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Skip to content
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 찾기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 가입회원 가입
2016.12.09 08:58

무도회의 권유

조회 수 18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연말 분위기이고  한데(?  어딘가 뒤숭숭한.....)  우아한 춤곡 한번 들어볼까요? ㅎ

무도회의 권유!

베버의 기악곡 가운데서도 가장 유명한 것에 속하는 이 곡은

1819년 7월 28일에 작곡되어 사랑하는 부인 카톨리에게 바쳐졌습니다..

어떤 무도회장에서 한 사람의 신사가 젊은 부인에게 무도의 상대가 되어 주기를 요청합니다.(피아노 저음의 움직임)

부인은 수줍어 하며 이를 거절하지요 ..(고음의 선율) 신사는 다시 열심히 간청합니다.(저음의 선율)

부인은 마지못해 동의하여 거기에서 두 사람은 조용하게 이야기를 시작하구요. 그는 이야기 하고 그녀는 응답합니다.

그는 더욱 이야기를 계속하지요. 그녀가 그것에 동감의 뜻을 표시, 두 사람은  드디어 손을 잡고 무대로  나아갑니다.


원래 베버는 이 곡에 <화려한 론도(Rondo Brillante)>라는 제목을 붙였답니다.

서주와 코다를 갖는 자유로운 론도의 형식을 취하고 있다고 볼 수 있으나

 이것은 차라리 무곡의 전후에 서주와 코다를 둔 것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더욱 많다고 합니다.

무곡은 왈츠의 리듬을 취하며 완전 종지로 다시 작은 무곡으로 나뉘어져 있구요.

 이와 같은 왈츠의 연속이라는 방법, 그리고 왈츠의 서주를 붙인다는 것은 후의 요한슈트라우스 등에게 많은 영향을 주었다고 해요.

이 곡도 베버가 즐겨 쓰는 것처럼 표제적인 경향을 취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와 같은 소품의 피아노곡에 극적, 표제적 요소를 삽입시키고 있다는 점과 춤을 추기 위한 무곡을 예술적인 피아노 곡으로 만들었다는 점에서도

 이 곡은 역사적으로 귀중하다고 합니다.

그리고 여기에는 낭만주의 시대의 독일 신사의 기사성, 시정, 우아함을 표현하고 있지요.

음악을 들으며 우아하게 춤을 추는 선남선녀를  상상으로 그려본다면~~?

