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89 추천 수 1 댓글 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회찬 음악에 음치가 있다면홍준표는 법조계의 법치”(출처; 한겨레)

자신의 수행비서 휴대전화를 검찰과 경찰 등이 통신자료 조회한 것에 대해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정치사찰’이라고 주장하는 가운데,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제대로 알아보지도 않고 주장했다. 결과적으로는 원하지 않았지만 자해를 한 셈이다”고 11일 꼬집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티비에스>(tbs) 라디오 프로그램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그 보좌관은 어떤 보좌관이길래 다양한 범법자들과 관계를 맺고 있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이는 홍 대표의 ‘정치사찰’ 주장에 검찰과 군, 경찰이 “통신자료 조회는 수사 대상자가 통화한 상대방 번호 내역에 홍 대표 수행비서의 번호가 포함돼 있어 누군지 확인한 것으로 적법한 절차”라는 입장을 낸 것을 가리킨 것이다. 이에 노 원내대표는 “이런 것을 제대로 알아보지도 않고…왜 조회를 당했는지부터 알아보면 그걸 공개하기 힘들 것이다. 자랑하기 힘들 건데, 그런 절차 없이 자랑한 것 아니냐”며 홍 대표의 주장을 꼬집었다.

 

“본인이 검찰 출신이라 통신조회가 뭔지 잘 알지 않겠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노 원내대표는 “이분이 법조인 출신인데도 법에 대한 개념이 잘 안 서 있는 것 같다”고 맞장구를 쳤다. 그는 “그래서 (홍 대표가) ‘법치’가 아닌가 싶다. 음에 대해서 절대음감이 제대로 안 서 있는 ‘음치’가 있듯이. 그래서 법을 갖다가 함부로 여기는 게 아닌가 생각된다”고 음치에 빗대 홍 대표를 비판했다.

이승준 기자 gamja@hani.co.kr

00501015_20171011.JPG 

자료사진" alt="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왼쪽),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한겨레> 자료사진"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왼쪽),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한겨레>


 역시 노회찬대표의 촌철살인...대박이구나 ㅎㅎ


59E077843344BC0002

 

59E077843367620035

 

59E077853396790015

 

59E0778533BC1E002C

 

59E07785333F260038

 

59E0778533A43B0013

 


 

59E2D7CA33D5C1000C

 

 

 

 

 

 

 

 

 

 

 

59E2D7CA33A0500036

 

 

 

 

 

 

 

 

 

 

 

 

 

59E2D7CB33D59D000C

 

즐감 하셨습니까???


국토부 고위직 절반이상이 다주택자

275명이 687채 보유

부동산 투기와의 전쟁을 치르고 있는 국토부는

 정작 ‘집안 단속’이 쉽지 않아 보인다.

소속·산하 기관을 포함해 1급 이상 고위공직자 32명 가운데

 59.4%인 19명이 주택 2채 이상을 갖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김 장관을 비롯해 부동산과 주택 정책을 담당하는 손병석 1차관과

교통 정책을 담당하는 맹성규 2차관이 모두 2주택자다. 출처 동아일보

이래서 보유세 인상 안하나

돈 없는 무주택자 국토부를 바라 보는 시선이 곱지 않네


다주택자 국민들 한테는 집 팔라고 하더니

정작 모범을 보여야 할 국토부 고위공직자들

신경도 안쓰네...


국민을 개돼지로 보나

이러니 국민이 정부를 믿겠는가

국민이 정부를 불신하면 전 정권의 전철을 밟을 것이다

말로만 하는 정책 국민들 신물난다


59DD7ED33392D30029

 

59DD7EEF330CC20037

 박지원 의원은 10일 오전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지금 입장에서 우리 국민의당이 지방선거에 승리하지 않으면 존폐가 의심스럽다"고 전제한 뒤

'국민의당 드림팀'을 언급했다.

박 의원은 "안철수, 손학규, 천정배, 정동영, 박지원 등 당 대표급 인사들이

이번에 전면에서 뛰는 것이 좋다.

