 당신의 의학박사 논문 정리 도와드린 걸로 보답했더랬죠.

이 글을 올리면서도 지난 추억 회상에 눈물이 강물되어 줄줄 흐르네요.


앰프에 쓰는 셀렉터 부속만 구할 수 있다면 복원해 다시 듣고 싶은데...

이 셋트로 나온 910 튜너는

튜너 불빛이 방송 수신이 맞춰지면 이렇게 변합니다.


참고 하시라고...


20190401_055752_461.jpg20190401_055641_350.jpg


  • profile
    cds일이삼 2019.04.01 10:57
    좋은 기기 오래오래 추억으로 간수하세요^^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1 11:55

    ㅋㅋㅋ
    잘 지내시죠?
    요즘 손님이 너무 많아져서 제가 이제 또 초대해서 뵙기도 힘들게 됐습니다.

    ㅋㅋㅋ

  • profile
    운영자 2019.04.01 11:12
    이 셋트가 그렇게 비싼 줄 몰랐네요. 나올 당시에 꽤 멋진 모습을 하고 있었습니다. 지금이라도 들여놓고 싶다 ㅎㅎㅎ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1 11:54

    사실 음질로만 보면,
    650이나 635는 970에 상대가 좀 안 된다고 봅니다.
    대역폭이 650이 다소 넓다고는 하나 그래도 너무 플랫한 게 심심합니다.
    635는 화이트 노이즈가 너무 심하고요.
    지금도 650, 635를 어렵게 구해서 갖고 있었는데,
    650의 불빛이 하도 촌스럽게 느껴져서 어느 날 파란 리드가 개발되었다길래 ㅋㅋㅋ
    누런 불빛의 램프 떼어내고 파란색 led로 교체해 봤죠.
    이번에는 너무 파래서 더 촌스럽게 되얏는데...
    누가 파란색 불빛 650을 찾는다고 하더라고요,
    엘피 몇 장과 바꿨는데...
    그 엘피 상태가 ㅋㅋㅋ
    들어 줄만한 게 1/3도 안 되는 서너 장 이더군요...
    그렇게 사연많게 650을 떠나 보내고 현재는 635만 갖고 있죠.
    이것도 그놈의 노이즈만 아니면 쓰겠는데, 어찌나 심한 지...
    누가 개조 좀 해서 노이즈만 없애주면 감사하겠는데...
    외관이 너무 고풍스러워서 버리긴 아깝고...
    ㅋㅋㅋ
    ㅋㅋㅋ

  • profile
    예형 2019.04.01 11:16
    불빛도 좋고 음질 뽀대도 좋았는데
    튜너 910F 10년전 시집 보냈습니다ㅠㅠ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1 12:00

    그러셨군요...
    누군지 가져 가신 분 매우 만족할 겁니다.
    요즘 아침에 눈 뜨고 튜너 듣는 맛에 얼마나 행복한지...
    안타깝게 교통방송 새벽을 열던 아나운서가 얼마 전 그만 뒀더군요.
    김보민...
    상큼한 진행하며 목소리가 너무 좋았는데...
    그래서 이 튜너를 꺼내서 들을랴고...
    하필 기기 청소하고 연결한 다음 날 그만 뒀더군요, 무신 마귀가 작용한 것인지...
    도대체 누가 초능력을 건 겁니까?
    그 아나운서 이력을 찾아보니 9년을 진행했더군요...
    요즘은 93.1만 계속 듣고 있습니다 ㅋㅋㅋ

  • ?
    남쪽바다 2019.04.01 13:16
    ^^맛이있는 기기이죠 ㅎ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1 16:55
    네, 맞습니다...
  • profile
    짝사랑 2019.04.01 18:58
    글도ᆢ
    여기 저기 인켈들이 살아남아
    현역기로 많이들 사용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1 21:02
    인켈이여 영원하라!!!

    인켈 만세...!!!

    ㅋㅋㅋ
  • profile
    현준하연아빠 2019.04.01 22:17
    못듣소님 즐기시는 공간에 가보면 정말 재미있는 것들이 많겠네요. 깜딱!방문 함 해봐야하는데... 참.
  • profile
    짝사랑 2019.04.02 00:59
    현준하연 아빠님
    이곳에 오시면 재밌는것들이
    더 많을것 입니다
    확실히 !!!

    오됴만이 아니라도ᆢᆢ^^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2 01:58

    ㅋㅋㅋ
    아빠님, 산본에 함 오시라니깐...
    바빠서 못 오셨는데,
    이젠 제가 바빠서 오시라고 못 합니다.
    얼마 전 통화됐을 때 오시라고 하고 싶었는데,
    차마 못 했습니다.
    이 일을 때려치우면 그 때 시간 날 겁니다.
    너무 아쉽네요.
    이 소릴 꼭 들려 드리고 싶었는데...

