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arURL
Skip to content
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아이디/비밀번호 찾기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 가입회원 가입
2017.01.10 09:45

고무줄 놀이

조회 수 351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국정 농단의 주역들과 그 주변 사람들의 민낯이 드러나는 실체를 접하면서... 어쩌다 우리나라가 이지경이 되었는지 착찹한 마음 금할 길 없습니다.

문화 예술계까지 권력의 칼이 개입이 되었고, 거기에 편승해서 기득권과 이익을 탐하며 아부와 장단을 친 세력들이 국민의 지성과 감성을을 주도하는 꼴이었고 그 영향이 아직도 현재 진행형으로 드리우고 있으니... 

어제 청문회에 나온 한 달 생활비를 5천 만원인가를 쓴다는 여자 장관의 공허한 진술과 윤기 없는 눈동자를 보면서 저 여자의 어린 시절에 어떤 감성과 지성의 영향을 받았는지 잠시 궁금한 생각이 들었습니다.


 10년 전 쯤 계룡산 인근 마을 초등학교 앞을 지나다가 고무줄 놀이를 하는 아이들이 눈에 띄길래 차에서 내려서 필름 카메라로 찍은 사진입니다.

지금 쯤 잘 자라서 청년이 되어 있겠지요. 


아이들-2(베싸메틱).jpg 아이들-1(베싸메틱).jpg   

  • ?
    [레벨:22]섬집ㅇㅇ 2017.01.10 10:01

    고무줄놀이엔 노래가 꼭 들어가지요.
    전후엔 "무찌르자 오랑캐" "전우의 시체를 넘고 넘어"
    그리고 오래 전에 불렀던 그리운 동요들..


    사진을 시간과 빛의 예술이라 부른다지요. 아마..   

    공중에서 머리카락 휘날리는 첫번 째 사진, 타이밍이 절묘합니다.

    짝짝짝!

  • profile
    [레벨:20]소리사랑 2017.01.10 13:13
    뭣이냐... 제일 하이그레이드가 진행될 때...
    그거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했지요. ^^:;

    금강산 찾아가자 일만이천봉..... 힘찬 발레 공연보다 더 흥미진진...
    고무줄 선수는 역시 치마가 제격... 빨간 티셔츠 사내녀석은 아예 턱을 고이고 정줄 놓았네... ㅋㅋ
    에혀... 그때 고무줄놀이 너무 잘해서 고무줄 든다고 애먼 아이들 벌서게 맨들던 갸는 잘 있는지 몰러...

    쩝... 전... 오래전 어릴적부터 부동산 투기????를 배웠는디...
    이재에 잼병인 것은 무슨 이유일까요? ^^:; 땅따먹기.....
    댑싸리나 차좁쌀 빗자루로 흙먼지 걷어내고, 맨땅 잘 고른다음 시작하는 땅따먹기...
    힘조절, 방향조절, 측량기술은 필수... 알박기도 배웠는디...
  • profile
    [레벨:8]달디단수수깡 2017.01.10 13:41
    고무줄놀이 사진 정겹습니다
    천진난만한 아이들의 표정 너무도 좋습니다
  • profile
    [레벨:28]신기루 2017.01.10 20:13

    분단 이후 금강산 찾아가자...
    625 이후 무찌르자 오랑캐... 전우의 시체를...
    그리고
    그후로 부터 현금에 이르러
    부정과 검은돈과 차떼기를 예고하고선
    - 황금을 보기를 돌같이하라 이르신 어버이...