 훨 즐거운 시간이 될겁니다.    ^^


한 마디로 제가 춤곡에 관심이 많고  좋아하는 것은

춤에 소질이 없어서라나 뭐라나 ......반동의 역설이라는 낭설이 있지요.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7 정유년 소리골 1월 첫 정모행사를 공지드립니다... 2 [레벨:6]용범님 2017.01.04 276
공지 (공지) 소리골 회원님들만의 사이버 공간인 밴드를 만들었습니다 9 [레벨:6]용범님 2016.01.28 4454
공지 (공지)소리골 회원 가입 관련 [레벨:6]용범님 2016.01.13 4855
682 겨울 수리산 눈 쌓인 설산은 참 매력있지요. 얼마전 수리산을 가볍게 올랐는데 (눈은 없었어요) 인파도 적고 맑은공기는 달콤하고 새소리는 경쾌하고 참 좋던걸요. 아... 10 file [레벨:7]로체 2017.01.14 178
681 1월 Oldy음악감상회에 오시는 분들께 드릴 CD곡 목록입니다. 옛 생각 자주 들고 많이 나는 겨울입니다. 오래 전부터 해온 것들 중에서 여전히 곁에 남아 있는 게 뭐가 있나 보면, 중,고 시절부터 지금까지 계속 들... file [레벨:4]올디 2017.01.13 81
680 2017년, 1월 14일(토), 오전 10시부터 Oldy음악감상회 합니다 나이를 먹어갈수록, 에이징이 되어갈수록, 거창하고 장대한 계획 보다는 하루 24시간으로 토막내어 그 날 그 날만 생각하는 습성이 깊어지는 것 같습니다. ... file [레벨:4]올디 2017.01.09 184
679 변화된모습 이번새로개편된사진올림니다.프리맥킨46.파워2600.와디아270.27로정착했읍니다. 8 file [레벨:6]소리랑당나귀랑 2017.01.09 243
678 2017 정유년 소리골 1월 첫 정모행사를 공지드립니다...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2017년 한해도 회원님들 댁내에 즐거움이 가득하고, 건강하시고 음악과 오디오를 통하여 힐링하시기를 바랍니다.. . 따뜻한 날씨... 2 [레벨:6]용범님 2017.01.04 276
677 새해아침 안녕하세요 동우회 여러분 드디어 희망찬 정유년 새아침이 밝았네요 활기찬 햇살이 우리 회원님 머리 및 온가정에 환하게 비추어 지금까지 이루지 못... 5 [레벨:0]주종학 2017.01.01 142
676 Adieu 2016! 4 [레벨:7]로체 2016.12.30 177
675 Merry Christmas!! 성탄절을 하루 앞둔 오늘아침부터 눈발이 풀풀 풍성하게 날리네요. 벌써 낮은 건물 지붕이며 먼 산자락에 하얗게 눈이 쌓여있는 정경이 보입니다... 4 [레벨:7]로체 2016.12.23 203
674 12월 Oldy음악감상회 방문객 증정 CD 목록입니다. 오디오를 통해 소리를 배우고 따르고 깨우쳐가는 중에, 꾸밈과 가공이 없는 '있는 그대로'의 느낌을 주는 가치가 얼마나 귀한 것인지 점점 확연해집니다. 음악으... file [레벨:4]올디 2016.12.16 277
673 기타리스트 전장수! 기타는 협연이 필요없는 언플러그드 음악의 대표격인 악기! 독주만으로도 충분히 아름다운 멜로디와 뜻을 전달할수 있지요. 예전에 클래식기타... 2 [레벨:7]로체 2016.12.16 249
672 12월 17일(토), 오전 10시부터 12월 Oldy음악감상회 합니다. 소리의 밸런스를 신경쓰는 것에 비해 신체의 밸런스엔 거의 신경을 안써서 그런지, 일과 약속이 늦어지고 미뤄지는 경우가 생깁니다. 가만히 생각해... file [레벨:4]올디 2016.12.14 213
671 2016년 마지막 정모행사 및 망년회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12월도 어느새 3분의 1이나 지나갔습니다. 지금쯤이면 한 번 정도는 펑펑, 눈이 내려주어도 좋으련만.. 무정한 하늘....^^; 예전 고등학교 때 첫 눈... 5 file [레벨:6]용범님 2016.12.12 555
» 무도회의 권유 연말 분위기이고 한데(? 어딘가 뒤숭숭한.....) 우아한 춤곡 한번 들어볼까요? ㅎ 무도회의 권유! 베버의 기악곡 가운데서도 가장 유명한 것에 속하는 ... [레벨:7]로체 2016.12.09 189
669 [알림]12월 17일 클래식(파이프오르간) 연주회 알림 - 개인별 참석 안녕하세요. 12월에는 송년 음악회 등 다양한 행사들이 넘치고, 개인 모임들도 많은 달 입니다. 이번 알림 이벤트는 소리골 회장님에 의해 의뢰된 연주회 행... 3 file [레벨:6]용범님 2016.12.06 244
668 독서에의 초대 우리집 식탁정경입니다. 모과로 가을을 앉히고 액자속에서 [양수리의 봄]도 꺼내어 펼쳐놓았네요. 휴일날 가까운 동네도서관이나 서점도 찾아보... 4 file [레벨:7]로체 2016.12.03 239
667 엘피뮤직바 매매합니다 중학교 2학년때인 1978년.. 라디오방송을 통하여 비틀즈의 예스터데이를 처음듣고 팝음악에 매료되어 긴 세월을 음악과 함께 했네요~ 대학졸업후 대기업... 1 file [레벨:4]엘피마니아 2016.12.01 286
666 소리골 2016년 12월 마지막 정모 행사 및 망년회 행사를 공지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새벽에 비가 내린 흐린 아침이었습니다. 새벽에 내리는 보슬비는 사람에게 많은 것을 생각케 만듭니다. 운치 있는 비의 너울거림을 타고 머릿속의 상... 4 file [레벨:6]용범님 2016.12.01 315
665 소리골 청음실에서 진행된 11월 정모 행사 후기 입니다.. 안녕하세요. 벌써 12월 입니다. 올 한해도 이제는 한달만 남겨진... 세월의 속도가 나이를 먹으면서 가속도가 붙는다고 하는데.... 정말 빨리 가내요...... 2 [레벨:6]용범님 2016.12.01 238
664 내 마음의 강물 언제 들어도 포근하고 편안한 우리 노래. 좋은 詩 한편과 더불어 편안하게 감상하세요~~ 옥수수대궁속으로 신용목 뒤안을 돌... 2 [레벨:7]로체 2016.11.30 256
663 최윤욱의 아날로그오디오 빌려가신분 저에게서 최윤욱의 아나로그 오디오 책 빌려 가신분 책 반납해 주세요. 누군지 기억이 안나요 세월 많이 흘렀네요. 반납해 주세요. 저도 책이 필요 해요 [레벨:4]문형남 2016.11.26 3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