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Skip to content
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 찾기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 가입회원 가입
조회 수 470 추천 수 0 댓글 4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 주말 예고도 없이 저희 어머니와 이별 하였습니다.


저도 이제는 고아가 되었네요.


앞으로 열심히 살아가겠습니다.



사진은 아직까지도 매장 이 더 많은 시골입니다.

달구지 하는 풍습도 옛날 그데로 해 주시는 고향 형님어르신들이

고맙기에 자랑하고 싶어서 올리니 용서하이소.


마지막 달구 모습입니다.


20170107_123227.jpg

  • profile
    [레벨:15]가산노 2017.01.11 09:49
    얼마나 애통하십니까 ?
    저도 재작년에 . . .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2
    감사 합니다
  • profile
    [레벨:6]비가온다 2017.01.11 10:30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3
    감사 합니다
  • ?
    [레벨:22]섬집ㅇㅇ 2017.01.11 10:57

    삼가 위로를 전합니다.


    작년 추석 한 달 뒤에 어머니 장례를 치렀으니  
    저도 천애 고아의 반열에 끼게 됐습니다.

    하동 횡천 아버지 곁에 모셨고,

    아버지 산소 봉분도 새 단장을 했습니다.


    이제, 남은 사람들끼리 오순도순 잘 사는 게
    고인에 대한 도리라 여겨집니다.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3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8]신기루 2017.01.11 11:43
    깊이 조의를 표합니다
    상심이 크시겠습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4
    감사합니다
  • ?
    [레벨:4]북림동 2017.01.11 11:4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4
    감사합니다
  • ?
    [레벨:8]양치기영감 2017.01.11 12:08
    좋은날씨에 양지바른 좋은자리에 뫼셨으니
    이제 잘 사시면 도리를 다 하신겝니다.
    모두가 예를 갖추시는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 ?
    [레벨:15]HK 2017.01.11 13:36
    인생의 마지막에 돌아 오지 못하는 길을 가는 것은 누구에게나
    정해진 이치이지요.

    이곳과 저곳의 차이가 순식간이라는 그 허망함이란....
    그리고 상실감은
    겪어 보지 않고서는.....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4
    양할배 홍할배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鳥까는音 2017.01.11 13:41
    .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5
    감사합니다
  • ?
    [레벨:4]디팍 2017.01.11 14:21
    저도 어릴 때 아버님 여의고, 10여년 전에 어머님도 하늘 나라로 돌아 가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기원드립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5
    감사합니다
  • ?
    [레벨:2]jojoku 2017.01.11 14:50
    힘내시구요...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5
    감사합니다
  • ?
    [레벨:11]등대 2017.01.11 15:5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6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2]유니할배 2017.01.11 16:1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우야든동 몸 조심하라" 시던 목소리가 아직도 선 한데요.
    좋은 세상에 가시리라 믿읍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6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3]삼륜 2017.01.11 17:13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자식으로서의 애통함에 위로를 드립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17:16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9]세로토닌 2017.01.11 17:49
    아들을 무척 자랑으로 여겼을 어머님이었을 것 같습니다.
    위로의 말씀 올립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4
    감사합니다
  • ?
    [레벨:3]골단ㅊ 2017.01.11 21:39
    삼가고인의 명복을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4
    감사합니다
  • ?
    [레벨:3]moo9 2017.01.11 22:34
    아마 좋은 곳에서 cds123님을 보시며 웃고 계실겁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5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2]죽봉선생 2017.01.11 23:59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힘내세요. 가족들과 지금보다 더 화목하게 지내시길 바랍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07:55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2]知音知己 2017.01.12 08:08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2:31
    감사합니다.
  • ?
    [레벨:25]걸레(姜典模) 2017.01.12 09:2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2:32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9]Monk(몽크) 2017.01.12 10:52
    늦었지만
    삼가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2:32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0]못 듣던 소리 2017.01.12 15:13
    누구나 겪는 일을 당하신 거긴 합니다만...
    소천하신 어머님께서 좋은 곳으로 인도 되셨길 빕니다.
    그런데 여러 분이 모셔진 곳입니까?
    평지인 게 좀... 궁금합니다.
    고향 형님들께서 찾아 주신 거 참으로 정겨운 일입니다.
    도시에서 오래 지내다 보니 고향이란 단어도 좋고요.
    마음 추스리시고
    앞으로의 날들에 대한 활력을 빨리 회복하십시요.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2 18:02

    평지 맞습니다.
    도로거에 밭을 일부 조성했스니까요.
    4년전 아부지 장례때
    가묘 해놨지요.
    감사합니다.

