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2017.05.19 11:58

5월 아침

조회 수 175 추천 수 0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어제 유튜브로 518 기념식을 본 느낌이 이랬습니다.


Tmx100032.jpg



  • profile
    신기루 2017.05.19 13:53

    오리霧中 이군요~~^^

    아~! 오리가 아니고 두루미라굽쇼?

  • ?
    마음은청춘 2017.05.19 17:24
    신길삿갓 ㅋ~
    어디서 이런 재치가 아즉도 남아 있을꼬 @_@
  • ?
    디팍 2017.05.19 20:25
    저도 신길 삿갓님은.. 글보다도 머... 재치? 재치보다 글? 재치때메 좋아합니다.^^
  • ?
    디팍 2017.05.19 20:10
    저는 솔직히... 이 사진을 찍어노코도 재들이 학인지 먼지 구분울 못하는 천방지축입니다. ㅎ
  • profile
    신기루 2017.05.20 09:40
    재치랄 건 없지만
    쬐매라도 있다면 여기서 배운겁니다.
    대단한 재담꾼들이 넘치던 곳.
  • profile
    못 듣던 소리 2017.05.19 15:01
    구도 좋았는데...
    오른쪽 상단의 흐림은 왜죠?
    바람 탓이라고 하기엔...
    렌즈가...?
    아니면 렌즈에...? 입니까?

    아쉽네요...
  • ?
    디팍 2017.05.19 20:15
    한 60년 된 무코팅 렌즈를 낑구고 필름으로 찍었는데 그냥 저리 나왔는데...
    주제 초점은 맞았으니... 저는 쨍한거보다 좋습니다.
  • ?
    마음은청춘 2017.05.19 20:43
    역쉬 찍기의 달인 맞숩니다
    전 카메라가 있어도 귀차니즘 땜에
    출사? 못합니다 ㅋ~
    그기 아니고 실력이 모자라쓰요...
  • ?
    혼돈질서 2017.05.19 15:13


    나도 한마디,


    멋진 5.18이었다.

    님을 위한 행진곡이 이렇게 씩씩한 노래 인줄 처음 알았다.

    손에 손잡고 마구마구 흔드니 옛 시절 군가가 생각나서 또 가위 눌림이 재발 할뻔 했다.

    그런데 남의 무덤 앞에서 너무 씩씩한 모습은 좀 그렇다. 이 얼치기들아!

    아무리 기뻐도 제삿날인지 잔칫날인지 구분을 못하면 쓰나? 

     

    노래 듣기 전문가로서 

    이 노래는 좀 비통하게 슬픔을 삼키며 부르는 것이 옳은 창법이다.

    다음 5.18에는 머리를 좀 쓰는 5.18이길 바란다.


    사진에 이슬 떨어진게 보이네 뭐. ㅎ   

  • ?
    디팍 2017.05.19 20:21
    혼돈질서님의 고견... 일리 있습니다.
    사진에 이슬 떨어진... 아침새벽에 찍은거라... 일리안 눈을 가지셨군요^^
  • ?
    onlyhuman 2017.05.20 02:55

    원래 군가처럼 부르는 겁니다. 민주화 운동 현장에 있어본 적이 없으니 알 턱이 있나.
    제발 검정고시라도 좀 보세요. 행진곡이 뭔 지도 모르나. 거기 참석한 사람들 민주화 현장에 있었던

    사람들 수두룩합니다. 작사한 백기완님도 그렇게 부릅니다.


    알지도 못 하면 좀 가만히 계세여.

    듣기 전문가 좋아하네. 내가 보기엔 막귀 중에 막귀.


    머리 좀 쓰세요. 아주 단단히 굳어보이는데.

  • ?
    섬집ㅇㅇ 2017.05.19 17:34
    5.18 그날 이후/섬집아이


    1(5월 꽃)

    폭풍우 앞에서야 고운 꽃 지려니와
    그 향기 죽지 않고 삼천리를 곰 돌아서
    이제 금 푸른 5월에 다시 피는 民主花

    오빠는 군인으로 어린 나는 학생으로
    5월의 붉은 함성 파란 하늘 저 끝까지
    우리는 적이 아니다 쏟아놓는 피울음

    비바람 불어와도 나는 이제 하릴없이
    빛 고을 한견에서 세월 접고 누웠거니
    그대여! 날 보러 와요, 돌 꽃 비석 相思花
    (1999. 5.18. 제19주기를 맞아)


    2(모노 레퀴엠)

    한여름 더위보다 들끓는 내 가슴속은
    시간이 멈춘 세상 흑백사진 앞에 서서
    레퀴엠 한 곡 간신히 잠긴 목 놓아 불렀다

    일상사 쓰는 말이 이럴 때는 소용없음
    글 한 줄 적기조차 송구하고 면목 없음
    이 하루 구차한 말 접고 침묵으로 지내기
    (2000. 5.18. 제20주기를 맞아)


    3(어떤 넋두리)

    올해도 영산홍은 허벌나게 저리 피고
    미치고 폴짝 뛰게 햇살 고와 서러운 날
    야 임마! 네가 무슨 꽃이냐, 마냥 웃고 서있게…
    (2001.5.18. 21주기에 어느 묘비의 사진을 보고)

    ***
    광주출장일에 5월18을 끼워
    내리 세 해 망월동 묘역에 들렀었지요.
    2001. 5. 18. 망월동 어느 묘지 앞을 지나는데
    비석에 붙은 사진 속 남자가
    내게 봄꽃같이 환한 웃음을 보냅디다.
    그때, 그 먹먹한 마음을 ‘어떤 넋두리’에 담았습니다.

