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286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올 겨울 유난히 추웠던 기억밖엔  없는것 같습니다.

회원님 중에 몇분은 감기땜에 고생을 많이 하시는 걸로 알고있습니다

벌써 2월이 시작 되었습니다

엇그제 안산. 이점용님댁 방문행사로 출발하여.두번째 방문행사를 이어갈까 합니다

이번 2월 행사는 의왕에 계신 김순암님 댁에서 소리골 행사를 진행하고자 합니다.

이번 행사의 특징을 간단히 설명드리면 프리,파워,스피커 모든것이 김순암님 자작으로 완성된

기기 입니다.  처음으로 개인이 완성된 하나의 작품을 경험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김순암님 께서도 이번 행사를 위해 많은 준비를 해주시리라 믿고 회원 여러분들께서도 많은

참석과 성원 바랍니다.

 

                                     - 행사 일정-

 

1. 일  정 : 2018년 2월 24일  ( pm:3시 ~ 6시 예상)

2. 장  소 : 의왕 김순암님 자택

3. 석  식 : pm 6:30~

4. 참  석 : 소리골 회원및 동반자

  

             * 참석 여부는 최기영 간사님께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세부적으로 부족한 점은 간사님께 따로 문의 바랍니다

  • profile
    유니할배 2018.02.01 17:56

    지난 모임 이후로 많은 생각을 해 보았읍니다.

    선곡이나 진행을 어찌 해야되나 해서요.

    결론은 짧은 시간내에 즐겨 듣는 많은 곡중에서 어찌 전달해야되나 고민이 많읍니다.
    며칠간 엘피를 쭉~~ 늘어 놓고 선곡을 해 보았읍니다.

    원칙은 기~~ㄴ 곡들은 제외, 고른 장르 위주로 선곡해보았읍니다.

    엘피 선곡

    1.단가- 박봉술 창, 사창 화류
    2.Mozart v. sonata -K 304 1St mov.
    3.Gary Carr 연주- Ave maria
    4.커다란 배틀- 모짜르트 아리아 집에서 한곡
    5.현대 음악 Arvo Part -Morror in Mirror
    6.YoYoma 연주 -Lbertotango
    7.베똥벤-Symphony No.5 1악장
    8.Offenbach- 하늘 위의 두 영혼, 혹 쟈크린의 눈물.
    9.연락선은 떠난다- 장세정 노래
    10.김광석-이 등병의 편지
    11.Peggy Lee - As time goesby, Jazz
    12.Miles Davis - Round Midnight, Jazz
    13.Willie Nelson - Do right Wooman, Do right Man. Pops

    CD 선곡

    1.Viola 연주 - 섬집 아기
    2.국악 연주 - 상주 아리랑.


     이 정도로 정했읍니다.

    다 들어볼수나 있는지...

    이후 시간에는 여러분이 많은 음원을 가져 오셔서 들어 보시길 바랍니다.

    이상입니다. 감사.

  • ?
    최기영 2018.02.02 11:50

    김 선생님 미리 선곡 알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즐겁고 좋은 행사가 될 것 같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참석하시기를 바라며 참석 인원을 저에게 문자나 소리골 회원방 카톡으로 2월 21일(수)까지 알려주세요.

    예시) 1. 본인만 참석시(1명 참석),

            2. 부부 참석시(2명참석)

            3. 그외 지인 참석의 경우에는 소리골 사무국장님(박강래 회원님)이나 저에게 문의 주세요.  

  • ?
    김귀환 2018.02.05 13:59
    사무총장님
    중요한 사항 하나 추가요
    턴테이블도 자작 하신 겁니다 저는 이점을 높게 중요시 생각 합니다
    턴을 자작 해서 사용 하시는 분들은 드물어요 그것도 아주 좋은 소리가 납니다
  • ?
    김귀환 2018.02.05 14:33
    뒤 돌아 보게 되는데요
    저도 최근에 회원님들 모임에서 다른 의견이 있다는걸 알았어요

    처음 시작은 각 회원님들 기기류 구경 가는 셈으로 시작 되었습니다
    자랑도 있고 사는것도 궁금하고,,, 그러다 보니 자연스레 음악도 듣게 되고...

