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40 추천 수 2 댓글 2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제 나는 문재인 대통령의 탈식민지화 선언을 썼다. 오늘은 그 탈식민지화 선언의 이유와 배경을 

이야기한다. 이 글을 통해 나는 미국이 우리의 동맹인가 아닌가를 명백히 입증하고자 한다. 올 해

는 1953년 한미상호방위조약이 체결된 지 66년이 되는 해다. 맥아더가 소련의 공산주의에 대항해

서 싸우기 위해 일본을 군사기지화 한 미국의 극동정책에 따라 1945년 9월 9일 맥아더는 "남한 점

령 태평양 주둔 미군사령관 포고 제 1호"라는 포고령을 발표한다. 이 포고령은 "미국이 한국의 동

맹인가?"라는 의문에 대한 명확한 해답을 보여준다. 이 포고령의 전문은 아래와 같다. 



"조선 인민에게 고함, 미국 태평양 방면 육군 총사령관으로서 이에 다음과 같이 포고한다. 일본 제

국 정부의 연합국에 대한 무조건 항복은 아래 여러 국가 군대 간에 오래 행해져 왔던 무력 투쟁을 

끝나게 하였다. 일본 천황의 명령에 의하고 또 그를 대표하여 일본 제국 정부의 일본 대본영이 조

인한 항복문서의 조항에 의하여 본관의 지휘 하에 있는 승리에 빛나는 군대는 금일 북위 38도 이

남의 조선 영토를 점령한다." 



여기서 맥아더는 명확하게 "조선 영토를 점령한다."고 표현하였다. 그렇다면 미국이 38도 이남의 

조선 영토를 점령할 국제법적 권한이 있는가? 없다. 힘의 논리가 있을 뿐이다. 그 당시 우리는 치밀

하게 미국이 한반도 전체를 점령하려는 의도를 가지고 있었음을 알지 못했고 그러한 날강도적 점

령 행위를 막을 힘도 없었다. 즉, 우리는 일본에 이어 미국에 나라를 다시 빼앗긴 것이다. 카스라-

태프트 밀약에 의해 미국은 필리핀을 식민지화 하고 일본은 한국을 식민지화 하는데 동의한 미국

이 일본을 굴복시킴으로써 한반도에 대한 소유권을 넘겨받은 것은 당연한 수순이었다. 



그 당시 공표된 6개의 조항으로 이뤄진 포고령 제 2조에 따르면 "정부 공공단체 및 기타의 명예직

원들과 고용인 또는 공익사업 공중위생을 포함한 전 공공사업기관에 종사하는 유급 혹은 무급 직

원과 고용인 또 기타 제반 중요한 사업에 종사하는 자는 별도의 명령이 있을 때까지 종래의 정상

적인 기능과 의무를 수행하고 모든 기록과 재산을 보존 보호하여야 한다."라고 되어 있다. 이 문구

가 무엇을 의미하는가? 이것은 일제의 식민지배 세력을 그대로 남한에 이식함으로써 남한 내 민중

들이 그들의 이익에 반하는 반민족 행위를 한 친일 세력을 청산하지 못하게 하고 역사를 바로 세

우려는 자발적 의지를 막으려는 식민지배의 의도를 미국이 가지고 있었다는 명백한 증거다. 