    너와 내가 함께 지고가야 할 짐이자
    쓰다듬고 다독거려야할 상처, 보듬어야할
    우리 모두의 아픔이라 생각하니 문득
    이사야 선지자의 말이 떠오릅니다.

    “너희 하나님이 가라사대 너희는 위로하라 내 백성을 위로하라”(사 40:1)
  • ?
    디팍 2017.05.19 20:37
    저는 아직... 망월동에 가보지 못했습니다.
    이런걸 자격지심이라 하겠는지도 모르지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5월 아침 어제 유튜브로 518 기념식을 본 느낌이 이랬습니다. 13 file 디팍 2017.05.19 175
18986 다시 돌아보는 강남역 1년 (음모?) 다시 돌아보는 강남역 1년 (음모?) 오늘이 강남역 살인사건 1주기란다. 살인 사건을 두고 행사를 한다는 뉴스를 보고 별의별 생각이 다 든다. 나도 작년에 사랑... 9 file 혼돈질서 2017.05.17 265
18985 오랜 관행 저들의 말은 오랜 관행이란다. 오랜관행이라면 묘한 기시감이 있다 (유식한 인문학적용어로는 데쟈뷰~~~ 데뷰 아니죠~ 데자뷰~) 기시감 즉 몇개 떠오르는 장면이 ... 18 신기루 2017.05.17 344
18984 퀴즈 2 이게 (보컬) 라이브 일까요? 4 onlyhuman 2017.05.16 145
18983 이게 라이브일까요? 라이브가 아니라 스튜디오에서 녹음한 것 아니면 스튜디오에서 추가작업한 것으로 완벽주의자 조용필의 면모가 보인다. 이 앨범에서 다른 트랙들을 들어보면 보컬... 6 onlyhuman 2017.05.16 193
18982 산신령의 예언 산신령이 할 수 있는 몇 안되는 능력 중 예언 만한게 있을라? 지난 번 겨울에 신길산신령의 예언이 100% 적중한 놀라운 결과 그때 한 2개의 예언이 1. 겨울에 쪼... 18 신기루 2017.05.16 296
18981 문블렌딩 4.3.2.1. 문블렌딩 커피이야기가 등장했다. 콜롬비아 40% 브라질 30, 킬리만자로 20, 과테말라10. 기자는 동서식품 고위관계자 전문가만 아는 황금비율이다 커피매니아다 ... 18 신기루 2017.05.15 337
18980 2017 .5.14 이료일 b i r d F M . 13 file 鳥까는音 2017.05.14 172
18979 영자님 이상한거 제보 합니다. 제가요 친정이 대구라서 동호회 게시판 중  다소리 게시판에 잘  구경가는데요. 이번에 업뎃 후 게시판 활성창이 쫌 이상합니다. 모바일에서는 지극히 정상인데요... 8 낭낭수라™ 2017.05.14 330
18978 빤빤한 눔, 속 찬 놈 업더라 *                                                         문제人 정부의 출범을 보면서 임종석 비서실장과 조국 민정수석은 이제 갓 쉰을 넘긴 젊은 인재?들... 13 file 혼돈질서 2017.05.13 322
18977 비틀즈 초창기 1984인가 우연히 성음에서 발매한 비틀즈 초창기 리코딩을 모아 놓은 앨범을 구입했는데 참 음질이 겁나게 좋았다는.  1 file onlyhuman 2017.05.13 130
18976 문재인이 선택한 사람들      얼굴... 얼굴은 한 사람의 정체성을 느끼고, 읽어 볼 수 있는 내면의 거울이다. 물론 자신의 속-내면을 얼굴에 잘 들어내 보이지 않... 1 file 검정우산 2017.05.13 223
18975 일자리에 대하여 일자리문제는 직장을 만드는 문제다 더욱이 그 직장이 청년들이 선호하거나 찾는 일자리여야한다. 그런의미에서 다소 황당하긴하지만 공공일자리 수십만개는 청년... 6 신기루 2017.05.12 229
18974 큰일이다 일자리 문제가 큰일이다. 특히 청년일자리문제.... 전문가들 머리 좋은 사람들이 두루 연구 중인 사안을 산신령이 나서서 감놔라 배놔라 하긴 좀 그렇긴한데.... ... 9 신기루 2017.05.11 248
18973 다행이다. 신령다방 꽃마담의 첫 발성이다. - 다행이다~  - 머가 다행이고? - 뻥튀기영감탱이 맨날 볼메소리 불평불만 투성이에다   적폐니 지역차별이니 캐쌈시로 퍼뜩하모... 8 신기루 2017.05.11 288
18972 운영자님께...  새로 실용의 창이 바뀌었네요. 새 창을 만드시느라 수고많으셨습니다. 몇몇 개선점이 눈에 띄어 일목요연한 점도 보여 좋습니다. 특히 여기저기 순서없이 흩어져... 3 허허세상 2017.05.10 226
18971 운영자니~~~임~~~! 아이고 저좀 살려주이소... 쪽지로 사연을 보내드렸습니다. 저쫌 살려주세요 ㅠㅠㅠ 3 낭낭수라™ 2017.05.10 214
18970 오월 b i r d F M . 11 file 鳥까는音 2017.05.10 178
18969 실용오디오 게시판에 음악을 들을수있는 음악방을개설하면좋지않을까요 실용오디오 게시판에  음악을 들을수있는 음악방을 개설하면어떨까요 1 한국인 2017.05.10 142
18968 고귀하고진실한음악 우리인간에게 가장진실하고 소중한것이있다면 그것은바로 음악이아닐가요 음악을통해서 진정한삶을 찾고싶네요  조언부탁합니다 한국인 2017.05.10 1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51 Next
/ 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