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218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누가 커트코베인을 죽였는가]... 김경욱의 이같은 소설제목에 낚여서 저 책을 읽은적이 있지만 커트코베인과는 하등 상관없는 어느편집광의 이야기를 쓴 내용이었지요. 화려한 너바나의 주멤버 커트코베인.. 그가 작사작곡 보컬까지 했기때문에 그가 없는 너바나는 무의미하지요. 그는 인기절정이었던 29세에 집에서 자살한 주검으로 발견됩니다. 경찰이 자살로 귀결시켰지만 그의 죽음엔 의문스러운 점이 꽤 많았다고 해요. 엽총으로 자살했지만 손잡이에 지문이 발견 안되었습니다. 방아쇠를 당기고 죽은 자가 얌전히 지문을 닦을리도 없는데요. 문은 하나였고 외부출입흔적이 없다고 했지만 분명 창문까지 문은 두개였다고 합니다. 부검결과 치사량의 몇배가되는 헤로인이 검출되었는데 그 상태에서 방아쇠를 당긴다는건 터무니없는 얘기라는군요. 당시 아내 코트니와 공공연히 이혼을 공표하기도 했었는데요. CCTV도 없었던 그 당시엔 과학수사가 어려웠나 봅니다. 석연찮은건 커트코베인의 유서 마지막 네줄은 코트니의 필체였다고 합니다. 그 내용은 모든 상속재산은 코트니와 딸에게로 귀속된다는 내용이었다고 해요. 코트니에겐 그즈음 벌써 애인이 있었다고 합니다 . 요즘 김광석 이야기로 떠들썩합니다. 자살로 알려졌지만 타살이 아닐까 의혹의 정점에 있습니다. 진솔하고 아름다운 시대를 관통하는 감성적인 노랫말로 그 독특한 서늘한 음색으로 우리가요사에서 빛나는 존재인 아티스트, 싱어송라이터 김광석. 아내는 죽음의 시간에 같이 있었고 서해순의 진술이 매번 다르고 현장 재털이에는 두가지종류의 담배가 있었다는군요. 재밌는 사실은 애연가들은 절대 두가지를 안 피운다네요. 그 공간에 서해순의 오빠가 있었고 전과도 있다는 말이 들립니다. 무엇이 진실일까요? 가장친한친구라는 가수 박학기조차 놀라워했고 주변사람들 어느누구도 자살징후를 감지하지 못했답니다. 물론 유서도 없었고... 또 놀라운 사실은 살아있을거라고 믿었던 김광석의 딸이 이미 10년전에 17세 나이로 어이없는 폐렴으로 죽었다는데요. 딸이 죽음에 이르는 과정에도 많은 의구심이 들어갑니다. 또 주변사람들에게 딸의 죽음을 알리지 않았고 저작권소송에서도 딸이 살아있는걸로 위장한 서해순은 결국 정직하지 않았지요. 서해순은 김광석에게도 결혼했었고 딸까지 있었고 그 딸이 죽었다는 사실도 속였습니다. 그래서 김광석은 초혼이고 서해순은 재혼이었던 겁니다. 초혼 재혼이 무어그리 중요하겠냐만은 문제는 상대를 속였다는 거겠지요. 김광석은 나중에 그 사실을 알고 분노했었고 죽기 하루전날 처가에 이혼하겠다는 전화를 했다고 합니다. 1994년 8월 커트코베인의 죽음과 1996년 1월 김광석의 죽음은 무언가 흡사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경찰이 재수사한다니 기대를 해보겠지만 과연 커트코베인과 김광석은 과연 누가 죽인걸까요? 설혹 서해순이 범인으로 밝혀져도 공소시효가 지났다네요. 이런! 살인죄의 공소시효는 없어져야 마땅하다고 생각합니다. 현재 김광석의 저작권료등은 매년 10억~20억이라고 합니다. 영화를 보진 않았지만 얼핏 생각나는 영화제목. "그녀를 믿지 마세요!"
  • profile
    Monk(몽크) 2017.09.28 10:31
    모든 범죄는 그것으로 가장 이득을 보는 놈이 범인이다!라는 말을 지는 밋쑵니다. ㅎ
  • ?
