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2907 추천 수 3 댓글 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음기와 양기가 강하게 부딪히며

음탕함과 순결을 동시에 보여준다.

매일 생성되어지는 꼴이 보는 사람에게 즐거움과 배설을 느끼게 한다.

어둠과 밝음이 서로 싸우고 화합하며

찌푸림과 환함이 교차되어지는 나날의 연속이지만

그 간극이란 것이 깊고 멀지는 않다.

사디즘과 마조히즘을 적절히 구사하며

서로를 배려하는 마음이 먼저라면

모두가 만족을 얻고 보다 많은 사람에게 깊은 감명을 주지 않겠는가?

새벽은 그렇게 열리는 것이다.

가끔 진흙탕과 같은 날도 있다하지만

고뇌의 날은 우리의 내면을 더욱 공고히 한다는 사실이다.

지금, 심한 악취가 난다고 여겨지는 것도

내일이면 아름다움으로 빛날 것이다.

자게판은 새벽이다.

밤을 거치며 정화되어 아름답게 빛나는 곳이며,

새로운 하루가 열리도록 준비하는  어수선함이 있는 곳이다.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를 들어보라.

바이올린과 피아노의 대화가 없다면

그것은 독백에 지나지 않는다.

이중주는 어우러져야 아름다움으로 빛나며

진정한 감정의 승화가 이루어진 음악이 되질 않는가?

바이올린이 마구 긁어댄다면

피아노가 어지럽게 두들겨 된다면 어떻게 되는가?

우꼴이나 좌꼴이나 자게에 참여하는 아름다운 사람들이다.

우꼴과 좌꼴이 조화를 이루며

건전한 대화가 이루어져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저절로 따스함을 떠올릴 때

자게에 참여하는 모든이가 행복해지는 것이 아닐까?

어차피 우리는 스트레스 받으려 이 곳에 오는 것이 아니다.

위안을 느기고 행복감을 느끼려 참여하지 않는가?

여기는 저질스런 정치판이 아니다.

진심으로 국가를 위해 고뇌하는 곳이지

우빨과 좌빨이 서로 물고뜯는 참혹한 곳이 아니지 않는가?

 

무식하고 아무 것도 모르는 구경꾼이 한자 올렸습니다.

비위가 상하더라도 부디 용서하시기 바랍니다...

 

 

  • ?
    자연과자유 2011.04.20 14:06

    비이올린과 피아노에 비유하는건 옳지 않습니다.  이 두 악기는 아름다운 소릴내는 물건인데,

    진지한 통찰없고, 자신의 이해타산만을 따지는 일부 사람들에게 비유하는건 가당치 않네요.

    그리고 진심으로 국가와 민족을 위해 고뇌하지도 않고요.

     

  • ?
    모노사랑 2011.04.20 14:19

    좌나 우나 몰지각한 몇몇에게는 저도 거부감을 느낍니다.

    하지만 대부분은 나름대로 균형감을 가지신 분이라고 생각합니다.

  • profile
    Monk(몽크) 2011.04.20 15:52

    새는 좌우 날개로 난다?

    자게판이 진심으로 국가를 위하여 고뇌하는 곳인지,

    또는 우꼴과 좌빨들이 서로 물고 뜯는 참혹한 곳인지는 좀 의문이 들지만,

    "자게판은 새벽이다" 라는 의견은 매우 신선하게 다가오네요. 

  • profile
    거냥제비 2011.04.20 16:01

    모처럼 좋은 글을 봅니다.

    청와대 계신 분과 여의도 다수당수가 보고 느껴야 하는 글로 보이는

    제 마음이 잘못 된건지요?

    제목에  특정한 분을 지칭하셔서 댓글 고민하다가 달아 봅니다.

    ....................................

     

    가슴을 열고 대화를 해야 하는 것을 알되

    되지 않는 것은 더 가진자의 오만이다.

     

    소통 또한 물과 같아서 아래서 위로 소통할 수 없다.

    무조건 위에서 시작해야 소통이 되고 바다처럼 너른

    담론의 세계에서 고래 같은 큰 고기를 기를 수 있을 것이다.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에게 물으면 누가 공평한 이중주를 논할까?

    이중주에 주인공은 늘 정해져 있으며 어느 한쪽이 한쪽을 빛나게

    할 뿐이다.

    정치 또한 국민의 행복한 미래를 위해 행하여야 한다.

    어느 특정 기득권의 영원한 부를 위해 기울었다면

    그것은 분명코 영원히 지탄받아야 하는 것이다.

