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236 추천 수 1 댓글 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번 Pioneer PL-61 턴테이블을 들이고 나서 외관 및 작동상태를 확인하였는데, 명성 그대로 흡족한 성능을 보여 주었습니다.

오리지널에는 전원이 100V만 사용하게 되어 있는데, 제건 220V로 구동됩니다.

그리고 PL-41에는 회전속도를 육안으로 알 수가 없는데, PL-61은 플래터 외주부에 스트로브 도트가 각인되어 있어 내장 된 발진 스코프를 통해 회전 속도를 확인할 수 있게 되어 있는데 스코프의 불이 들어오지 않습니다.

 

구매한 샾에 물어 보니 원래 불이 들어오지 않는거 아닌가요?”라는데, 아마 이 제품을 잘 모르시나 봅니다.

수십년 오디오 샾을 하셨음에도 파이오니아 PL-61은 몇 대 못 보았답니다.

 

더스트 커버를 떼어내고 옆으로 세워 밑판을 들어 냅니다.

 

내부전경.jpg

 

우드베이스는 합판으로 제작 되었으며 외부에는 나무목을 입혔습니다.

원목은 사용나무(자작나무, 미송, 해송 등)에따라 음색이 변하는데, 합판도 좋지만 가벼워서 통울림이 생깁니다.

안쪽에 다른 원목이나 납 등으로 보강해야 겠습니다.

완전 수동이므로 고장날 여지가 거의 없습니다.

 

HALL 모터.jpg

톤암하부선.jpg

 

듬직한 D/C HALL 모터도 보입니다.

역시 전원트랜스는 220V로 교체 되었습니다.

 

220V 전원트랜스.jpg

 

속도를 제어하는 기어가 33 1/345회전용의 기어가 2개 보입니다.

 

속도조정기어.jpg

원램프베이스부착.jpg

 

볼륨이 달려 있고 기판으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옆에 검은 뭉치가 보이는데, 이게 램프 같습니다.

부착 된 나사를 풀고 조심스레 해체 합니다.

 

안에 램프를 꺼냅니다.

이런! 네온 램프입니다.

 

셋팅된원램프.jpg

원램프.jpg

 

테스트기로 체크하니 전혀 동작하지 않습니다.

연결된 선을 따라가니 220V의 출력 트랜스에 연결되어 있습니다.

220V100V용 램프를 그냥 연결하였으니 당연히 램프가 나가지요!

저항을 물려서 맞추어 연결해야하는데.....ㅜㅜ

 

인터넷을 검색하고 청계천을 뒤집니다.

요즘은 네온램프를 거의 수입하지 않는답니다.

취급하는 네온램프도 LED를 사용한 네온램프뿐입니다.

 

이베이를 뒤져도 220V용은 커녕 100V용 네온램프도 안 보입니다.

네온램프는 1초에 120회의 깜빡임으로 스트로브 도트를 읽어 냅니다.

형광등 아래서는 속도계가 보이는데 LED 불빛 아래서는 감지가 안됩니다.

극소형 형광등을 구할 수도 없고.......난관에 빠졌습니다.

음질의 재생에는 문제가 없는데, 그냥 사용 해?”

찝찔해서 좀이 쑤십니다.

 

그러다 번뜩하고 스치는 생각!

흔히 사용하는 전원스위치가 달린 멀티탭 스위치에는 소형 네온램프가 들어 있습니다.

220V에 맞춰 계산된 저항과 함께!

멀쩡한 220V 2구 멀티탭을 분해 합니다.

 

멀티탭해제.jpg

 

그리고 네온램프를 분리합니다.

용량이 맞춰진 저항과 연결 된 모듈을 조심스레 2개를 병렬로 연결합니다.

 

램프전면 (2).jpg

네온램프 (2).jpg

 

파이오니아 램프 모듈에 들어 가기엔 길어서 가운데를 자르고 접착제로 연결해서 220V에 물려 봅니다.

!

불이 들어 옵니다.

스트로브 도트에 비추니 회전 도트가 적정일 때 멈추어 보입니다.

서둘러 베이스에 결합된 모듈을 부착 합니다.

다시 밑판을 부착하고 모터를 돌려 봅니다.

붉은 불빛이 예쁩니다.

 

작동중 (2).jpg

 

 

바흐의 6개의 브란덴브르그 협주곡을 듣습니다.

 

역시 바흡니다!

 

이제 우드베이스의 무게를 늘릴 방법을 궁리 합니다.

 

혹시 납판(납시트) 판매하는 곳 아시는 분 계시나요?