    로체 2017.09.28 12:33
    Monk님 반갑습니다.
    저도 같은 생각인데 결과를 지켜봐야지요. ㅎ

    요즘 낭낭수라님은 뜸하시네요. 같은 동네시지요? ^^
  • profile
    Monk(몽크) 2017.09.28 12:41
    예~~
  • ?
    로체 2017.09.28 18:12
    유머가 톡톡 튀는 낭낭수라님.
    소리골 좀 가끔 방문하시라고 하세요.~~ㅎ

    아! 소리골은 유머가 필요해. ^^
  • ?
    김귀환 2017.09.28 10:57
    지금도 여전히 좋아 하지만 doors의 짐모리슨이 자살 했을땐 어려서 실감이 않났고 커트 코베인의 죽음은 마음에
    와 닿았어요 많은 전세계 소녀팬들이 동반 자살까지 하는 충격 이었는데 여기도 부인에 대한 의혹이 있었네요...
  • ?
    로체 2017.09.28 12:37
    천하에 김귀환님이 그건 모르고 계셨군요. ㅎ

    김광석 보도를 듣자마자 저는 이상하게 커트코베인이 떠오르더군요.

    그런데 실용오디오환경이 바뀐건지 음악동영상이 크게 안 올라가네요.
    글도 다닥다닥 붙어 실리고...
    목맨천사님이나 운영자님 보시면 어케 해결좀 해 주시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소리골 회원님들만의 사이버 공간인 밴드를 만들었습니다 11 용범님 2016.01.28 6665
공지 (공지)소리골 회원 가입 관련 1 용범님 2016.01.13 7346
753 [후기] 2017년 12월 정모행사 및 망년회 행사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2017년이 시작된지 얼마 안된것 같은데, 벌써 12월 입니다. 얼마 남지 않은 올해는 여러가지 아쉬움과 기대를 가지게 됩니다. 12월 정모행사는 2018... 3 file 용범님 2017.12.15 566
752 운장산에 오르다 오지에 며칠 머물다 왔습니다. 좁은 땅에 오지란 데가 어디 있겠냐만 밤에는 사방이 깜깜하고 버스타려면 한참을 걸어 나가야하고 일단 공기가 무진장 좋으니 오... 5 file 로체 2017.12.08 256
751 [정모] 2017년 12월 정모 행사 및 망년회 행사 공지 드립니다. 어제 늣은 밤부터 눈이 제법 내렸습니다. 눈내리는 모습에 밤 늣게 오디오를 켜고 음악을 들으며 옛 추억에 잠시.... 간만에 느끼는 나만의 줄거움에 ....^^ 새하... 용범님 2017.11.24 245
750 시화호에 뜬 보름달! (11월 정모 후기) 액자속 풍경이 어딜까요? 사진을 좀 배우신 분이라면 두물머리란걸 금방 아시겠지요? 박강래간사님 집은 시화호를 바라보는 앞이 툭 터진 전망이 좋았는데요. 사... 2 file 로체 2017.11.22 304
749 [후기] 회원댁 방문 행사인 소리골 11월 정모행사 후기를 올립니다. 가을인가 싶었는데,..... 첫눈이 오고 완연한 겨울 입니다. 이제는 감기 조심하고, 따뜻한 옷을 챙길때 입니다..^^.. 지난주 토요일 박강래 간사님댁 방문 행사로... 2 file 용범님 2017.11.21 366
748 [정모] 소리골 11월 정모 행사 (올해 두번째 회원댁 방문행사)를 공지드립니다.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이제는 겨울입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졌습니다.  감기 조심하시고, 따뜻한 옷을 챙기시길..... 11월 소리골 행사를 공지드립니다. 이번행사... file 용범님 2017.11.01 386
747 10월 15일 경기남부소리골 모임 후기 안녕하세요. 경기남부소리골 정기모임에서 올드엔뉴파티를 기획한 마늘입니다. 바로 후기를 올린다는 것이 뮤직비디오 촬영과 갑작스러운 유럽출장으로 이제야 ... 7 file 마늘씨 2017.10.24 710
