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조회 수 14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5월 입니다.

 

젊은? 시절 / 귀에 거슬리는 음악은 피하고 듣기 좋은 곡 들만 골라 듣곤 했었는데.. 그중.. 어떤 시스템에서도 편안하게 들릴 여성보컬 곡 들 중에서 골랐습니다.

~오얀 먼지 닦아내고 다시 들어보는지금.. .. 역시..  오랜만에 느껴보는 편안하고 아~득한느낌 입니다.

 

1. Pledging My Love (사랑의서약)  - Emmylou Harris

사랑하는 사람이 서로에게 영~원한사랑을 약속하는 아름다운 가사 내용을 가지고 있는 Emmylou Harris의 노래 입니다.

 

2. Wayfaring Stranger (방랑하는이방인) - Emmylou Harris

오랜 방랑을 끝내고 고통과 위험도 없는 사랑하는부모님이 계신곳으로 떠나는 이의 노래 입니다. 많은 가수들이 불렀지만 그 중에서도 Emmylou Harris의 노래가  많은분 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이유는 Emmylou Harris가 지닌 감성적인 슬픈 목소리 때문이지 싶습니다.

 

3. Danse avant de tomber -  Carole Laure

Carole Laure는 캐나다 출생배우겸 가수인데, 많은 영화 출연과 1978년부터 1999년까지 발표된 8장의 앨범에도 우리나라에는 잘 알려지지 않은듯 합니다.. 20몇년 전 즈음 단골 레코드 가게에서 우연히 듣고 구입한 앨범에 수록된 곡인데, 누구나 한번쯤 들어본 곡 일 듯 싶습니다.

 

4. Pour L’amour D’unGarcon (한 소년의 사랑을 위하여) - Helene Rolles

1979년에 배우로 => 1987년에 가수로 데뷔한 프랑스 샹송가수이다. 배우로도 유명한 Helene Rolles 영화 '카라'에 삽입된 Je M'apPelle Helene와 드라마 첫사랑에 삽입된 Premiers baisers 으로 인기를얻게 되었으며, 청아한 목소리로 한 소년의 사랑을 노래 합니다.

 

5. Ce Soir Je Ne Dors Pas ( 오늘밤은잠을 이룰수가 없어) - France Gall

프랑스 샹송 가수이며,  1965년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에서우승하면서 유명해 졌는데, 친근하고 정겨운 목소리는 사람들의 마음까지 편안하게 하는거 같습니다. 잠못이루는 밤을 노래 합니다.

 

6. I.O.U (I owe You : 당신덕분이예요)  -  Carry & Ron

독일 출신의 부부 듀오 Carry &Ron 1983Lee Greenwood의곡을 1992년에 컨츠리 버전으로 리메이크한 곡인데,   이곡을 모르시는 분은 아마없으실 듯^^

 

7. My Dear Companion (나의절친한 친구)  -  Dolly Parton, Emmylou Harris, Linda Ronstadt

미국 컨츠리음악의 여왕으로 불리는 Dolly RebeccaParton 과 함께 Emmylou HarrisLinda Ronstadtrk 가 발표한 87년 컨츠리 음악의 결정판으로 불리는 앨범 Trio 에 수록된 곡입니다.

 

8. Gypsie Boy -  Rory Block

뉴욕 출신 작곡,편곡,연주,노래등 재주꾼인 포크 가수 RoryBlock가 사랑에 빠진 마음을 노래하는 곡 입니다. 하모니카 연주는 스티비 원더 입니다.

 

9. River Road (강변 길)  -  Crystal Gayle

고단한 인생 여정을 강변길을 한 없이 걷는 듯한 서정적인 멜로디로 향수를 느끼게하는 곡으로, 미국 컨츠리계의 여왕인 로레타 린(Loretta Lynn)의 동생 Crystal Gayle이 노래 합니다.