알고 계시면 좌표 좀 부탁 드립니다!

  • profile
    호정(皓亭) 2019.03.08 11:19
    대단하십니다.
    ㅎㅎ
  • profile
    수주(垂柱) 2019.03.08 14:50
    할 수 있는건 해 봐야지요!
    수리해 주는곳도 없고요!
    감사합니다!
  • ?
    순토 2019.03.10 01:25
    뜻이 있는곳에 길이있다!<div>의지의 한국인.</div>
  • profile
    수주(垂柱) 2019.03.10 19:19
    길이 있으면 간다.
    없으면 내가 만들어서 간다.
    그길도 또다른 새로운 길이다!
    감사합니다!
  • ?
    가지매기 2019.03.08 20:44
    박식하시고 열정이 있으시니 막히느데가 없으십니다
  • profile
    수주(垂柱) 2019.03.09 08:17
    별 말씀을.....
    꿈방에는 분야별로 숨은 고수분이 많이 계십니다.
    대부분 글을 올리지 않으셔서 그렇지.....ㅎ
    그분들이 가끔씩 올라시는 글들이 정말 알차지요!
  • ?
    이재원 2019.03.09 20:22
    열정,그ㅡ건 기쁨.

    축하합니다.
  • ?
    이재원 2019.03.10 17:29
    턴테이블 수리되죠? 그러나 몇곳이 안되어서 그렇죠? 이런기기는 조심이 다루어야 합니다 부품이없기때문입니다 수리처 진테크를 추천합니다
  • profile
    수주(垂柱) 2019.03.10 21:13
    다 이상 없습니다.
    램프 불이 안들어 왔는데 이번에 자가 교체했고요.
    전체 베이스 중량 좀 늘릴려고 어졔 전부 분해했고요.
    고맙습니다!
  • profile
    유니할배 2019.03.15 13:22
    그냥 보통 LED 도 가능할텐데요.
  • ?
    김귀환 2019.03.19 17:49
    감탄 했습니다
    저도 저 턴이 있었는데 업자분이 자신이 쓰겠다고 달라해서 주었더니
    없더라구요 팔아 먹었겠죠

    몇달전 부산에서 한번 나왔는데 거리상...
  • profile
    수주(垂柱) 2019.03.19 18:56

    그러시군요!

    이베이에도  보기가 어렵더군요.

    PL-30이나 PL-41은 그런데로 보이는데.....다 인연이 있나 봅니다!

    수해 피해(?)는 어느정도 수습이 되셨는지요?

    비보를 접하고 저도 가슴이 먹먹했었는데...!