746 가을 아침 가을이 깊어가고 있네요. 상큼한 아이유의 가을노래와 합창으로 가을풍경도 감상해보세요.~~ 사진은 어제 초대받은 집 정원인데요. 꽤 넓은 정원을 무척 정성껏 ... file 로체 2017.10.22 156
745 [후기] 10월 소리골 정모행사인 야외음악회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주위에 단풍도 볼수 있는 이제는 완연한 쌀쌀한 가을 입니다^^. 10월 정모행사로 처음으로 소리골에서 진행된 음악회 행사로, 이번 행사는 김귀환사장... 3 file 용범님 2017.10.20 207
744 15일 안양모임  가을은 참 예쁘다 라고하는 노래가 있던데 예쁜가을과  예쁜모임에 분위기에 취하고  음악에 취하고 좋으신 분들을  만나 즐거웠던 뜻깊은 하루였습니다 가을의 ... 4 file tibet 2017.10.18 294
743 타이완 유람 (아래 사진은 제가 찍은게 아니고 퍼온 사진) 추석연휴 잘 보내셨나요? 저는 가족과 5박 6일 대만을 다녀왔습니다. 패키지가 아닌 자유여행이어서 경비는 좀 많... 7 file 로체 2017.10.09 276
742 혈관 이식수술 ㅋㅋ 연휴잘들 보내고 계시죠 ~~~^^  턴 혈관 이식수술  했습니다 ㅋㅋ 이식수술 대상자는 MICRO DD-6 심장에서부터 시작되는 혈관을 이식합니다 순도좋고 반응속도 좋... 1 file 렙퍼 2017.10.08 285
741 10월15일 (일요일) 소리골 공연에 대한 추가 알림 입니다 전주에 공연팀 대표와 리더 2분이 소리골 음악실 방문하여 사전 미팅을 가졌습니다 이분들이 홍대주변등 소극장 등에서 본격 무대장비 동원하여  공연을 하는 아... 3 김귀환 2017.09.28 241
» 누가 커트코베인 혹은 김광석을 죽였는가 누가 커트코베인을 죽였는가]... 김경욱의 이같은 소설제목에 낚여서 저 책을 읽은적이 있지만 커트코베인과는 하등 상관없는 어느편집광의 이야기를 쓴 내용이었... 6 로체 2017.09.28 218
739 [정모] 음악인 초청 공연 야외음악회로 진행되는 소리골 10월 15일(일) 정모 행사를 알립니다 안녕하세요 운치를 더하는 그리고, 음악과 낭만이 있는가을 입니다^^. 10월 정모행사를 야외 음악회로 진행하고자 합니다. 이번 행사는 김귀환사장님이 소리골 이... 2 file 용범님 2017.09.27 167
738 [후기] 헤이리에서 진행된 소리골 9월 정모행사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운치를 더하는 가을 비가 오늘도 내리내요. 나들이 하기 참 좋은 계절입니다..^^.  헤이리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웨스턴 오디오 청음회로 거의 매년... 6 file 용범님 2017.09.27 316
737 Journey 그룹이름이 Journey, 즉 여행이라네요. 참 멋집니다. 73년에 5인조로 결성된 그룹인데 멤버는 바뀌었지만 아직도 현존하는 그룹입니다. 물론 스티브 페리의 시원... 2 로체 2017.09.22 134
736 가을이 오는소리- 이성원     한낮엔 햇살이 따갑지만 여지없이 가을은 오고 있네요.   음악듣기 참 좋은 계절입니다.   소리골에서 언젠가 들었지만   8월 정모에서도 이성원곡이 참 부드... 5 로체 2017.09.15 147
735 [정모] 9월 23일 헤이리에서의 정모 행사를 공지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운치를 더하는 가을 비가 내리내요^^. 9월 정모행사를 헤이리에서 진행하고자 합니다. 이번 행사는 웨스턴 오디오 청음으로 작년에 들었던 시스템이 ... 6 용범님 2017.09.11 285
734 또 다른 청음실 ~~ http://blog.naver.com/mbq2323/221093101961 또 다른청음실~^^ 블루투스 리시버 휴대폰 음원입니다 블루투스 음원인걸 감안해서 들어주신다면 들으만 하죠 ㅋㅋ~~  2 렙퍼 2017.09.09 2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