     

     

  • ?
    장보고 2011.04.20 17:25

    참좋은 말씀이십니다. 아직 새벽은 아닌것 같구요... 밤이 아주아주 깊어진 상태인거 같습니다. ^ ^

     

     

    근디... 몽크님은 좀 멋쮠단어에서 좋은느낌을 받으셨따꼬 하시는데... 지는 왠지... 사디즘과 마조히즘에 삘이 팍팍 꼽히는기 와글는지 몰겠네요... ㅡㅡ;

  • profile
    거냥제비 2011.04.20 18:08

    사디즘 ==맞는 거 즐기기?,마조히즘====줘패기?  내게 고짓말 해봐봐?......저는 삘 안오는데요....헤헤헤

  • ?
    장보고 2011.04.22 15:46

    삘온다꼬 했는데... 설마 멍들정도로 줘패지는 않겠지요??? 제비님 주먹에 함 맞아보고퍄... ^ ^; 그람... 제비님은 메조키스트... 나는 새디스트... 되는긴강??? 에헤헤~~~ ^ ^ 

  • ?

    자신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다면

    가르칠려고 들지맙시다

    어느 특정인을 들먹이면서 까정.....

  • ?
    모노사랑 2011.04.21 09:34

    가르침이라뇨?

    저는 다만 터줏대감이신 오지랍님께 부탁을 드린겁니다.

    배설을 하더라도 이왕이면 혈변이 아니라 황금똥을 싸자고....

  • ?
    자연과자유 2011.04.21 13:33

    못마땅한 사실도 알릴 필요가 있지만 간혹 유머도 필요할것 같습니다.

    웃자고 한 이런 짧은 얘기에 공감은 못하더라도 계도를 할 필요는 없을것 같습니다.

  • profile
    신기루 2011.04.22 13:37

    저도 계도할 필요는 못느낍니다.

    사랑으로 똘똘 뭉쳐진

    김수환추기경이 존경하고 믿으시는 예수도

    그런 경우에는 그냥 내 버려두라고 하셨습니다.

     

    열살 먹은 여자애가 귀를 뚫겠다

    코도 뚫어 코걸이도 하고

    여기저기 뚫어서 걸겠다고 합니다.

    안타까이 말려보지만 들어먹질 않죠.