 

10. Spanish Harlem  -  Rebecca Pidgeon

미국출신 배우이자 싱어송라이터인 RebeccaPidgeon의 대표곡으로, 황인용씨의 해설로 오디오 테스트 CD에 수록되어 오디오파일 용 곡으로 더 유명하지 않나 싶습니다.

 

11. Fields of Gold (황금빛들판)  -  Eva Cassidy

, 재즈, 블루스, 포크, 컨트리, 가스펠 등 다양한 장르의 명곡을 특유의 목소리로 재 해석하여유명해진 63년 워싱턴 출신 에바 케시디는 96년 "Sting"의 이곡 Fields of Gold 을 마지막으로 갑자기 세상을 떠나게 됨 비운의 가수 입니다.

 

12. Over The Rainbow (무지개너머로)  -  Eva Cassidy

음반 데뷔한 92년에 재 해석한 미국배우겸 가수인 주디 갈런드(Judy Garland)의 노래를 재해석한곡으로 에바 케시디의 대표곡 입니다.

 

감사 합니다.

http://cafe.naver.com/oldygoody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정모] 소리골 11월 정모 행사 (올해 두번째 회원댁 방문행사)를 공지드립니다. file 용범님 2017.11.01 290
공지 (공지) 소리골 회원님들만의 사이버 공간인 밴드를 만들었습니다 10 용범님 2016.01.28 6612
공지 (공지)소리골 회원 가입 관련 용범님 2016.01.13 7248
736 춘천 음악창고에서 진행된 6월 소리골 정모행사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이제는 한여름 날씨.... 가뭄으로 모두들 어려움을 격고 있는 것 같습니다. 시원하게 며칠 비라도 내리면 좋으련만.... 6월 정모 행사는 소리골과 연... 7 file 용범님 2017.06.26 492
735 춘천별곡 지난주엔 춘천에서 모임이 있었습니다.  익숙하고 정다운 분들과 맛있는 닭갈비와 막국수로저녁을 먹고는 한참만에  전화진샘  부부를  뵐수 있어서  반가웠습니... 4 file 로체 2017.06.24 399
734 며칠전에 있었던 어이 없는 일 살다보면 참 어이 없는 일을 겪곤합니다. 최근에 2건의 어이 없는 일을 당했는데 1가지는 생각이 안나네요.  며칠전 집사람이 장모님이 옷을 샀는데 작다고 하는 ... 6 최기영 2017.06.23 421
733 어제 저 폭팔 했었습니다 눈치 채신 회원님들  계시지만  저 약간 편집증  경향이 있습니다 환자답게 임계치를 넘으면 폭팔하는데  제 임계치는 정상인 보다 많이 높은것 같습니다 군생활... 7 김귀환 2017.06.22 516
732 Funny Songs 어르신은 클릭금지!! 열린 마음이시라면 괜찮지만요. ㅎ 요즘 싸이노래 들어보셨나요? 연음화현상으로  어떻게 들으면 C~~하는 욕 같기도 하고  "이거나 먹어 "... 2 로체 2017.06.17 158
731 힘든 결정을 해야 겠습니다 밤새  잠이 오지 않았습니다 참 난처한  상황인데  예전에도  어느분이 카드리지 바늘을  손상 시킨적이 있습니다 당시엔 너무 놀라  순간 고함을 질렀고  그분  ... 5 김귀환 2017.06.12 496
730 브람스 교향곡 1번 다단조 "오늘 브람스가 내게 찾아왔다!   그는 천재다  " 누가 한 말일까요? 물을것도 없이 슈만이지요. 브람스를 처음 본 그날 슈만의 일기장엔 이 두줄이 적혀있더랍니... 4 로체 2017.06.09 167
729 공지할 사항이 있습니다(포노 카트리지 리드선 비교 청음회 및 소감) 회원님들  많은 분들이 청음실에서  행 해지는 케이블 교체에 따른 소리 변화를 몇번 겪으셨을 겁니다 주로 인터 케이블과  파워 케이블 이었지요....       얼마... 3 김귀환 2017.06.07 301
