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8.07.03 10:25

지인댁 오디오 소개.

조회 수 4275 추천 수 0 댓글 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실용에서 진공관 엠프 고장 증상 문의에 답변 주신 고마움에 찾아 뵙고

인연이 되어 친분을 나누고 이제 형님 아우 사이가 되었습니다.

알텍 604 를 쓰는 제 시스템엔 없는 소리에 매료되어 연신내에 가끔 놀러 갑니다.

대역 폭, 해상력, 분리도, 밸런스 등은 기본 이구요

배음의 깊이와 질감, 영롱한 온도감이 느껴지는 아름답고 완성도가 있는 정점의 소리 입니다.

혼자 듣긴 아깝고 컴을 잘 못하셔서 허락 하에 제가 대신 시스템 소개를 합니다.

청년 시절 부터 통신을 전공하고 오디오를 좋아 하셔서 엠프를 직접 제작하여 듣고 계신분 입니다. 

2 번 사진은 모노 파워 + 프리 엠프 구 버전 입니다.

3 번 사진이 모노 파워 케이스를 크게 제작한 신 버전 이구요.

6 번 사진은 바이어스 조정을 엠프 외부에서 드라이버 넣어 조정하게 만든 편리성이 보입니다.

7 번 사진은 송신용 관을 출력관으로 채택한 RCA 6146 관인데요, 6146 을 출력관으로 제작한 사례가 거의 없다고 합니다.

   6146 을 적용키 위해 회로를 10 여년 개발하여 제작했고 수명과 음질 면에서 최선의 선택이라고 하시네요.

8 번 사진은 트랜스 모습 입니다.

지금은 은퇴하여 송신 설비 A/S 가끔 다니시고 지인들 수리도 가끔씩 용돈 벌이 하신다고 합니다.

특이한 점은 음악 들으시는 CDP 가 아남 전자 콤퍼넌트 셋트에서 꺼낸듯한 완전 보급형 이구요,

전원/스피커/인터 모든 케이블류는 철물점에서 사다가 쓰십니다.

쏘스기와 케이블류를 업 했을 경우 굉장한 소리가 나올것으로 보입니다.

서울 연신내 010 - 4385 - 8297 사전 허락 받아 올립니다.

인삼주 좋아 하시구요 같이 음악 듣는것 참 좋아 하시니 청음해 보세요.



  