    힘내십시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 가입과 관련하여. 12 호정(皓亭) 2018.01.01 932
911 체코필하모니 음악계정   Provided to YouTube by Supraphon In the Tatra Mountains. Symphonic Poem for Large Orchestra, Op. 26 · Vítězslav Novák · Česká filharmonie/Karel Anče... 4 file 떡봉이 2019.03.19 97
910 음반추천 교회를 나가시는 분들은 당연히 아시고 아니어도 대충은 아시죠. 4순시기가 시작되었고 다음달 21일이 부활절이란 것은. . 그래서 스타바트 마테르 중에서 제가 ... 6 file 호정(皓亭) 2019.03.16 201
909 클래식 4계 지난 해에 이어 어제 부터 일산 한양문고에서 시즌2를 시작했습니다. 시대순, 작곡가 순이 아닌 주제별로 꾸며 감상하게 되었는데 첫회로 “봄”을 유혹해 ”봄“직... 4 호정(皓亭) 2019.03.11 170
908 모스크바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지난번 베를린필과 뉴욕필에 이어 모스크바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에 대해서도 알아 봅니다. 뉴욕필 소개할 때 북미정상회담으로 다시 한번 평양공연이 이루어지지 ... 호정(皓亭) 2019.03.08 90
» 턴테이블 속도 확인 램프 교체기(파이오니아 PL-61) 지난번 Pioneer PL-61 턴테이블을 들이고 나서 외관 및 작동상태를 확인하였는데, 명성 그대로 흡족한 성능을 보여 주었습니다. 오리지널에는 전원이 100V만 사용... 12 file 수주(垂柱) 2019.03.08 236
906 클래식 상식 12 (소나타와 소나타 형식)  클래식용어 중에 혼동하기 쉽지만 반드시 알아두어야할 용어가 &quot; 소나타와 소나타형식&quot;입니다.   간단하게 설명 드립니다.   1. 소나타: 보통은 한명의 솔로 주... 2 호정(皓亭) 2019.03.07 101
905 클래식 상식 11 (음반레이블) 클래식 음반 레이블에 대해 아주 간단히 나마 알아 봅니다.   1) 5대 Major Label: - Universal(구 폴리그램): DG: 카라얀 정명훈,                             ... 2 file 호정(皓亭) 2019.03.07 143
904 음악계 거장 "앙드레 프레빈" 타계 지휘ㆍ작곡ㆍ피아노, 클래식ㆍ영화음악, 팝ㆍ재즈를 넘나드는 재능으로 ‘음악가들의 음악가’였던 앙드레 프레빈이 지난 2월 28일 미국 뉴욕 맨해튼 자택에서 89세... 1 file 호정(皓亭) 2019.03.07 80
903 ARCAM all-in- one  사업 때문에 주중에 부산 내려 온지도 벌써6년째입니다. 서울에서 시스템을 끌고 내려올 수는 없고 메인 시스템이든 서브든 서울에서 쓰는 물건들은 그냥 서울에... 2 브롱 2019.03.06 102
902 모노 음반 스테레오 녹음 방식은 1950년대 후방ㄴ에 나왔습니다. 그 이전엔 마이크를 한개만 놓고 녹음을 한 모노 녹음만 잇습니다.  물론 모노 녹음을 후에 인위적으로 조... 2 브롱 2019.03.04 157
901 3월 모임 후기 용산의 전자랜드 모샵에 들렀다 약수동에 도착하니 3시가 채 안되었다.   이번에 구입한 파이오니아 PL-61 턴테이블을 서둘러 세팅하고 소리를 들어 본다.   사용... 11 file 수주(垂柱) 2019.03.04 279
900 클래식 상식 10 (교향곡 5) 5대 교향곡의 마지막 순서로 “미완의, 그러나 완성의 교향곡‘이라는 슈베르트 교향곡 제8번 b단조 D759 ”미완성“입니다. 슈베르트는 여느 작곡가와 마찬가지로 ... 3 호정(皓亭) 2019.03.04 82
899 비발디 4계 “한국인이 사랑하는 클래식” 부동의 1위가 “비발디 사계”라고 합니다. 친숙한 곡이긴 하지요. 그만큼 굉장히 많은 녹음들이 있구요.   오늘은 이 비발디 사계 중 ... 5 file 호정(皓亭) 2019.03.04 73
898 클래식 상식 9 (5대교향곡 4) 5대 교향곡 네 번째 순서로 드보르작의 교향곡 제9번 E단조 Op.95 &quot;신세계“를 소개합니다.   드보르작은 1892년 그의 나이 51세 때 뉴욕에 있는 국립음악원장에 ... 호정(皓亭) 2019.03.02 63
897 클래식 중고 음반 수입 음반이 모두 같은 품질은 아닙니다. 라이센스반이나 리잇슈반(주로 일본반)과 유럽의 오리지널 음반은 제조 품질과 소장가치에 있어 하늘과 땅만큼의 차이를... 브롱 2019.03.02 117
896 클래식 상식 8 (5대교향곡 3) 오늘은 5대 교향곡의 세 번 째 순서로 “체념의 비극적인 외침”이라는 차이코프스키의 제6번 교향곡 B단조 Op.74 &quot;비창“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 곡의 초연 ... 1 호정(皓亭) 2019.03.01 97
895 서브 턴테이블을 들였습니다 (Pioneer PL-61) 지난해 모노에 빠진후 하나의 암에 모노카트리지를 스테레오와 바꾸어 들을 때마다 침압을 다시 맞추고 턴테이블을 다시 세팅하느라 힘들어 서브용으로 적당한 걸... 19 file 수주(垂柱) 2019.02.27 260
894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지난번 베를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에 이어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를 소개 합니다.   1842년 4월에 U. C. 힐이 뉴욕에 설립한 필하모니아 소사이어티를 모체... 호정(皓亭) 2019.02.27 70
893 클래식 상식 7 (5대 교향곡 2) 어제 베토벤 교향곡 5번 “운명”에 이어 너무나 인간적인 감동을 주는 제9번 D단조 Op.125 “합창‘입니다.   &lt;실러 지음 송가 ‘환희에 부침’을 마지막 합창으로 한... 호정(皓亭) 2019.02.27 104
892 영화: 그린북(GreenBook) 돈 설리라는 흑인 피아니스트의 실화를 바탕으로한 잔잔한 영화.   흑인스러운 백인, 백인스러운 흑인의 연기력, 1960년대 미국 남부에 상존하는 흑백차별의 문제... file 호정(皓亭) 2019.02.26 7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