미국을 우리의 동맹이라고 주장하는 많은 사람들이 있다. 내가 위에 제시한 포고령은 1945년 9월 

9일 점령군 총사령관 맥아더에 의해 발표되었다. 1945년은 우리의 뒤틀린 현대사가 시작되는 중요

한 시점이다. 자, 맥아더가 우리의 영웅이 맞는가? 다시 한 번 묻는다. 미국이 우리의 동맹이 맞는

가? 다음은 포고령 제 3조에 실린 내용이다. "제3조 주민은 본관 및 본관 권한 하에서 발포한 명령

에 즉각 복종하여야 한다. 점령군에 대한 모든 반항행위 또는 공공안녕을 교란하는 행위를 감행하

는 자에 대해서는 용서 없이 엄벌에 처할 것이다." 동맹국이 상대국에 대해 이와 같은 내용의 포고

령을 담을 수 있는가? 이것은 점령군이 피점령지 피지배 민중에게 하는 이야기가 아닌가? 미국이 

우리의 동맹이 맞다는 것을 입증하려면 1945년의 미국과 1950년 이후의 미국이 전혀 다른 역사를 

가진 두 개의 국가라는 것을 입증해야 한다. 과연 누가 이것을 입증할 수 있겠는가? 



국가는 "연속성"을 가진다. 우리가 "유구한 반만년 역사를 가진 이 땅의 조상의 얼"을 언급하는 것

은 우리가 이 한반도에서 삶을 영위해온 주체이며 이 땅의 주인임을 계속 상기시키는 것이다. 국가

는 이해관계에 따라 특정 시점을 기준으로 그 역사성을 부정하거나 분리시킬 수 없다. 어제의 우리

가 바로 오늘의 우리를 낳게한 원인이다. 어제의 우리는 미국의 점령지에서 삶을 살아 온 피지배 

민중이었다. 그 사실을 부정할 수 없다. 미국은 우리에게 동맹국이 아니라 명백한 점령군으로 한반

도에 들어 왔다. 그리고 그때 미국이 가지고 있었던 미국의 이익을 실현하기 위한 도구로서의 기능

을 우리는 지금도 충실히 구현하고 있다. 앞으로 이 사실을 망각하고 혈맹이니 뭐니 하는 개소리를 

떠들면 대가리의 말랑말랑한 뇌가 가출한 것으로 알겠다. 헛소리 씨부리지 말고 똑똑히 새겨둬라. 



틈만 나면 친일 청산을 자랑스럽게 이야기 하면서 친미 청산은 입에 담지도 못하는 인간들의 대가리

가 얼마나 어수선한지 알겠는가? 그것은 마치 싸움에 지고 쓰러져 움직이지도 못하는 아이에게 "밟

아버려. 저 ㅅㅂㄹ 죽여버려!"하고 외치며 싸움에 이긴놈에게 기대는 허약하고 용기없는 인간의 외

침같은 것이다. 얼마나 비열하고 비굴하며 멍청한가. 
  • profile
    김영택 2019.03.15 12:08
    속국이라는 거 몰라서 자꾸 이러시는 겁니까 속국으로 사는거 많이들 알 거에요 그러나 그래서 뭘 어떻게 해야 그 좆같은 속국에서 벗어나는지 벗어날 수 있는 것인지는 당신의 생활에서 차근히 성찰하는 게 순서라고 봐요 당신이나 나나 그 양키놈들이 주는 먹이를 먹고 자란 머릿속엔 꿀꿀이 죽으로 가득찬 좀비로 살아가는 거 아니냐구 스스로에게 물어 봐요 당신은 진짜 당신의 주인 노릇을 하고 사는건지 진짜 당신이 당신의 주인이요
  • ?
    하이퐈이 2019.03.15 12:14

    그 놈의 지겨운 개인윤리 고마합시다. 별로 설득력도 없구만!!!

    김영택님은 혼자 잘 먹고 잘 사시오. 