    어쩔수 없는일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성격은 유지하되 욕설, 비방은 하지 말아 주세요. 44 목맨천사(南岡) 2018.07.02 892
5680 오디오장터에 제품을 올리려는데 글쓰기가 안됩니다. 운영자님 안녕하세요? 장터에 오디오를 좀 올리려고 합니다. 올릴 수 있도록 등업을 좁 부탁드립니다. 1 hskim4694 2011.04.25 2894
5679 [특종]부산저축은행 영업정지 전날밤 부유층만 따로 돈빼줘!! http://media.daum.net/economic/industry/view.html 부산저축은행이 지난 2월 영업정지 전날 밤에 브이아이피(VIP) 고객들만 몰래 불러 거액의 예금을 미리 인... 6 심수근 2011.04.25 2275
5678 수도권 중고 오디오 수출 업체를 알고 싶습니다 중고 오디오 대형 수출 업체를 알고 싶습니다 파주근처에 있다는 소리는 들었는데요 오디오만 전문적으로 수출하는 곳을 알고 싶습니다 행여 알고 계신분 있으시... 1 황동일 2011.04.25 2890
5677 엄기영 동계올림픽 모임 회원 20만명 명부를 선거운동에 불법 활용 정치에 입문하면 저런게 되능 기 라 ??............. 동계올림픽 후원회 모임단체 - 동 사 모 회원 명부를 불법 이용... 불법 탈법도 서슴치 않는 강원도의 도지... 5 임 상 호 - ㅁ ㅓㅅ ㅣ ㄱ ㅣ 2011.04.23 2713
5676 비키니 커피솝 해외 토픽에 보니 미국 샌디에고 주택가에 생긴 비키니 커피솝이 화제가 되고 있다 합니다. 그와 유사한 비키니 바는 이미 약 십년 전부터 국내에 성황을 이루었... 7 Monk(몽크) 2011.04.23 2986
5675 노동해방과 인간다운 삶을 쟁취하겠다는데 변절자들이... 차명진 한나라당 의원(경기 부천 소사)이 현대차 노조의 귀족적 행태를 직접 그린 만평과 함께 비판해 눈길을 끈다. 차 의원은 1980년대 서울의 한 노동운동단체... 24 신기루 2011.04.23 2369
5674 음홧홧홧... 잡스가 꿈꾸는 홈네트워킹의 50%를 완성했습니다 ㅋ~ 컴퓨터의 아이튠즈 + 아이폰4 + 애플TV + LED 프로젝터 이렇게 해서 홈네트워킹을 50%정도 완성했습니다. 일단 MP3파일은 아이튠즈에 등록시켜 놓고 아이폰의 Rem... 7 스키조 2011.04.23 2560
5673 머저리덜-- 농협 사태 관련하여. 주요 회원님덜이 지방에 계시는 것 같고, 하면 농협을 많이 이용하실텐데, 농협 사태 관련하여 몇자 적는다. 뭐, 사이버 테러네 뭐네 말이 많지만,,,,,,,,,,,,,,,... 5 김현욱 2011.04.22 2810
5672 끄끄끄... 졸라 욱겨요... 근데 또 한편으로는 서글프네요. 보통 사람들은 이 정도 사기치면 매장당할 건데 사기꾼 2mb 패거리는 끄떡없으니. 걔네들은 거시기에다 금테라도 두른 건지 뭔지... 23 오지랍 2011.04.22 2934
5671 엄기영...ㅎㅎ http://www.youtube.com/watch?v=mGG6CvhBJDw&feature=youtu.be 딴소리하는 엄기영 이정도일줄이야... http://www.viewsnnews.com/article/view.jsp 엄기영 ... 10 심수근 2011.04.22 2506
5670 이게 수해 예방??? http://imnews.imbc.com/replay/nwdesk/article/2834022_5780.html 4대강 개발에 땅값 들썩‥벌써 2배 올라 ◀ANC▶ 4대강 등 국가하천 주변의 입지가 좋은 곳을 ... 2 file 심수근 2011.04.22 2652
5669 금산분리법 완화가 왜 그리 최악인가요? 누구 좀 쉽게 설명해 주세예. 아직 술이 덜 깨어서 자꾸 자판기를 두드리게 하네요. 7 Monk(몽크) 2011.04.22 2347
5668 오랫만에 술집에서 쫓겨났습니다. 어제, 정확히는 오늘 새벽 오랫만에 술집에서 쫓겨났습니다. 헤 ㅎㅎㅎㅎ 몽크에서 마시고, 코헨에서 더 마시다 사장은 야마가 돌아서 횡하니 가버리고 스코틀랜... 10 Monk(몽크) 2011.04.22 2625
5667 좋은소식 그2 『제목:4대강주변 난개발은 안된다. 친수(親水) 구역 활용에 관한 특별법(친수법)과 그제 국무회의를 통과한 시행령이 이달 30일 발효되면 4대강 주변에 대한 체... 5 서풍이본것 2011.04.21 2272
5666 용호상박 롯데-한화 롯데와 한화가 꼴지를 두고 용호상박이다. 두 팀 수준이 누가 더 낫다고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비슷한 것 같다. 매년 시범경기엔 1위를 하다가 실제 페넌트레이스... 4 Monk(몽크) 2011.04.21 2735
5665 혹시 진공관 회로 제조시 사용되는 터렛핀(튜렛핀) 도매로 살수 있는 곳 아세요?? 좀 쟁여두고 쓸까 생각중이라서요... 혹시 터렛핀 도매로 살 수 있는곳 없을까요?? ^^ file pinkzeppelin 2011.04.21 4249
5664 우꼴이 좌빨에 고하노니 아래 오지랍님의 좌빨과 우꼴에 대한 분류표에 의하면 우빨로 제시한 각각의 항목들은 본인으로서는 수긍키 어려우나 좌빨로 분류한 항목들도 본인의 성향에 너무... 25 삼륜자전거 2011.04.21 2487
5663 끼워넣기 날치기 통과시킨 친수구역? 특별법으로 수변 신도시를 건설 한다는군요. 사대강에 투입된 수자원공사의 8 조원을 회수하기위해서 강변에 신도시와 위락시설 등을 만든다는군요. 사대강 부근은, 시민들이 사용하는 식수 대부... 9 자연과자유 2011.04.20 2874
5662 오늘 신문보다가... 집에서 *누믄서 읽는 *아일보... 찌라시수준이긴 하지만 *쎈일보보단 나은거 같아서 보고 있긴한데... 4.19의거때 총질한 이승만이가 왕벚꽃나무를 미국에 심었다... 6 장보고 2011.04.20 2633
» 자게판은 새벽이다 -오지랍님께 음기와 양기가 강하게 부딪히며 음탕함과 순결을 동시에 보여준다. 매일 생성되어지는 꼴이 보는 사람에게 즐거움과 배설을 느끼게 한다. 어둠과 밝음이 서로 싸... 11 모노사랑 2011.04.20 2907
Board Pagination Prev 1 ... 662 663 664 665 666 667 668 669 670 671 ... 950 Next
/ 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