한 번 이끌고 가자하는 마음을 갖고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출처;무등일보)

 

국민의당 드림팀

서울(손학규)

부산(안철수)

경기(천정배)

전북(정동영)

전남(박지원)

 

59DE693D336B6F001B

                       

                                    무적의 드림팀 꾸려서 선전들 하시게나 ㅎㅎ

 

59DE6CEE33A93B001B

                                                                       출처; 리얼미터      

 

59DE738C331B7E0022

                       꿈도 야무지다. 추석민심 지지율은 쇠말뚝 지지율이고

                             지방선거, 총선 때까지 쭈욱 갈 것이다.

                                             민심은 천심59DDA6DE3327560007

  • profile
    예형 2017.10.11 19:34

    명바기 대형 게이트에 철수는 **대,리  **파  린치 당할까바 함구중

    인수위도 없이 긴급 출범해
    겨우 4개월 밖에 안된 문재인 정부한테는
    사사건건 뭐라 뭐라 하면서도...

    명바기 국정원 관련 선거 개입 등

    하루 하루 jtbc를 비롯한 언론에서
    명바기 대형 게이트가 폭로되고 있는데도

    안철수는 그쪽은 아예 꿩 궈 먹었어...

    명박이 뒤를 잊고 싶은 꿈나무. 정치로 이끌어 준 아바타 아닌 스승.
    사기꾼을 따르는 광신도...

    어찌 명바기 아바타가 명바기를 깔 수 있겠습니까?...

  • profile
    [박래용 칼럼]이명박과 '꺼삐딴 리'
    2017.10.02 | 다음뉴스

    이 나라는 해방 이후 72년 동안 무엇 하나 속시원하게 정리해본 적이 없다.

    이승만은 일제청산을 위한 반민특위를 때려잡았다.
    일본군 장교 출신 박정희는 18년간 1인 독재를 펼쳤다.
    5·6공 신군부는 박정희 체제를 그대로 계승했다.

    일제와 독재에 저항했던 반일·반독재세력은 다시 불순분자와 빨갱이로 내몰리고 짓밟히고 신음해야 했다.

    매국을 해도, 이적을 해도, 쿠데타를 일으켜도 떵떵거리며 큰소리를 칠 수 있는 나라가 대한민국이다.

    독립군을 사냥한 간도특설대 장교 백선엽이 위대한 군인으로 미화되고,

    1980년 5월 광주를 피로 물들인 전두환은 “내가 5·18의 희생양”이라고 한다.

    무도한 역사다.

    승자는 역사를 전유(專有)한다.

    청산은 가혹하리만큼 해야 한다.

    우리는 그러지 못했다.

    민간인을 사찰하고,

    비판 시민을 적으로 옭아맨 정권이

    “정치보복” 운운하며 대들 거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다.

    정치는 꼭 유권자 수준이다.

    자업자득이다.

    누대에 걸쳐 이명박 같은 ‘꺼삐딴 리’가 활개치도록 내버려둔 주역은 바로 시민들이다.

    애초에 시민들은 이명박에게 정의와 도덕을 묻지 않았다.

    잘잘못에 대한 추궁도 없었다.

    오로지 우리 편이냐, 아니냐만 있다.

    누구를 원망하고 누구를 탓할 것인가.

    청산해야 할 때 청산하지 못한 역사가,

    청산 되어야 할 세력에 바로 잡힌 경우는 없다.

    야만의 역사는 그렇게 되풀이된다.

    <박래용 논설위원>

    59E4000D33BC040001

     

    59E4000E3324420035

     

    59E4000E33A091002C

     

    59E4000E33DC430027

     

    59E40FBD339D970013

     

    59E40FBD339D950013

     

    59E4000F335DA90031

     

    59E4000F3346CF0031

     

    59E4001033779A0006

     

    59E400103301D00036

     

    59E4001033BF7A0029

     

    59E4001133EAA3002E

     

    59E4001133485C0038

     

     

  • ?
    자연과자유 2017.10.11 19:48
    홍준표 등신, 제대로 알아보고 공개를하던지 해야지, ㅎ
    하는 짓이 그렇지 뭐,
    뇌물 받은거 재판 중인데, ㅎ
    유죄 판결 받고 자한당 문 당았으면 좋겠네.ㅎ 세비가 아까워.
  • profile
    예형 2017.10.11 19:52

    59DD295D336DC90026

     

    59DD297E33D20C0029

     

    59DD3EBF339C1D003A

    59DD29D3330EFB002A.