  • profile
    김영택 2019.03.15 12:23
    내 그간 직,간접으로 보고 들었던 혁명이니 민주니 씨부리는 모오든 세끼들의 자세에서 진짜 자신이 혁신적인놈 민주적인놈 한 명도 보질 못했어요 남들이 그러니까 따라서 씨부리는 덩달이들,그때에 따라서 형성된 이데올로기 추앙자세끼들 지겹도록 보아 왔어요 자기 자신으로 부터 시작하지 않으면 민주니 혁명니 떠들어 봐야 모조리 다 개 좆까는 소리란 말이요
  • ?
    하이퐈이 2019.03.15 12:36

    "너 자신을 알아야 하느니라...는 말은 결국은 나 자신을 알아야 한다는 말이니라...."
    그 놈의 소크라테스를 언제까지 울궈먹을 생각이시오? 난 소크라테스에 관심이 없어요.
    내가 씨부린 소리 외곽에 원 그리는 거 내가 별로 안 좋아한다고 몇 번을 얘기를 해도
    레퍼토리가 바뀌질 않아..... 내가 짜증이 나 하는 말이오. 집착이 황태연님 이성타령에

    버금가는 수준이야. 좀 쌈빡한 거 뭐 있나 알아보시오. 

  • profile
    김영택 2019.03.15 12:49
    소크라테스까지 등장을 시키시나 뒈진지가 언젠데 인용을 하시려거든 바로나 알고 쓰세요 그가 말한 너 자신을 알라에서 알라 라는 말은 안다에요 너 자신은 안다 민주가 무언지 모르고 민주를 외친다는 사실을 너는 알고있잖냐 라는 말로 해석해 보시면 이따구로 억지를 부리진 않을게요 당신이 언제적부터 반미니 민족을 들고 왔단 말이요 목숨을 걸고 싸워온 투사들에게 미안한 마음은 대체 없는거요
  • ?
    movin'out 2019.03.15 12:52
    넌 슈만이나 그만 욹어먹어라 ㅋㅋ
  • ?
    자연과자유 2019.03.15 12:28
    북한 관련 역사 얘기만 끝없이 우려먹으면서 놀자는건지?
    문대통령과 북한을 엮어서 빨갱이로라도 매도하겠는 속샘일까? ㅎ
    짱이라고 해놓고 항상 북한 추종, 미군 반대를 부르짓고 있으니, ㅎ
    그 의도가 무엇일지 짐작이 간다. 친구인 뻥철과 같겠지.
    뻥철과 그 친구들은 반문, 반민주당으로 오히려 자한당을 돕는 역할을
    하는거 같다. ㅎ 그러니 이들 종북세력은 자한당과 같은 편이라고
    보는게 맞겟고, 이들의 행태가 싫으면 그 숙주인 자한당을 반대하면 된다.
  • ?
    하이퐈이 2019.03.15 12:46

    자한당 알바니까 선거끝나면 사라진다고 장담을 했는데 내가 왜 안 사라지는지 답은 찾았소?
    그러니 맨날 자기가 쓴 글에 물음표를 다는게요. 자기도 모르잖아 왜 안 사라지는지.
    나 같으면 그 긴 시간동안에 답을 찾았겠소. 그리고 난 자자 아재를 미워할 수가 없다오.
    저 댓글을 봐. 연민이 인다오. 통일 후 혹 보게되면 내가 술 한 잔 꼭 권하리다. 나이 든
    사람 욕보여서 미안하다고.... 힘 내시오.

  • ?
    movin'out 2019.03.15 12:51
    너같은 사람들 때문에 통일은 불가능.
  • ?
    자연과자유 2019.03.15 14:33
    내가 그런 얘기하니 금방 사라지면 오해받으니 좀 더, ㅎ
    한번만 하고 말것도 아니고, ㅎ 계속 우려먹을려면 씨를?
    뿌려놓고 밑밥을 지속적으로 줘야하겠지. ㅎ
    요즘엔 하도 견제가 심해서 댓글말바하는것도 어려워, ㅎ
  • profile
    유화철 2019.03.15 12:33

    시대의 허울은 변했어도  속살은 1도 안 변했어요.
    신자유주의를 옹호하며 글로벌 어쩌구 저쩌구 신봉들을 하니 말입니다.
    보세요 미국 땀시 우리가 근대화 하고 잘 산다잖습니까?

