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Skip to content
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 찾기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 가입회원 가입
조회 수 545 추천 수 0 댓글 4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 주말 예고도 없이 저희 어머니와 이별 하였습니다.


저도 이제는 고아가 되었네요.


앞으로 열심히 살아가겠습니다.



사진은 아직까지도 매장 이 더 많은 시골입니다.

달구지 하는 풍습도 옛날 그데로 해 주시는 고향 형님어르신들이

고맙기에 자랑하고 싶어서 올리니 용서하이소.


마지막 달구 모습입니다.


20170107_123227.jpg

  • profile
    [레벨:15]가산노 2017.01.11 09:49
    얼마나 애통하십니까 ?
    저도 재작년에 . . .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2
    감사 합니다
  • profile
    [레벨:6]비가온다 2017.01.11 10:30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3
    감사 합니다
  • ?
    [레벨:22]섬집ㅇㅇ 2017.01.11 10:57

    삼가 위로를 전합니다.


    작년 추석 한 달 뒤에 어머니 장례를 치렀으니  
    저도 천애 고아의 반열에 끼게 됐습니다.

    하동 횡천 아버지 곁에 모셨고,

    아버지 산소 봉분도 새 단장을 했습니다.


    이제, 남은 사람들끼리 오순도순 잘 사는 게
    고인에 대한 도리라 여겨집니다.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3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8]신기루 2017.01.11 11:43
    깊이 조의를 표합니다
    상심이 크시겠습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4
    감사합니다
  • ?
    [레벨:4]북림동 2017.01.11 11:4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4
    감사합니다
  • ?
    [레벨:8]양치기영감 2017.01.11 12:08
    좋은날씨에 양지바른 좋은자리에 뫼셨으니
    이제 잘 사시면 도리를 다 하신겝니다.
    모두가 예를 갖추시는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 ?
    [레벨:15]HK 2017.01.11 13:36
    인생의 마지막에 돌아 오지 못하는 길을 가는 것은 누구에게나
    정해진 이치이지요.

    이곳과 저곳의 차이가 순식간이라는 그 허망함이란....
    그리고 상실감은
    겪어 보지 않고서는.....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4
    양할배 홍할배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鳥까는音 2017.01.11 13:41
    .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5
    감사합니다
  • ?
    [레벨:4]디팍 2017.01.11 14:21
    저도 어릴 때 아버님 여의고, 10여년 전에 어머님도 하늘 나라로 돌아 가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기원드립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5
    감사합니다
  • ?
    [레벨:2]jojoku 2017.01.11 14:50
    힘내시구요...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5
    감사합니다
  • ?
    [레벨:11]등대 2017.01.11 15:5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6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2]유니할배 2017.01.11 16:1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우야든동 몸 조심하라" 시던 목소리가 아직도 선 한데요.
    좋은 세상에 가시리라 믿읍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6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4]삼륜 2017.01.11 17:13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자식으로서의 애통함에 위로를 드립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6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9]세로토닌 2017.01.11 17:49
    아들을 무척 자랑으로 여겼을 어머님이었을 것 같습니다.
    위로의 말씀 올립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4
    감사합니다
  • ?
    [레벨:3]골단ㅊ 2017.01.11 21:39
    삼가고인의 명복을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4
    감사합니다
  • ?
    [레벨:3]moo9 2017.01.11 22:34
    아마 좋은 곳에서 cds123님을 보시며 웃고 계실겁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5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죽봉선생 2017.01.11 23:59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힘내세요. 가족들과 지금보다 더 화목하게 지내시길 바랍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5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2]知音知己 2017.01.12 08:08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2:31
    감사합니다.
  • ?
    [레벨:25]걸레(姜典模) 2017.01.12 09:2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2:32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0]Monk(몽크) 2017.01.12 10:52
    늦었지만
    삼가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2:32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0]못 듣던 소리 2017.01.12 15:13
    누구나 겪는 일을 당하신 거긴 합니다만...
    소천하신 어머님께서 좋은 곳으로 인도 되셨길 빕니다.
    그런데 여러 분이 모셔진 곳입니까?
    평지인 게 좀... 궁금합니다.
    고향 형님들께서 찾아 주신 거 참으로 정겨운 일입니다.
    도시에서 오래 지내다 보니 고향이란 단어도 좋고요.
    마음 추스리시고
    앞으로의 날들에 대한 활력을 빨리 회복하십시요.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8:02