    수행비서 통신자료 조회였다는데...그래도 제1야당 대표의 의혹 제기이니

    정성을 다해 설명하라고... 문대통령님이 지시했다는군.

     

           59DD2F7233D1E7002E

     

    정치 사찰같은거 친일유신 오공 맹박그네 잡탕들이나 하는 짓이지... 

    민주당정부에서는 안한단다


    사드를 치우기 어려운 이유 몇 가지...

    1. 김관진의 알박기 때문이라고 본다.
    알박기... 
    다시 말해 비록 협정이라지만
    정권 바뀌어도 새 정권이 맘대로
    함부로 바꾸기 어려운 조약 같은 성질을 띠는
    성격상 치우기 어려울 듯 하다..
    따라서 사드 비판을 하려면
    김관진 성토로 방향을 잡는 게 맞을 듯하다..

    2. 72년간 유지돼온
    한미 관계가 소원해지거나
    예상을 넘어 악화될 수도 있다.


    지금처럼 북한이 핵 도발 및 미사일 도발하는
    상황에서 한미 관계 악화란 상상만으로도 위험하다고 본다. 


    미국 입장에선 한미관계 소원해지면... 
    차라리 한국군이나 주한미군 지원 없이도
    홀가분하게 단독작전이 가능할 테니까... 


    이런 땐 한국은 외톨이 신세가 되는 걸테고...

    3. 미국과 사이가 틀어질 각오하고 사드
    치운다 치자... 그땐 국내적으론
    보수 세력들이 정부를 반미 종북 세력이라며
    공격할 것이고 안보 불안을 느낀 사람들도
    부화뇌동하면서 국내 정정이 불안해질 우려가 크다.


    우리 나라 보수 세력은 생각 보다
    숫자도 절대 다수이고 안보 위기 땐
    너나 없이 보수적으로 바뀔 공산이 크다. 

    4. 위 모든 제반 조건을 무릅쓰고 사드를 치웠다면
    중국이 과연 예전처럼 롯데 다시 불러들이고
    제주도와 명동에 떼거지 여행객 보내고 그럴 것 같은가?...

     
    나는 전혀 그렇지 않을 거라고 본다.
    왜냐면 중국은 방어무기 사드 트집을 잡는 건
    하나의 구실일 뿐이고...

     
    한중 관계 재설정을 원하는 입장인 모양이니까...
    북한 정권이 핵 개발하고
    미사일 성능 향상 시킨 배후는 아마도
    중국,러시아 일 거다.

     
    중국은 한국과 경제적 유대 관계가
    너무 커져서 교류 없인 안 될 만큼
    커지는 걸 원치 않는 듯하다.

     
    적당히 페이스 조절 시점 같은데... 
    이제 와서 사드 철회란 안 될 말 같다.


    우리 입장은 사드의 불가피성을 설득하며
    중국 전략에 말려들지 않는 게 최상 같다.

     
    수 틀리면 핵 개발한다고 하든가^&^

  • ?
    노피새 2017.10.11 21:11
    어릴때부터 공부를 잘해서
    좋은 대학나오고 사법고시 합격해서
    검사까지 지낸 사람의 판단력이 저정도 인거 보면
    공부 잘한다는게 사람을 현명하게 만들어 주지 않는것인지
    아니면 권력욕이 그 사람의 눈을 막아 버린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저렇게 사는 사람이 자기 자식들에게
    정의롭게 살아라. 바르게 살아라...그런 소린 안하겠죠.
  • profile

    노피새님...아마 후자인것 같습니다 ^&^
    공부 잘해서 민사고,과학고,프린스턴,하버드,동경대,옥스포드,캠브리지,SKY,육사 나오면 뭐 합니까?...
    출세에 눈이 멀어서 진정 국가와 민족을 위한 일은 제대로 안하고 평생을 본인 가문 후손,권력,이익에 집착하다 가는 모양새입니다

    과거도 그랬고 현재도 자칭 지식인 이라고 하는 사람들이 나라를 망쳐 온 것 또한 사실 이구요


    잘못된 입시교육 정책으로 인해서 인성교육은 등한시 되 청소년 문제 또한 심각합니다


    저를 가르치신 선생님은... 