  • ?
    바랑데기 2018.07.03 13:36
    헉. 바로 아래 오디오 소개 사진과 이분 사진에서 오래만에 보는 브라운관 티비입니다. 정감이 갑니다. 오래 전 이분께 앰프수리 받은 적 있고 잠시 프리앰프를 빌려 사용한 적도 있습니다. 끈적하고 진한 음색으로 인상에 남았습니다.
  • profile
    초록이 2018.07.04 00:47
    정말로 포도송이처럼 알찬 조합 입니다.
    소리가 귀에 선 ~ 합니다.
    아마 [레벨:6]비전코난 님이
    고수님의 음향에 나들이를 한 것 같습니다.
  • ?
    비전코난 2018.07.04 08:30
    저는 기구 개발과 기술직에 종사하지만 직장에서도 항상 나보다 나은 사람을 추종합니다.
    " 나 보다 현명한 사람을 찾기 위해 평생을 노력한이 여기 잠들다 " 이병철 회장의 묘비문 처럼요.
    자본이 축적되면 평등을 잊고 권력이라는 착각으로 계급 의식에 젖어
    직원을 노예로 인식하며 폭력을 행사 하는데요 묘비문을 보면서 그래서 글로벌이 되었구나.... 했습니다.
    인격, 지식, 기술, 오디오 소리등 계속해서 배우고 진보 해야죠.
    현장감이 최고의 소리라는 가치로 처음엔 대역 넓고 정보량 풍부한 소리를 좋아 하다가
    치찰음이 많아 온도감이 없고 가볍고 얇은 소리에 질감과 무게감이 없고
    점차 소란스럽게 들리기 시작하면 그때 부터 아릅다운 소리가 무엇 인지를 깨닫고 소리의 가치를 바꾸게 되는데요
    이미 완성의 소리를 구현한 회원님들 소리를 찾아가 듣고 공부 중에 연신내에서 그 소리를 듣게 되었습니다.
    프리 파워 전원등 모두 올닉의 고가 시스템 소리도 여러번 들었는데요
    특히 중저역이 너무 강조되고 양감이 너무 커서 오래 들으면 부담되는 소리였습니다.
    다만, 배음의 깊이는 상상을 초월한 정도로 깊어서 놀랬구요.
    연신내 지인댁 소리는 딱 적당하여 오래 들어도 온도감, 무께감, 질감, 영롱함등의 완성된 소리였습니다.
    완전 보급형 CDP 와 철물점 전선으로 꾸며진 소리가 이정도 인데
    언제 한번 케이블류와 CDP 제거 가지고 가서 교체해 들어 보고 싶은 생각도 합니다.
  • ?
    동명1 2018.07.04 11:22
    와, 조던 와트 스피커 유닛, 반갑습니다.
  • ?
    비전코난 2018.07.04 11:35
    네 저도 실물 처음 봤습니다.
  • ?
    조응래 2018.07.09 14:45
    빈티지오디오는 언제봐도 신기합니다
  • ?
    필스너홀릭 2018.07.12 15:55
    오디오 제작 공부하고 싶네요
  • ?
    hk개장수 2018.07.26 11:37
    오디오가게네
  • ?
    로베르또.JR 2018.07.30 01:39
    이게 정답이네요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은 "나의 오디오" 게시판 입니다. 목맨천사(南岡) 2018.09.25 623
5767 Goodmans Axiom 80의 인클로저 비교청음 Goodmans Axiom 80의 인클로저 비교청음  Goodmans Axiom 80의 Corner Reflex Cabinet(Cornetta)형과 5각기둥 양옆으로 덕트가 트여있는 인클로저 소리를 비교해 ... 8 file 로즈마리 2018.07.18 1932
5766 JBL L46 오디오 취미생활 시작할 때에는 JBL이 최고의 스피커인줄 알다가 좀 세월이 흐르자 브리티시 사운드가 최고라는 생각에 무게를 두게 되자 JBL을 멀리하게 되었고... 6 file 오대우 2018.07.14 2890
5765 JBL4345와 밀애 악연일까? 연분일까? 100만원정도 하는 스피커로 이것 저것 듣던 내가,우연히 4345를 사진으로 접하고 나는 완전히 사로잡혀버렸다.   음악이나 오디오를 떠나 그... 42 file 고슴 2018.07.12 3402
5764 JBL L220 JBL L220   이전 음악실에서 사용하다 새로이전한 음악실의 공간부족으로, 디스플레이 해놓은 L220을 다시 연결하였습니다. 여기에 얼마전 입양한 crown - ic150a... 1 file 나승환 2018.07.11 1957
5763 하산 보고드립니다. 신기루같았던 소리에 종착역을 쫒아헤메였습니다.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그 시간이 행복이였고 지금까지 저를 버티게해준 큰 힘이였지요. 온통 늪이기만했던 세... 8 file 세상속여백 2018.07.09 2326