    회원님댁 모임에서 본격 음악 감상은 어렵습니다
    사모님들도 오시니 건배 한잔씩하며 음악에 묻혀 수다 떠는게 자연스럽습니다
    심각한 음악 감상은 불가 하고 친목에만 중점을 두는게 맞다고 봅니다
    이런걸 우리는 현장여건 (field condition) 이라 칭 합니다

    다음 분들까지 부담이 가는, 그래서 가벼운 회원댁 방문이 그렇지 않아도 일부 정해져 있는데
    더욱이 망서리는 기류로 안움직이였으면 합니다
    물론 김순암 선생님 처럼 솔선 하여서 체계적 으로 준비해 주시면 감사 하지만 앞으로 너무
    이쪽 방향으로, 본격 음악 감상을 준비 해야 하는 분위기로 않같으면 합니다

    덭 붙여서 처음 회원님들 집을 방문 시작 할때 차, 음료 외에는 절대 음식 식사준비 하지 않기로 하고
    시작 했습니다
    나가서 외식 하는게 정상이고 굳이 거실에서 음악 들으며 저녁 하려면 중국집 짜장, 짬뽕, 뽂음밥
    이 3가지외에는 없다고 시작 했었습니다
    그럼에도 우리네 정서상 과일 비롯해 식사를 주방에서 지지고 뽂는 행사도 있습니다...

    장기적으로 절대 않 좋습니다
    모임이 오래 가려면 처음 논의한 그대로 해야 합니다
    이점은 옛날에 시작할때 경강 사장님의 경험담을 듣고서 맞다고 생각되어 시작한 것 입니다
  • ?
    김정관 2018.02.06 20:34
    와~ 곡 리스트. 기대됩니다. 좋은음악 좋은 기기. 기대 됩니다.
  • profile
    유니할배 2018.02.12 13:47
    그래서 선곡 중에 고민 점이 심각한 표정이 필요한 음악은 사절,
    긴 곡도 사절,
    특정 장르에 치우치지 말것.
    집중 되지 않는 현장 분위기상...... 고려하여..
    등등...
    심도있게 듣고 싶은 분은 따로 모임을 가질수도 있기도 하고요.