    인성 교육을 강조하시면서 청소를 안하는 자식은 낳지도 말라고 하셨습니다 ^&^ 


    청소년 56%가 성병균에 감염

    59DD64A233CAA20017

     

  • profile
    출범 5개월짜리 정부를 상대로
    국감에서 융단폭격을 하겠다고 자유당은 지롤하는데
    도리어 자충수가 되고 있습니다.

    자유당 이철우의원,
    산자부의 핵심시설(발전소를 비롯해..)
    150여개 중에서 북의 미사일 방어시설이 된곳은 3~4곳.
    북의 미사일 한 방이면
    우리 산업은 올스톱.

    문재인정부에 책임을 묻는다
    (문까들과 똑같다)

    정부조직도 아직 제대로 갖추지 못햇는데...(야당들의 발목잡기)
    뭔 시설을 못했다고 지롤이냐.
    이거
    쥐닭 정권 책임아녀?
    너네들은 뭐 했냐?
    천문학적 국방예산으로
    왜 북한한테 밀리냐?

    정상적인 국감이라면
    자유당의 반성 토대위에서
    미래의 불안을 해소하기위해 현정부한테 청사진을 요구해야한다.
    5개월짜리 정부한테 무엇을 질타하냐?
    국감에서 현정부를 공격하는것은 너네들 자신을 욕뵈는 짓이다.

    59DF84203358820011


    자기말로 정미홍이 사는집 주인이 김기춘이라고 밝혀짐...





    59DF842033E8F10027


  • profile
    가장 이상적인 민족평화통일
    핵 보유한 상태로 흡수통일하는 것

    북핵 해결할 놈 있으면 나와 봐
    北*美는 짜고 친다

    우리 손에 돼지 피 묻칠 필요없다
    以夷制夷;적을 들어 적을*친다

    FTA질*무기장사 미국:필적/짱께:숙적/倭:주적

    千秋의 恨=南北分斷
    民族自決
    주권국가=전작권

    개성공단 죽쑤어서 개주듯/도발*개정은 핵 죽쒀 南주나

    여적*이적행위
    발정파=쓰레기=내부의적=劣等意識=反통일세력+적폐 매국노당=궤멸하면 5대*강국된다

    적화통일 될꺼라고 개정은 두려워하는 78만명=역적*닭*쥐사파 개보수들
    성조기 휘날리며 도망가라59DF879E3370D70015
    59DF879E33E8D5001E
    59DF879F3327270029
    59DF879F33D89B002F
    59DF87A033B6870031
    박근혜 최순실 변호사 하고 있으니 앞날이 깝깝하겠다 

    이경재가 주장하는 구속연장이 위법하다는 판례가 과연 사실 일까? 

    JTBC 가 팩트체크 들어갔다 

    결론은 거짓!!!!! 

    박근혜 구속연장은 법적으로 아무 무리가 없다는게 

    법조계 중론이다
  • profile
    예형 2017.10.13 15:04

    전쟁이 나면 가장 먼저 도망갈 수구들이 누구에게 안보, 안보 하는가? 안보 하라니까 국정원, 기무사, 사이버 사령부 동원해 여론 조작하고, 연예인들 세무조사하고 사찰하고 심지어 나체 합성사진까지 조작했지 않은가? 거기에다 안에서 포가 터지는 탱크, 물에 가라앉는 수륙양용장갑차, 총알에뚫리는 방탄복을 만든 정부가 어떤 정부인가? 무기중개상을 국방부 장관시켜 최순실 지갑만 융성하게 하려했던 어떤 정부인가? 어린 생명 물속에 수장 시킨 세월호 시간 조작한 정부 또한 어느정부인가? 천안함 사건,아웅산 테러, 4대강,재벌 이익의 극대화 자국민 노예의삶 까지...