    평지 맞습니다.
    도로거에 밭을 일부 조성했스니까요.
    4년전 아부지 장례때
    가묘 해놨지요.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6]오방잠수함 2017.01.13 04:2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3 08:14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877 2017 똔워리 雨 해피 ? ? 2 월 끄트머리 & ... b i r d F M . 11 new [레벨:2]鳥까는音 2017.02.25 27
18876 옛날 신문 보고 싶을 때 http://newslibrary.naver.com 으로 가심 됩니다. 전에는 신문사 방문해서 봤었는데 세월 참... 옛날 신문 보다보면 광고 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ㅋㅋㅋ ... [레벨:6]onlyhuman 2017.02.23 150
18875 김정호 - 세월, 그것은 바람 김정호 작사/곡. 1 [레벨:6]onlyhuman 2017.02.23 150
18874 봄비나리는 날 저 이렇게 소박하게 놉니다 정말 제 거주 환경이 에펨 듣는다는건 아주 괴롭습니다 노이즈가 많아요 군용 비행장 옆 아파트 고층이다보니 레이다를 쏘는건지 ... 비도오고 뭐 ... 18 file [레벨:15]손.진.곤 2017.02.22 350
18873 막내 아들이 신임 경찰 교육을 마치고 졸업했습니다. 그동안 성원 해주시고 축복해주신 회원님께 감사드립니다.^**^ 18 file [레벨:7]plazapharm 2017.02.18 354
18872 Olivia Newton-John - Physical (2000 한국 공연) 그녀는 성실합니다. 8 [레벨:6]onlyhuman 2017.02.18 195
18871 평창겨울음악제 - 2.15-19 지난 2월 15일부터 19일 일요일까지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음악축제가 열리고 있답니다. 시간되는 분들은 예약가능여부를 알아보시고 ... 6 [레벨:7]로체 2017.02.17 192
18870 2017.02.16 b i r d F M 신년이 시작 된지도 ,, 시간은 훨 훨 ~~~ 참 , 바삐도 지나갑니다. 밤 날씨가 조금은 축축한 느낌입니다 . . 14 [레벨:2]鳥까는音 2017.02.16 222
18869 엘피를 모으고 있는데,,,, 마눌님한테는 나중에 다 재산이다 그러고 있는데 과연 그렇게 될까요,,,ㅎㅎ 13 [레벨:1]박원찬 2017.02.15 575
18868 산촌일기(천제사지내기2) 대보름이 지난 마을회관은 여전히 보름밤과 관계없이 활기가 있습니다. 집집마다 고추씨 싹틔워 거실 한켠에 모셔두고 올 봄 농사준비를 시작하기전 망중한을... 12 file [레벨:16]산촌아짐 2017.02.14 373
18867 이것이 내가 사는세상- 채수영 돌이켜 생각해보니 이분이 마지막을 보냈던곳이 부산 광안리 였습니다 생각만큼 라이브카페 운영이 안되어서 다시 서울로 가야겠다고 결심하셨는데 이미 ... 6 [레벨:16]오방잠수함 2017.02.12 324
18866 봅 딜런의 따끈따끈한 신곡 신곡이라기 보다는 어울리지 않게 Old pop을 평범한 창법으로 불렀네요. Pedal steel guitar 소리가 아주 릴랙스 시켜주네요. [레벨:6]onlyhuman 2017.02.12 152
18865 미국인이 생각하는 한국인들의 발음 집착 9 [레벨:6]onlyhuman 2017.02.11 337
18864 슈만/ 전국에서 책을 빌릴 수 있다구요? 어느 음악프로 진행자가 [행복한 클라시쿠스]란 책에서 이야기 한 대목입니다. 이분이 젊어서 군대에 갔을때 입소훈련을 마치고 전방에서 복무하게 되었답니... 24 file [레벨:7]로체 2017.02.10 308
18863 아담 스미스는 아직도 살아 있는가?(2009글 재게시) 아담 스미스가 240여년전인1776년에 소위 국부론을 내어놓기 전16세기에서 18세기에는 소위 중상주의가 판을 쳤다고 할 수 있다. 중상주의자들의 공통된 견해 중 ... 7 [레벨:15]HK 2017.02.09 245
18862 "만덕산이 내려가라 합니다" "만덕산이 내려가라 합니다" 얼마 전에 나는 만덕산에 은거 중이던 어느 道人이 "저녁이 있는 삶"을 짊어지고 道를 깨우치기 위해 下山을 했... 2 file [레벨:6]혼돈질서 2017.02.07 350
18861 산촌일기(천제사 지내기) 우리 마을은 오래전 부터 음력 정월 이 되면 천제사를 지냄니다. 오늘 마을 회관 청소를 끝내고 , 오래된 정자나무 주위에 왼새끼를 꼬아 걸고 부정을 금하며 ... 23 file [레벨:16]산촌아짐 2017.02.06 514
18860 2017 立 春 大 吉 & b i r d F M 마음 구석에 , 응달진 길의 묵은 눈처럼 ,, 그런 일상의 부스러기가 이젠 ,, 눈물처럼 녹기를 바라며 ^^ 19 [레벨:2]鳥까는音 2017.02.04 388
18859 다이나모<Dynamo>마술은 초능력 인가? 다이나모 마술은 사실인지 거짓인지, 다른 마술사 마술은 짐작이 가는데, 이 마술은 ........ 사실처럼, 알 수 없는 외계인, 마술사도 모르는 마술. 현... 1 [레벨:3]초록이 2017.02.04 247
18858 추븐데 자게판까정 출근 할 일이 잇간디~ http://youtu.be/zmwdd2kV0Do 히히힛~ 요것들 봐라! 귀요븐것들! 노는 꼴 잠 보소! 1. 채윤이... 3 [레벨:6]혼돈질서 2017.02.03 2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44 Next
/ 944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