    미국한테 매인 게 아니라 친한 거라잖습니까?
    이말인즉은  그런이들 스스로 매국역적 늠들의 궤변이라고
    열뿔을 내는 다름 아닌 식민지 근대화론입니다.

    내선일체론이구요
    시대를 발가벗기면 그 속살은 아직도 대동아 공영입니다.

    즉 같은 한반도에서 사는 같은 민족의 힘과 합쳐 이 질곡에서 벗어나는 거 보다

     新식민지배를 받고 있다는 게 든든하고 좋다는 얘기입니다.


    거기서 벗어나기 싫다는 얘기인 것입니다.

    그런이들이.....3.1절을 치루는 가하면  민족반역,친일파를 처단하자고 열뿔을

    내고 있으니.....참으로 희안하다 못 해 기괴한 광경이지요.

  • ?
    movin'out 2019.03.15 12:42
    신자유주의가 뭐예요? 알지도 못 하는 사람에게 별소리를 다하는구만.
    일본 땀시 근대화는 아닌데 미국 땀시는 뭐 어느 정도 있지. 그럼 없나? 그리고 미군을
    통해서 들어온 것들, 미군들을 통해 얻은 이익도 당연히 있지. 이 글 올린 놈도
    미군을 통해 (AFN) 신문물을 접하고 미군부대에서 나온 먹을거리에 빠졌잖아요.
    그래서 미드를 좋아하게 되고 미제먹을거리들 미쿡에서 수입하고 그러잖아요.

    미쿡에게 피해만 입었다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병이라니깐. 피해입은 것도 있지만
    머리 속에는 그것밖에 없으니까 그런거지.

    솔직히 당신 정신과 치료 받은 적도 있잖아요?

    식민지 근대화론, 그냥 아무 거나 붙여요.

    아직도 반미 외치나요? 그거 우물안의 개구리 해외여행도 못 하던 시절에
    사람들이 몰라서 따라한 건데.
  • ?
    movin'out 2019.03.15 12:43
    깡패논리~~~~ 하긴 여기 숭북/반미 외치는 애들 중에서 깡패출신도 2명 있어요.
  • ?
    수지면장 2019.03.15 12:53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게 되면 보이나니,
    그때 보이는 것은 예전과 같지 않다"(초의선사?)
    .....
    조국을 사랑하는 만큼 조국의 현실을 이해하자.
    그리고 나면, 조국의 상황은 예전과 달리 보일 것이다.

  • profile
    파천무 2019.03.15 13:31
    파이야, 면장하구 손 꼭~잡구 손가락에 침발라가면서 ㆍㆍ 만화로 읽는 한국사 라도 좀 보구나서 끄적이면 안돼겄니 ? 뻥처리는 그렇타치더라두 너까지 왜 그러니 ?
  • profile
    오지랍 2019.03.15 14:31

    하이퐈이님, 알 사람은 알 것이고 모를 것들은 모를 것이니 너무 열 올리지 마소.
    개돼지로 살아온 삶에 길이 든 대가리 속엔 다른 생각이 들어갈 여지가 없을 터이니.
    우리 조상님들께서 "쇠 귀에 경 읽기"라는 말을 괜히 하셨겠소?
    이 정도로까지 설명했는데도 못 알아먹는다면 그냥 그렇게 살다 죽도록 놓아둡시다.

  • ?
    자연과자유 2019.03.15 14:38
    쉽게 얘기하면 될것을 요리조리, 눈치 못채게 어렵게 꼬아서
    누가보면 뻥철과 그 친구들이 문재인 지지하는 것으로 보이게끔
    한다음에 북한정권을 찬양하는 수법으로 문대통령은 빨갱이라는,
    흑심 가득한 친일 뉴라이트들 막말이 맞다는걸 암시하는건데, ㅎ
    내 말이 이해하기 힘드나보네요. ㅎ
  • profile
    오지랍 2019.03.15 14:46