    ㅋㅋㅋ

    다음 세상에서나...
    ㅋㅋㅋ

  • ?
    뮤직 오믈렛 2019.04.02 13:24
    무지 비싼 셋트 였군요
    83 년에 나는 조그만한 모노
    산요 카셑트 라디오로 팝송 녹음하면서
    신세계 체험중이었는데,,,그 당시의 인터넷 이었지요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2 14:46

    맞습니다,
    각 기기마다 약 200,000원이 넘었으니...
    사실 학부시절 첫 장학금을 부모님께 안겨드리면서 이걸 사 주셨었죠.
    참 사연이 많은 기기입니다.

    이 기기를 사용하면서 크래식을 첨 들었었죠.
    파바로티의 라돈나 모빌레,
    이무지치의 아이네 클라이네 나하트 무직...
    전율을 느끼면서 들었습니다.

    ㅋㅋㅋ

  • ?
    모차르트 2019.04.03 15:52
    83년도에 120만원 짜리 오디오라구요???

    그당시 저 금액은 어마어마한 액수인데요....
    당시 웬만한 회사원 봉급이 30만원이면 괜찮은 축에 속하던 시절 아니었던가요?

    버스에 안내원 누나가 있어서 검은 교복 까까머리들 회수권, 토큰 받던 시절...

    그당시 기기를 아직도 보관하고 계시다니,
    저런 기기가 더 정이 들던데요..
    아무튼 좋은 눈구경 합니다. ^^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3 20:32
    맞습니다,
    제가 88년 잠실에 있는 놋데 다녔는데,
    그 당시 월급이 60만원 이었었죠...
    상당한 금액이었습니다...
    제가 사실 지금은 파랑기와에서 천하를 호령해야 본전인데...
    본전이고 나발이고
    지금 산본에 찌그러져 환자나 돌보고 있으니...

    ㅋㅋㅋ
  • ?
    이경일 2019.04.05 15:02


    방송국 선곡
    주파수가 맞으면

    '오리지날' 1대는
    푸른 빛 시그널 창이

    제 것은

    갈색으로 변하는데.....

    다른 1대는
    전구를 구할수 없어

    영원한 브라운입니다.