  • profile
    [레벨:16]오방잠수함 2017.01.13 04:2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3 08:14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845 앰프 양도 BAT REX 2 앰프 양도합니다 문자로 연락 주세요. 010-9084-5051 3 new [레벨:1]국사봉 2017.01.24 142
18844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서 ... 지난해는 우리에게 아니 모두에게 도저히 참을 수 없는 그야말로 굉장한 인내를 필요로 한 일들이 많았다. 내게도 그런 일이 있었다. 하나가 아니고 얼추... 16 updatefile [레벨:10]못 듣던 소리 2017.01.23 288
18843 부러운 실용 오디오 가족들~ 내가 자게에 정치적인 글을 쓰니 남들은 자게판을 가장 많이 보겠거니 하겠지만 실제로 내가 제일 많이 보는 곳은 나의 오디오 부분이다. 워낙 화려한 오디... 9 [레벨:3]노피새 2017.01.21 471
18842 반도의 칠뜨기 일기 전쟁은 끝나지 않았다. 우리는 지금도 6.25의 연장선에 있다. 미국의 대통령이 어수선한 국내 분위에서 취임식을 마쳤다. 우리의 정치상황은 탐욕과 거짓, 파벌과... [레벨:6]혼돈질서 2017.01.21 175
18841 삶 껴안기 수많은 아줌마 팬들을 몰고 다니는 ㅋㅋㅋ 별로 종교적인 내용은 아닙니다. 1 [레벨:5]onlyhuman 2017.01.21 169
18840 겨울나그네 -슈베르트 슈베르트의 연가곡 '겨울나그네'는 겨울에 듣기좋은 대표적 음악중 하나입니다. 겨울나그네는 슈베르트가 작고하기 1년전 완성한 곡으로... 6 update [레벨:7]로체 2017.01.21 159
18839 혹시 cd-2000R에 들어가는 트레이 로딩용 고무줄 구입처를 알 수 있을까요? 안녕 하세요? 잘듣던 cd가 트레이가 열리지 않아 풀어보니 고무줄(?)이 끊어져 있습니다 혹여라도 구입처를 아시는 분이 계시면 꼭 연락 바랍니다 7 [레벨:2]투쓰가니 2017.01.20 162
18838 David Foster featuring Peter Cetera - Medley 공동으로 곡을 쓰고 프로듀스한 David Foster와 함께 공연합니다, 키 두 개 낮추어서^^ 1:28부터 피터가 즐겨쓰는 코러스 계열의 이펙트를 씁니다. 그 이전까지... 3 [레벨:5]onlyhuman 2017.01.19 130
18837 똥개가 달리 똥개일까? 정호성을 정과장아 아니고 정내시라 불러야 옳은 일인가? 나는 일전에 "어" "아"를 모른다는 말을 어느 글에서 쓴 것 같다. "어, 아"를 따진다 함은 우리 정서를 ... 2 [레벨:6]혼돈질서 2017.01.19 256
18836 제비 20대 때 사랑하는 사람을 멀리 떠나보낸 적이 있습니다(유학). 그런데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그 후 'La Golondrina'를 들으며.. 이루어지지 않는 사랑(만)... 16 file [레벨:4]디팍 2017.01.18 369
18835 Bruce Willis - Jackpot 한참 Moonlighting으로 인기 얻고 있을 때 가수로도 활동했는데 블루스 음악에 조예가 깊고 하모니카 연주도 꽤 하는 실력있는 아티스트입니다. 빌보드 HOT 100... [레벨:5]onlyhuman 2017.01.16 174
18834 내용값이 필수 입니다!!! 분명 내용도 다 적는데 내용값이 필수입니다 하고 댓글 등록이 안되는게 여러날이라 답답하네요 다른건 몰라도 .. 씨데쓰님의모친상에 직... 4 [레벨:15]손.진.곤 2017.01.15 256
18833 신년음악회! 해마다 연초에는 국내외 여기저기서 근사한 신년음악회가 많이 열리지요. 그중 오스트리아 비인 신년음악회는 유명한데요. 매해 1월 1일 현지시간 오전 1... 18 [레벨:7]로체 2017.01.14 421
18832 실용오디오의 정원 하찮은 말처럼 들리시겠지만, 그들은 전문가도 아닌데 고데를 들어본다. 그들은 사용하는 납에 신경을 왜 쓸까? 음악은 단순하게 들리기만 하면 되는걸까? ... 6 [레벨:2]초록이 2017.01.14 461
18831 농한기. 농사가 한가로운 계절 이때는 땅이 쉬고 식물이 대부분 쉬고 그래서 우리 산신령들도 쉰다. 엄밀히 말해서 마냥 쉬는 것은 아니고 흠~~ ... 10 [레벨:28]신기루 2017.01.13 380
18830 조 금 ,, 추 운 겨 울 밤 에 b i r d F M . 9 [레벨:2]鳥까는音 2017.01.13 238
18829 김연아 세계 최고의 정상에 서기 위해서는 1만 시간의 연습시간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가히 하루 3시간씩 10년이란 세월을 요구하는 시간인데 그 표본적인 모델이 ... 1 [레벨:1]카르마 2017.01.11 308
18828 어쩌다 종편이 이 모양 요 꼴이 됐는고....ㅋㅋㅋ 중앙일보 일가는 JTBC가 이렇게 될 줄 알았을까요...ㅋㅋㅋ 2 [레벨:5]onlyhuman 2017.01.11 395
» 저희 어매 장례 치렀습니다. 지난 주말 예고도 없이 저희 어머니와 이별 하였습니다. 저도 이제는 고아가 되었네요. 앞으로 열심히 살아가겠습니다. 사진은 아직까지도 매... 43 file [레벨:17]cds일이삼 2017.01.11 470
18826 수 요 일 b i r d F M 일월 중순 한겨울 오후 다섯 시 즈음의 겨울햇살이 퇴근길에 맑고 환하게 뿌려집니다. 그 햇살을 시샘하는 차가운 겨울 칼바람이 귓불을 목덜미를 할큅... 11 [레벨:2]鳥까는音 2017.01.11 1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43 Next
/ 943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