    한마디로 맞뵈기로 듣는다고 생각하시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소리골 회원님들만의 사이버 공간인 밴드를 만들었습니다 11 용범님 2016.01.28 6701
공지 (공지)소리골 회원 가입 관련 1 용범님 2016.01.13 7440
788 4월 정모 후기입니다. 4월 정모 행사가 있었습니다.  1. 소리골 동호회 4월 정모 2. 일시 : 2018년 4월 28일(토) 오후 3시부터 9시 30분 3. 장소 : 인천광역시 엘림아트센터  4. 행사 ... 3 file 최기영 2018.05.01 228
787 드럼치는 소녀 Sina Sina라고 들어보셨나요? 맨 위 딥퍼플의 Smoke on the water를 비롯해 무수한 곡을 현란한 솜씨로 쳐냅니다. 귀여운 소녀가 터프하게 치는 드럼실력. 볼만하네요... 4 로체 2018.04.20 302
786 상당산성 어제는 청주박물관에서 괜찮은 서양미술사 강연이 있다고 해서 갔더니 [윈틀러]라는 청주출신 4인조 밴드가 사전 라이브공연을 하는것이었어요. 오나가나 음악복... 13 file 로체 2018.04.15 613
785 2018 교향악 페스티벌! 사람이 사노라면 이런저런 난관도 만나게 됩니다. 교통사고, 실직, 이혼,  사기,  질병, 독신엔딩, 도산, 가까운이의 죽음등..... 그럼에도 인생이 살만하다고 ... 4 file 로체 2018.04.07 206
784 4월 소리골 정모 공지합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입니다.  3월 행사를 마친지 며칠되지 않았는데 곧 바로 4월 행사 공지합니다. 이번 4월 행사는 작년에도 방문했던 인천에 있는 옐림아트... 5 file 최기영 2018.03.29 329
783 3월 정모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소리골 간사입니다. 아래와 같이 소리골 2018년 정모가 있어서 후기 올립니다.  개인적인 느낌이나 하시고 싶은 말씀들은 댓글로 함께 달아주세요.  ... 7 file 최기영 2018.03.26 493
782 오랜만의 정모 분위기 오랜만에 참석하는 정모라 들어가는 순간이 마치 처음 방문하듯 설렘이 있었습니다. 반가운 얼굴을 다시 뵙게 되어 모두 고마웠구요 반겨주시는 모습 한분 한분... 6 file 빈티오 2018.03.26 315
781 산수유 걸음마소리/ 강허달림 산수유가 피기시작하는 계절이네요. 딱 작년이맘때 구례, 화순쪽으로 산수유 여행을 갔었는데요. 노란물감을 아슴아슴 온 산하에 뿌린듯 너무나 절경이어서 실컷... 10 로체 2018.03.17 256
780 아름다운 도깨비 이렇게 예쁜 드라마가 있었을까요 나름 참 곱게 시청한 드라마였습니다. 한 장면 한 장면이 영화 같았고, 이미 종영했으나 긴 여운이 남는 내용이었습니다. 개인... 4 빈티오 2018.03.15 190
779 회원님들 살맛나는 봄이 왔습니다 나이가 먹어가니...(저 보다 연배이신  회원님  죄송 합니다) 추운 겨울에서  벗어나고픈  욕구와 먼저 신체가  반응을 합니다 저번주엔 안흘에서  냉이를 캣는데... 6 김귀환 2018.03.13 130
778 [정모]소리골 3월 정모 공지합니다 만물이 소생하는 꽃피는 3월 입니다.  우리 소리골도 봄의 기운을 받아 3월 행사를 진행하고자 합니다. 금번 행사는 안양 소리골에서 모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 2 소리랑당나귀랑 2018.03.08 205
777 속리산 세조길 & 오디오 쇼 어제가 경칩이었네요. 그 혹독한 겨울을 뚫고 그래도 봄은 여지없이 우리에게 찾아와줍니다. 샌드위치휴일을 낀 4일간의 연휴. 예년보다 꽃소식이 더디어서 멀리... 8 file 로체 2018.03.07 585
776 구닥다리 버전으로 만물이 소생하는 봄의 기운이 흠씬한 요즘 소리 잘 나오고들 계시죠 제가 와이프, 딸들과  이번주 일요일 중국 황산으로  산행을 떠납니다 모두를 아시겠지만  와이프 다리 힘이 없는데 별 운동을 다 권해도  안 합니다 이 와중에 ... 7 김귀환 2018.02.27 303
775 새해 인사 드립니다. 요즘 새벽이 되어도 잠을 쉽게 청하지 못합니다. 생각이 많아서겠지요.. 깜깜한 침실에서 눈을 뜨면 마주한 구석에서 정수기 불빛만 나를 지켜보고 있습니다. 이... 18 빈티오 2018.02.27 133
774 2018년 2월 정모 후기입니다. 소리골 음악 동호회 2018년 2월 정모 후기입니다. 1. 일시 : 2018년 2월 24일 2. 장소 : 의왕시 김순암 회원님 댁 3. 프로그램   1부   - 회장님의 인사 말씀  - ... 14 file 최기영 2018.02.25 473
773 민족 고유의 명절을 맞았습니다 올해 구정 설날은 무척 따스한  기온일것 같습니다 때맞쳐  우리나라 강원도에서 지구촌 큰 축제가 열려 전세계인이  주목하는 지금 북한의 선수와 응원단, 관계... 김귀환 2018.02.14 94
772 남자의 인생 이윤열 2018.02.07 254
771 유투브 동영상 올리는 법/ 소 확 행 지난 토요일 제주  한라산 오르려다 폭설로  애석하게도 입산금지 60년만에 제주에 가장 많은 눈이 내렸다네요. 대신 절물오름  비경을 -래리님이 촬영 <iframe w... 6 file 로체 2018.02.07 292
» [정모]소리골2월정모공지합니다 올 겨울 유난히 추웠던 기억밖엔  없는것 같습니다. 회원님 중에 몇분은 감기땜에 고생을 많이 하시는 걸로 알고있습니다 벌써 2월이 시작 되었습니다 엇그제 안... 6 소리랑당나귀랑 2018.02.01 286
769 소리골1월모임후기 최기영 간사님의후기넘멋짐니다.2018년새로운운영진과함게처음정모를마쳤습니다.정말많은참석감사드립니다.그리고이번김귀환회장님께서.행사비용을흔쾌히대신해주... 1 소리랑당나귀랑 2018.01.29 28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 Next
/ 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