» 지인댁 오디오 소개. 실용에서 진공관 엠프 고장 증상 문의에 답변 주신 고마움에 찾아 뵙고 인연이 되어 친분을 나누고 이제 형님 아우 사이가 되었습니다. 알텍 604 를 쓰는 제 시스... 9 file 비전코난 2018.07.03 4275
5761 나의 오디오 소개.. 오디오 생활한지는 수 십년,,, 그동안 직장관계로  쭉~~~~~~~~~~ 몇년전 퇴직해서 조금씩  가까이 하면서   인켈 1311-1312- 93년생-장홍락 사장님 튜닝.. 튜너 ... 21 file 만석봉 2018.06.30 4489
5760 서브 오디오  장마입니다 이곳 울산도 장대비가 퍼부었지요~~오랜만에 짬을 내서 작은 서재방에 있던 오디오를 정리해주었습니다. 청소하고나니 소리도 더 맑아진 것만 같습니... 11 file 섬집아이 2018.06.29 2548
5759 베트남 하노이 와인하우스 빈티지 오디오 출장중 와인이 생각나  지인의 추천을 받아  베트남 와인하우스를  찾았습니다.  ( 경남 아파트 앞쪽) 룸에는  빈티지 오디오가 있어서 반가웠습니다.  리시버는 ... 10 file 앵글 2018.06.27 3425
5758 나의작은오디오 처음  올려봅니다 11 file 강현수 2018.06.25 3580
5757 오디오의 세계에 들어오게 된 동기 혼자 사시는 칠순노모의 벽지가 너무 낡아서 사람을 불러 도배를 하기 위해 집정리를 하다가 젊은시절에 (80년대~90년대) 모아두었던 LP판을 발견하고서 우리집으... 10 file 안안토니오 2018.06.25 2819
5756 필립스 모노블럭 파워  필립스사 제작 모노블럭 파워앰프입니다. 70년대 기기로 방송국 기기로 납품되었다고 하는데 정보가 그리 많지 않습니다. 단순 투박하게 생겨서 소박한 맛도 있... 10 file 섬집아이 2018.06.25 1853
5755 끝이 안보이지만 끝까지 ㅎㅎㅎ 새로운기기를 구입하고 2-3개월만 지나면 뭐,또 좋은것 ? 나은것없을까하고 기웃거리는 이것이 습관이된지 20년 주머니사정은 따라주지않고 어떡하다 이번이 챤스... 5 file Kelly 2018.06.20 3105
5754 삶과 음악, 그리고 오디오 삶과 음악, 그리고 오디오   성장기, 모든 것들이 궁핍했던 그 시절 저를 지탱하여 준 것은 책과 음악 이었습니다. 집에 제대로 책 한권 음반 한장 없어도 부유한... 28 file 김인태 2018.06.18 3563
5753 ROCKVILLE REQ42밴드 EQ 영입 인켈 EQ는 창고로 들어가고 ROCKVILLE REQ42밴드 EQ를 영입 했습니다. 이유는 소스에 따라 때로는 내가 듣기 좋은 고음,저음,중음등  취향으로 조정이 필요해서 ... 4 file 앵글 2018.06.18 1293
5752 작년하고 좀 바뀌었습니다.^^ 다들 안녕하시죠. 시작은 여기서 했는데 자주 못오게되네요.  작년에 한번 올렸었는데 1년동안 변한게 좀 있습니다.                                           ... 3 file 루이13세 2018.06.16 2450
5751 2018 나의 오디오 전에 올렸던 것과 별 다른 것이 없지만 심심해서(?) 한번 올려 봅니다. 어쩌다 보니 이렇게 된것인데................... 제가 추천하는 구성은 아닙니다. ㅎㅎ 21 file 운영자 2018.06.16 3546
5750 농사용 오디오 농사 비닐하우스에 오디오를 설치했는데 농사는 안짓고 음악만 듣고 있으니 18 file 이문규 2018.06.14 2699
5749 일체형 앰프가 좋은 이유. 꽤 오랜 기간 즐긴 오디오도 때론 귀차니즘이 발동할 때가 있다. 리모컨이 그 귀찮음을 해결 해 주어 좋다. 그런데 그 리모컨도 잘 간직해야지, 잃어 버리는 날... 4 file 못 듣던 소리 2018.06.11 2607
5748 오락 가락 하는 마음!! 춘천  소양강변에 있는 모 카페가 몇일 전 이전 오픈하였습니다. 그곳 사장님이 오디오 설치 관련 도움을 요청 하셔서 함께 하게 되었습니다. 벽걸이 스피커가 마... 12 file 크리슈나무르티 2018.06.11 169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2 Next
/ 2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