    이땅의 수구들은 외교와 안보를 말할 자격조차 없다. 힘이 남아 있으면 돼지 발정제라도 먹고 전방으로 총 잡고 나서보라. 적폐 청산 없이는 진정한 국민통합도 없다. 2000만 촛불은 적폐청산하라고 문재인 후보를 지지했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적폐청산은 선택이 아니라 의무다. 국민 78.8%가 이명박도 수사하라고 촉구하고 있다. 추석 민심이 그러한데도 이를 아전인수식으로 해석하는 자한당은 도대체 국민 누구를 만나고 안보, 안보 하는가? 저 노도와 같은 민심은 '안보'이는가?

  • profile
    국개적폐들..재벌적폐들..사법적폐들..국방적폐들..

    국정원..기무사..민간인 사찰..선거조작..십알단..관제데모..방산비리..사대강..

    5.18 진실..

    세월호 진실..


    끝까지 지지할테니

    적폐청산 꼭 해주시기 바랍니다.


    친일과 독재..과거청산 없이는

    미래도 없습니다.

    2167A6335886E11323DBBB

     

  • profile
    예형 2017.10.15 13:51
    이 국가반역자들에게 주적이 누군지 아십니까?...
    북한이 아닙니다 북한은 그저 이들의 정권유지를 위한 한낱 이용대상의 하나일 뿐입니다.

    이들의 주적은 바로 무려 60년 통치기간내내 주구장창 주장해온 바로 종북좌파 빨갱이 입니다 (이것두 지들 맘대루 만들어낸 허구에 불과 하지만)

    그리고 그들의 출세와 이익과 이해관계에 따라 수시로 프레임과 결론을 내놓고 여론을 조작하고 쓰레기언론과 정보기관을 동원하여 사찰과. 공포. 감금. 고문등으로 없는죄도 있는죄로 만들어 내어 자신들 통치와 치적 쌓기로 자신들만의 권력을 유지하기 위한 불특정 대한민국 자국민들이 바로 이 국가반역자들의 주적인 것입니다

    대한민국이 일제로 해방된 이후로 근 60년간(1945~2017=72년 이중 김대중. 노무현 10년 제외) 우리 선량한 시민과 민주세력들은 집권세력과 기득권 세력들로부터 끊임없이 아무런 이유와 영문도 모른채 끌려가 그들이 짜논 각본대로 실토하지 않으면 그들이 원하는 대답이 나올때까지 초법적으로 온갖 고문과 폭력을 동원하여 거짓 자백을 받아냈고 그것을 바탕으로 여론과 언론까지 조작. 동원하여 대국민 사기극으로 지금까지 권력과 기득권을 유지하여 왔다는것을 여러분들도 잘 알것입니다

    5.16군사혁명과 전두환 신군부세력들은 계엄령이란 명분하에 아무런 법적근거와 죄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민주세력은 물론이거니와 불특정 시민 상당수들을 그들의 입맛과 이익과 이해 관계에 따라
    불법사찰. 감금. 체포. 고문. 징역. 연좌제. 등등 수많은 방법들을 동원하여 온갖 핍박과 불이익을 억울하게 당하며 살아 왔습니다

    대표적인 예로
    유신시대 인혁당 간첩조작사건 (피의자 대다수 사형)
    부림사건 (이역시 간첩조작사건)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
    대한항공(김현희)폭파사건
    평화의댐 대국민 사기사건 (금강산 댐, 서울 물 바다,코묻은 돈까지)
    천안함 사건
    5,18 광주
    세월호 침몰 사건 등등