    자자님은 여기서 이러지 마시고 소설 쓰는 작가로 나서보심이...^^

  • ?
    하이퐈이 2019.03.15 15:10
    ^^ 내 말이 뭔지 도통 이해가 안 가나 봅니다. 이해해야지 뭐.....
  • ?
    허허장 2019.03.15 15:12
    황셈
    한번 발을 담갔으니 끝까지 가보시겠다
    돈들어가는 일 아니니 밑져야 본전은 되나 지금까지 자게에서 보낸 세월 다 잃게 생겼습니다
    그냥 발 빼시지요
    한 달포정도 번역일 바쁘다고 쉈다 오시지요
  • ?
    브람시안 2019.03.15 15:01
    문재인하고 종북주의자들하고 코드가 딱 맞나 보네
  • ?
    하이퐈이 2019.03.15 15:12

    ^^ 맞긴 뭐가 맞아요. 하나부터 열까지 하나도 안 맞는데.... 

  • ?
    movin'out 2019.03.15 16:08

    이재명하고는 맞니 ㅋㅋ 종북이라고 인정하나 보네 ㅋㅋ

  • ?
    자연과자유 2019.03.15 16:02
    고렇게 보일려고 애쓰는거 안보이는지, ㅎ
    브람시안도 고렇게 보였으면 하고 무지 바라겟지만, ㅎ
  • profile
    파천무 2019.03.15 16:30
    1945년 9월9일... 맥아더가 조선총독 아베 노부유끼하고 동맹서약허냐 ?