  • profile
    못듣던소리 2019.04.05 21:24
    안타깝군요...
    그래도 방송은 잘 나오죠?
    ㅋㅋㅋ

    이 튜너가 소리 하나는 괜찮은 거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은 "나의 오디오" 게시판 입니다. 목맨천사(南岡) 2018.09.25 1420
5947 우리집 음악 환경 안녕하세요? 오디오를 하면서 가장 부러운 것은 음감을 위한 환경이 아닐까 합니다. 불균형적인 환경에서 오디오를 하는 경우가 많다고 봅니다. 저만 해도 집안 ... 3 file 이승사자 2019.04.22 1253
5946 소박한 나의 오디오 퇴근하면 변함없이 나에게 작은 기쁨을 선사하는 녀석들을 소개 합니다.   1. 네임 72/140 hicap   2. 네임 3.5 cdp flatcap   3. bc-1 스피커   4. kt-1100 튜너... 15 file 송촌오라버 2019.04.22 1013
5945 얼씨구 살짝 조금 움직여 보았더니 안녕하세요? 세상에 지금까지 스테레오를 모노로 듣고 있었습니다.  물론 모노가 스테레오가 모노보다 우수한 음질을 갖고 있지는 않습니다. 그레도 스테레오는 ... 이승사자 2019.04.22 688
5944 막귀파의 단순 맘대로 오디오 회원님들께서 올려주시는 시스템들의 감상이 끝나면 마치 인기드라마의 다음 에피소드를 기다리는 것처럼 또다른 분의 시스템이 소개되기 전까지의 시간이 때론 ... 8 file 김해운 2019.04.21 1114
5943 간결하게 가장 많이 이용하는 탁상오디오  하루 중 음악을 가장 많이 접하게 되는 탁상입니다. 흔히 말하는 컴퓨터를 이용한 PC-Fi인데, 본격적인 것은 아니지만 음악을 듣는 데에는 더할 나위 없이 편리... 4 file 서강석 2019.04.17 1414
5942 제껀 아니고 저희아빠꺼 자랑해봐요~~  본가 거실에 요근래 직구로 산것들만 다섯개나 있어요 ㅎㅎ사진엔 없지만 b&w 695s2 스피커도 새물건 저렴하게 직구 했습니다  데논 턴테이블은 아빠물건중... 16 file dmsurb 2019.04.16 1719
5941 네트워크 플레이어 질문 드립니다. 최근 TV의 CLASSICA, MEZZO,  ARTE같은 방송에 맛들였습니다. 예전에 잠시 LD랑 DVD에 기웃 기웃 한적 있었지만 그냥 한때의 바람이었습니다. 요즘 TV 로 쉽게 연... 5 앵카박 2019.04.14 652
5940 피시파이 & 네트워크플레이어 넘어 폰파이로 진화중  켐브리지 오디오 덱메직 플러스를 사용하고 있읍니다 피시파이는 윈도우테블릿PC로 사용중이고 네트워크 플레이어는 데논꺼로 주로 사용합니다  덱메직 플러스를... file 허접한멀티 2019.04.14 737
5939 고물상?아님보물창고가되버린골방.지존?ㅠㅠ   15 file 아날 2019.04.10 1819
5938 리시버 폭탄들? 사용기입니다 ^^;; 저의 리시버 폭탄들? 사용기입니다^^; ​ 개인적으로 튜너만큼이나 7080시절의 리시버 기기들을 좋아합니다^^ ​ 오래된 기기들이다보니 판매하시는 분들이 솔직하... 27 file 사과와플 2019.04.10 1856
5937 마란츠 1250 내품에 그동안 기변으로 미련이 남았던 기기들에 눈에 선합니다 마음에 들어도 가격부담이 되어 방출해야 했던 기기들이 원망이라도 하는것 같습니다 때로는 소리가 마음... 32 file 순담 2019.04.06 1886
5936 고물상에서 득템?한 아남3500세트입니다^^ 같은지역 고물상(재활용센터)에서 득템?한 아남 aa3500시리즈입니다.. 고장품인데... 저렴하게 구매해서 튜너는 검파단 오버홀과 메모리 충전지 수은배터리로 교... 17 file 남쪽바다 2019.04.06 1447
5935 사무실 오디오입니다. 눈팅만 하다가 조심스럽게 사무실오디오를 소개합니다. 사무실이다보니 주로 컴퓨터(유튜브)로 음악을 듣습니다. 이것 저것 연결해서 듣는 재미로 몇가지를 가져... 17 file 권오인 2019.04.05 1520
5934 보스301 초기형  이 스피커.. 오디오애호가님들께 괄시를 받습니다. 같은크기의 영국제들에 비해 유닛과 통이 고급스럽지 않습니다. 그래서 인지 소리도 싸구려처럼 들리는것같고... 18 file 달리 2019.04.04 1286
» TD910F, 나두 나두 나두... 970 이 셋트 저도 갖고 있다고요!!! 하도 970을 자랑하시길래... 승질나서리... ㅋㅋㅋ 이거 입수한 기억이, 83년 가을입니다. 당시 광화문 인켈 대리점에서 신품... 19 file 못듣던소리 2019.04.01 1642
5932 너무깨끗한넘을 세컨으로 들였습니다. 인켈AD970f 입니다 인켈 빈티지?기기인 인티앰프970과910튜너를 들였네요 외관이 이렇게 깨끗한 기기는 첨으로 봅니다 정말 기스하나없이 박스에서 바로꺼낸듯한...그래도 내부부품... 24 file 남쪽바다 2019.03.31 1561
5931 가족사진은 찍기 힘든 거 같아요 그룬딕 가족 사진입니다. 아직 여기에 못낀 애들도 여럿 있습니다. 담 기회에... 스피커 이름은 오른쪽 밑에서부터 위로 GRUNDIG 1500 PRO GRUNDIG 850A PRO GRUN... 14 file 운동중독 2019.03.31 1213
5930 리복스 3단세트   안녕하세요. 수정하다가 삭제가되어 다시 올림니다.^^ 일단 소개부터 하겠습니다. 바꿈질 대왕 마타입니다.^^ 리복스 참좋은 앰프인것은 틀림이 없어요. 리복스... 5 file 마타 2019.03.30 1051
5929 다시금 쌓여만 가는 스피커들~ 다시 시작인거 같네요 요즘 JBL과 사랑에 빠저 있답니다~~ 얼마전에 들인 JBL L86 이야 다들 잘아시는 친구라 설명을 안하겠지만 서브로 구입한 P20 P30 이 두늠... 11 file 뮤직레전드 2019.03.28 1988
5928 이런 기기 보신적 있나요 금성 Dynamics GSA 8500 셋트 국산 오디오 전성기 때 금성에서 만든 최고품입니다.  출시된 지 40년 가까이 된 박물관 급이지만 아직 소리 잘 납니다. 음질도 이... 17 file 박희철 2019.03.28 189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8 Next
/ 2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