    말로써 다 설명하자면 대국민 사기 조작 사건이 너무나 많아 다 쓰지 못할 지경입니다

    이넘들이 대한민국을 근 60년 넘게 통치하며 온갖 협잡과주지육림에 빠지며 국민들의 피를 빨며 사는동안 잡다한것은 제쳐 놓더라도 이넘들 뇌리에는 대한민국이라는 한국가와 국민들을 어떻게 생각하며 해쳐먹냐 하는것은 확실한 큰줄기의 공통점이 몇가지 있습니다

    1. 대국민 사기극 (여론조작. 언론동원)
    2. 매관 매직 (대표적 예- 강원랜드. 공기업입사조작 등등)
    3. 방산비리 (대표적 예- 전작권이 미국에 있어야 맘껏 해쳐 먹을수 있음)
    4. 주지육림과 가오다시(개폼잡는거)
    5. 국가 필수예산은 빼고 가용 예산 빼먹기
    6. 버스 차떼기 비리 천막당사 쌩쑈
    7. 최순실 국정농단
    8. 삼성합병,국민연금
    9. MB,사,자,방 비리

    한가지 더 첨부하자면
    이들 국가반역자들의 2~3세들의 마약 투약 전수 조사를 하게 되면 아마두 전국민 기겁할 일도 목도할지 모릅니다

    모름지기 혁명이란
    냉정하고 추상같고 용서가 없으며 지구 끝까지 추적하여 준엄한 법의 심판으로 처단하는 것입니다

    독일은 지금 현재까지도 나치의 잔당들을 다른 나라에 숨어 살고 있는것까지도 조금의 주저함도 없이 체포하여
    법의 심판대에 세웠다는 것을 외신을 통해 전해지고 있으며 프랑스 또한 나치에 동조한 국가반역자들을 국민들이 보는 앞에서 공개 처형함으로 해서...
    지금 우리나라에서 도저히 이해가 불가하고 어이없고 황당한 국가 농단 사태가 절대로 일어나지 않는 것입니다59E4787B338BD20005

    한상범 동국대 법대 명예교수가 15일 오후 6시 40분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1세. 

    고인의 빈소는 영동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으며, 18일 오전 8시 30분 발인할 예정이다. 

    고인은 민족문제연구소 소장과 의문사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 불교인권위원회 공동대표를 맡는 등 평생 일제잔재 청산, 독재 타도, 인권운동에 힘써왔다. 


    제1회 현암법학저작상(1994년)과 외솔상(2000년)과 사월혁명상(2005년) 등을 수상했으며, 저서로는 『살아있는 우리 헌법 이야기』(삼인, 2005), 『박정희 역사법정에 세우다』(2001, 푸른세상), 『일제잔재 청산의 법이론』(푸른세상, 2000) 등 다수가 있다. 