728 오디오 경매건 박사장님은 하츠필드  오리지널 2건 다 떨어지고  내려가던중  b&w 매트릿스 인가?  하여간  제가 질겁을 하는 스타일일을  하나  잡았습니다   저는 젠센  ... 3 김귀환 2017.06.05 596
727 나는 '채식주의자'입니다 ! 오늘 아침 저의 밥상입니다. 남편과 요즘 와 계신 친정어머니까지 모두 이렇게 드셨지요. 쌈채소는 다섯평 저의 텃밭에서 기른것입니다. "나는 채식주의자입니다... 9 file 로체 2017.06.01 306
726 왕유 의 봄이여 안녕 아시는 분이 아래의 시를 올려  마음에 와 닿아  소리골 회원님들에게도  올려봅니다.  중국사람 왕유의 당시 봄이여 안녕 입니다. 한자는 제가 잘 몰라 아래에 ... 6 최기영 2017.05.30 171
725 제이슨 파커 1969년생 미국가수  Jason Walker의 곡입니다. 즐감하시구요. 벌써 금요일. 일주일이 참 빨리도 가네요. 5월의 마지막 주말이네요. 편안하고 여유로운 주말 맞으... 6 로체 2017.05.26 206
724 금번 일요일 5/28 일 음악실 문을 열지 않습니다 와이프 동창 모임이 안흥에서  토,일요일  2일간  진행 됩니다 "남편이 있으면 친구들이 불편해 한다   나는 음악 들으러 갈께 "하고   아무리  둘러되도   내가 ... 2 김귀환 2017.05.25 151
723 한국축구의 희망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한 2년전쯤  유소년 축구 한일전을  우연히 보고  이승우의 존재를 알게되어  기쁨 마음에  이곳에 글을 썼던 기억이 납니다  제가 자라면서 보아온 한국축구  스... 3 김귀환 2017.05.24 139
722 춘천 나들이 행사인 소리골 6월 정모행사를 공지드립니다.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초여름의 날씨를 느끼게하는 합니다. 한여름이 오기전에 나들이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6월에 정모행사를 진행합니다 6월 춘천 정모 행사... 5 file 용범님 2017.05.23 413
» 5월 음악감상회에 오시는 분 들께 준비한 곡 목록 입니다.   5월 입니다.   젊은? 시절 / 귀에 거슬리는 음악은 피하고 듣기 좋은 곡 들만 골라 듣곤 했었는데.. 그중.. 어떤 시스템에서도 편안하게 들릴 여성보컬 곡 들 ... file 올디 2017.05.18 149
720 아카시아, 가비 모레노 지방으로 이주해서 살다보니 아무래도 주말같은 때 서울수도권을 자주 가게 됩니다. 그래서 고속도로를 자주 다니는데요. 일주일만에 가도 풍경이 지난주와는 확... 7 로체 2017.05.17 171
719 인사동에서 진행된 소리골 5월 정모행사 후기입니다.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5월 청명한 날에 소리골 5월 행사가 진행되었는데, 인사동에서 보이는 파란 하늘이 인상 깊었습니다.   이번 행사는 소리골 회원이신 김민... 5 file 용범님 2017.05.16 296
718 5월20일(토) Oldy음악감상회 합니다. 징검다리 휴일과 덕분에 많은 분들이 즐기셨을 황금연휴.. &..  맞이한 선택의 시간..   즐겁고.. 뜻깊은 시간 되셨길 바랍니다. 계절의 여왕 5월, 음악을 ... file 올디 2017.05.15 132
717 5월 소리골 정모 행사를 공지합니다.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5월 연휴를 잘 즐기고 계신가요? 20도를 넘나드는 초여름의 온도가 연속되고 있습니다. 감기 조심하시길..... 지난번 4월 정모 행사때 회원... 2 file 용범님 2017.05.05 27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