    뻥처리 얼라들.... 니들 왜그러니..... 남들이 비웃어..... 인석들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343 대동아공영 시대의 허울은 변했어도  속살은 1개도 안 변했어요. 신자유주의를 옹호하며 글로벌 어쩌구 저쩌구 심지어 다문화 까지 .... 넋 나간 듯 좋다고  하니 말입니다. ... 22 유화철 2019.03.15 118
» 미국은 우리의 동맹인가? 어제 나는 문재인 대통령의 탈식민지화 선언을 썼다. 오늘은 그 탈식민지화 선언의 이유와 배경을  이야기한다. 이 글을 통해 나는 미국이 우리의 동맹인가 아닌... 25 하이퐈이 2019.03.15 140
20341 건강한 커피 마십니까 커피의 신맛은 좋은 것이다. 재료인 커피열매의 본질이고 항산화물질이 대부분 신맛에 존재한다. 천년의 오류와 왜곡의 저질커피에서 찾을 수 없던 신맛이 암흑의... 5 김영택 2019.03.15 96
20340 오늘은 3.15의거 네유 자유당 시절 부정선거에 마산 3.15의거 눈에 파편이 박힌채 마산 앞바다에 떠오른 故. 김주열 열사 소식에 그당시 시민과 학생분들이 일으킨 운동.... 5 예형 2019.03.15 32
20339 한국은 노인들이 너무 많죠.  지금도 많은데,  앞으로는 인구 절반 이상이  60세 노인들로 채워집니다.   생산성이 없는 나이든 계층이  인구 절반이라는 것은 재앙  이라고 말할 수 있죠.  ... 11 예형 2019.03.15 131
20338 오늘자 해드라인  ‘그날의 진실’은?…‘별장 성접대’ 피해 여성의 절규 권력유착·마약·탈세…놓쳐선 안 될 버닝썬 수사 '본질' "5·18 헬기 사격 그날, 전두환 광주에" 39년 만의 증언... 5 고구려의기상 2019.03.14 116
20337 반미 숭북꼴통 드루킹 일당들의 주인/종론은 조폭논리 실용의 반미 숭북 드루킹 일당들의 논리는 단순하다. 주인/종론이다.  미쿡이 주인이고 남한은 종이고 그래서 종이기를 거부하는 북한과 힘을 합쳐 미쿡놈들 몰아... 7 movin'out 2019.03.14 111
20336 문재인 대통령과 가상 시나리오 전국에 생방송될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 시나리오다.  ================================================================================== 국민 여... 23 하이퐈이 2019.03.14 243
20335 실미도 부대 만큼 강한, 북한 124군 특수부대 대한민국  실미도 부대 만큼 강한, 북한 124군 특수부대 600명이... 광주에 침투해. 무장,,시위대 30만과 섞이어... 복잡한 도시에서  124군이 가장 좋아하는  도... 11 예형 2019.03.14 125
20334 이런 경우엔... "튜너 찾으로 왔는데요?" "아 예, 들어 오세요." 작업실 안으로 그를 따라 들어갔다. 각종 수리 장비가 나를 들뜨게 했다. 아~~~ 이런 장비를 다룰 수만 있다면..... 13 못듣던소리 2019.03.14 135
20333 검찰 '김성태 딸 부정채용' 확인..KT 전직 임원 구속   검찰 '김성태 딸 부정채용' 확인..KT 전직 임원 구속입력 2019.03.14. 11:05 수정 2019.03.14. 11:16댓글 1004요약보기 음성으로 듣기 번역 설정 글씨크기 조절... 8 file 예형 2019.03.14 91
20332 어릴 때에는 반미가 멋져보이더니 지금은 왜 그렇게 덜 떨어지고 구려보일까요? 개, 돼지, 팔푼이까지 동원하시고 당황하셨세세요?? 3 movin'out 2019.03.14 99
20331 양키와 일본의 개들.... 풀이 팍 주거 지내던 암캐 한 마리 그리고 그 떨거지들 왠일인지,,,,,,,구케에서 의기양양 마구 짖네 그랴!! 이번 결렬을 놓고 개들이 보아허니.... 암캐....주인... 12 유화철 2019.03.14 167
20330 스페인?...쎄네! 쎄다고? 아니지... 부러워!! 자국에 타국의 공작기관이 들어 와 "지뢀"을 떠는 걸.. 정상적인 국가라면 누가 가만히  있겠어? 야 이 씨벌 늠들아 남의 나라에 들... 14 file 유화철 2019.03.14 155
20329 @@@들이 최후를 맞이하는 이유 Vanessa-Mae plays Toccata & Fugue https://youtu.be/Hg8Fa_EUQqY Vanessa Mae - Contradanza 1995 Live Video HQ https://youtu.be/e00InJbXPLk  아직도 ... 1 예형 2019.03.14 64
20328 대한민국의 국익 여 야 의 정치인들 국내 정치엔 서로 이견이 있을 수 있겠으나  나라의 이익을 생각한다는 측면에선  여 야가 같아야 하는 게 일반적인것 같은데  무슨 일 이던지... 5 김재형 2019.03.13 90
20327 대한민국을걱정하며... 요즈음우리나라가어찌이리시끄러운가요?우리모두다음과같은생각을갖도록합시다. -이승만대통령을국부로모시자. -박정희대통령동상을광화문광장에세우자 -이명박을... 8 인천안목 2019.03.13 166
20326 나경원. 인간은 참 추악해.. 정치는 지지자들 보고 하는게 맞다만.. 나경원이 친일적이다. 금수저다, 비리사학재단의 딸이다, 주어가 없다,피부를 과도하게 사항한다, 자위를 좋아한다 이런거... 3 file 오됴팜 2019.03.13 193
20325 북미수교는 자본주의에 편입?? 조선노동당 제 7차대회(2016년 5월의 핵심인   ‘사회주의 강성국가’ 그리고 전 세계의 자주화   1. 사상강국 2. 군사강국 3. 경제강국 4. 청년강국...   이들은 ... 23 file 고구려의기상 2019.03.13 118
20324 수지면장님께 답례품 으로.. 5 굽은솔 2019.03.13 109
Board Pagination Prev 1 ... 46 47 48 49 50 51 52 53 54 55 ... 1068 Next
/ 10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