    친일파의 정체와 친일 청산의 명분을 일깨워 주었던 분... 
    부디 좋은 세상에서 다시 태어나시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069 ◆충격속보◆ 천안함 드디어 진실이 밝혀졌네요!! MB정부 작성 천안함 백서, 함수침몰 위치 표시 틀렸다  [단독] 국립해양조사원, 법원 제출…7년만에 오류확인 “좌표 찍어보니 수심 24m” 800~900m 북쪽 “함수위치 ... 11 file 예형 2017.10.16 351
16068 실용장터에 글쓰기가 안되요?  회원가입을 했는데요  실용장터에 글을쓰려니 권한이 없대요 어떻게해야 하는지  궁금해요. 2 사이로 2017.10.16 36
16067 가끔 그런 생각이 든다.     아직도 돈받고 댓글 쓰는 놈들이 있는것 같다...하는 생각이 든다. 6 노피새 2017.10.15 146
16066 방송국 파업 T.V와 라디오방송국 파업 사이비 손바지 방송만 싱싱하구만 이와중에 희쭉인 한가히 영화관람? 이게 나라냐? 5 걸레(姜典模) 2017.10.15 233
16065 곧 망할 방송국 홍걸레 손바지 희쭉이의 홍위병 2 걸레(姜典模) 2017.10.15 230
16064 비밀금고 종석이의 비밀금고 캐비넷 여론용 그 캐비넷 만약 세월호가 부산 앞바다에 좌초됐었다면...... 1 걸레(姜典模) 2017.10.15 144
16063 700만원 향응 접대 받은게 무슨 죄... 자유당 정진석&quot;쫀쫀하게 700만원 이 돈이냐&quot;                     136    13 file 예형 2017.10.15 240
16062 人間이 아니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이렇게 치사한 짓까지 하는 것 보니, 박근혜 대통령은 역시 털어도 먼지가 나지 않는가 봅니다. 대통령 비서실장이 문재인 대통령께 報告 후 指示를 받아, 直接 ... 11 update 제퓌로스 2017.10.14 301
16061 마란츠 DV7600 구함 마란츠 DV7600 구함   010-6865-9925 뽈락 2017.10.14 52
16060 박그네 구속연장!! 박근혜 구속이 연장되었네요. 최장 4월까지 구속 연장이 가능하답니다. 시원합니다~~ 요즘 적폐들이 댓글 쓰는데 돈을 지급했다는거 보면서 이곳에 글쓰는 적폐들... 14 노피새 2017.10.13 305
16059 마나코...표지보고 가심이 콩닥콩닥 거리던 처음 빽판 샀을때 표지사진을 보고 헉~ 했었던 장 프랑수와 모리스의 마나코... 아직도 이곡을 들을때면 가심이 두근두근 하는 그러한곡 입니다. 볼륨 높이고 들... 6 어둠의신 2017.10.12 326
16058 대마왕 역대급 치매 뻔뻔함의 대마왕 3 걸레(姜典模) 2017.10.12 241
16057 MB,안철수 연결고리 나올수도?...     꼬리가 길면 밟힌다  동아일보가 20일 국민의당 의원 40명을 상대로 바른정당과의 통합에 찬성하는지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35명) 중 18명(51.4%)이 찬성했... 14 file 예형 2017.10.12 281
» “음악에 음치가 있다면, 노회찬 “음악에 음치가 있다면, 홍준표는 법조계의 법치”(출처; 한겨레) 자신의 수행비서 휴대전화를 검찰과 경찰 등이 통신자료 조회한 것에 대해 홍준표 자유한... 11 file 예형 2017.10.11 189
16055 벌(閥)을 숭상하는 사회 벌(閥)을 숭상하는 사회     추석 잘 쇠셨지요?   먼저 이 글제는 오래 전, 제 선배님이 제가 속한 공동체 사이트에 올렸던 건데 그 글을 찾지 못하여 대충 떠오... 13 섬집ㅇㅇ 2017.10.11 249
16054 한국축구-유럽의 조기회 수준도 안되나? 최근에   대표팀감독을 두고 축구협회가 보여준 저급한 언행들을 보며 한국축구협회가 어떤세력에 의해 지배되고 있다는 생각이 들기 시작 했습니다. 히딩크 와의... 4 굽은솔 2017.10.11 193
16053 가입했어요  운영자님   오늘  가입한  이기봉입니다. 닉네임은 사이로이구요  나이는 61세, 대전에 살고 있습니다. 여러 회원님과 좋은정보  공유하고자 합니다. 2 사이로 2017.10.10 55
16052 가관이다 가관이다. 가관이다 가관이다.  북조선도 아니면서  선전선동 영화 보고 감동으로 점철하니 가관이다 가관이다. 다큐멘터리도 아닌데 선전선동 영화 보고 역사현장 발굴팀 ... 3 혼돈질서 2017.10.10 233
16051 확 달라진 안철수?... 안철수가 생각하는 '우리'는 누구일까?.. .  국정원 정치개입에 대해 어느학자가 안철수에게 이 문제 정치생명 걸면 길이 열릴 것이다 조언.. 이에 대한 안철수 ... 13 file 예형 2017.10.10 202
16050 제품 어디꺼인지...도움좀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초보입니다. 제가 사진을 한장 가지고 있는데요 혹시 이 제품이 어디제품인지 알 수 있을까요? 95년 이전에 만들어진 제품 같은데요 너무 흐릿한 사진... 1 저어엉 2017.10.10 17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05 Next
/ 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