  • profile
    [레벨:3]죽봉선생 2017.01.11 00:40
    정겹습니다.즐거운추억이네요.
  • ?
    [레벨:4]디팍 2017.01.11 14:27
    좋은 말씀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904 어느 교도소 심야의 김수희 노래 김수희의 '남포동 부루스'가 심야의 경북 어느 교도소 전체에 울려 퍼졌다. 마치 영화 '쇼 생크 탈출'의 주인공이 ... newfile [레벨:3]검정우산 2017.03.23 12
18903 봄맞이 리스닝룸~~ 당구장에 허접기기 두고 이렇게 놀고 있습니다^^ 야마하 avx 2200 과 물린 야마하 북셀프와 kbs1fm 듣다가 손님오면 av엠프지만 투채널로 소리가 발군인 jvc ... 7 updatefile [레벨:12]知音知己 2017.03.22 115
18902 조용필 & 위대한 탄생 featuring 김종서 -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 (1998) 1998년 11월 MBC 가요 Concert에 guest로 온 김종서와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이 연주합니다. 김종서는 이 프로그램에서 한국에서 가장 많이 조용필의 영향을 받은 ... [레벨:6]onlyhuman 2017.03.20 87
18901 일 요 일 아 침 이 다 가 오 는 시 간 .. 酒 기 도 문 b i r d F M . 11 [레벨:2]鳥까는音 2017.03.19 163
18900 록 음악을 증오하던 우리 아버지가 조금 감명받은 곡 뒤에 나오는 string 연주 때문에 ㅋㅋㅋ 지휘는 Jeremy Lubbock이 했고 스트링 편곡은 David Foster, Peter Cetera, Jeremy Lubbock이 했습니다. 조용필 13/1... [레벨:6]onlyhuman 2017.03.18 224
18899 산촌댁의 산촌일기 어수선한 국정과는 상관없이 우린 계절이 바뀌면 하는 일이 있다. 묵묵히 제 할일하면서 땀흘리는 사람들이 있어서 세상은 살만하다고 생각하는데. ... 12 file [레벨:16]산촌아짐 2017.03.17 338
18898 로건 때는 2029년! 로건은 손가락 사이에서 날카로운 강철이 튀어나오는 야성적인 돌연변이 울버린! 그는 초능력자답지않게 늙어 지쳐보이고 동네깡패... 4 [레벨:7]로체 2017.03.17 195
18897 새벽엔 차갑고 , 점심시간 지나면 .. 병아리같은 포근한 봄볕이 .. b i r d F M . 12 [레벨:2]鳥까는音 2017.03.17 152
18896 우리나라 메탈밴드 예레미 아이돌 걸그룹이 한류의 대세인 요즘 예레미는 프로그레시브 헤비메탈의 한국밴드로 최근 8집을 내고 활동하는 밴드입니다 1 [레벨:16]오방잠수함 2017.03.15 147
18895 오디오고수 오디오고수? 나는 이런 이야기가 나올적마다 이런 말들을 하시는 분들은 음악을 사랑한다기보다 고수가 되기를 희망하시는 분들은 아닌가? 라는 의문을 ... 4 [레벨:14]사람 2017.03.15 365
18894 음질만을 추구한다고 탓하시는데..... 오디오를 듣거나 라이브를 들을 때 오디오 음질이 시원찮으면 별로 감동이 오지 않을뿐더러 음악이 제대로 전달이 안되겠지요. 그러나 전 오디오쟁이들... 2 [레벨:20]Monk(몽크) 2017.03.15 288
18893 오디오 고수가 하시는 말씀이(펀글) 진정한 오디오파일이란 오디오의 방계좌도에 빠지지 않고, 항상 정도만 걷는 사람을 말하는데 결코 비싼 기기를 사지 않는다네. 비싼 것을 한 가지 사서 시스템에... 7 [레벨:2]모악산인 2017.03.14 367
18892 대한민국 만세 ! ! 오늘 막내가 전역했다. 방금 집에 도착했다는 전화를 받았다. 너무나 기쁘다. 돼지가 아무리 랄지를 떨어도 국방부 시계는 돌아 갔나 보다... 군 전력 증강에 막... 27 file [레벨:11]못 듣던 소리 2017.03.14 373
18891 어디쯤 가고 있을까? 풋풋한 강석우와 청순한 이미숙 그리고 안성기 밤잠 설치다가 케이블 티비에서.. [레벨:9]세로토닌 2017.03.13 191
18890 탄핵 후 광화문 구형 Nikon 16mm 렌즈를 Circle로 개조해서 첫 촬영. 5 file [레벨:4]디팍 2017.03.13 263
18889 집으로 가는 박근혜 어제 저녁에 이층 내 전용 공간에서 음악을 듣다가 티비를 켰다. (탄핵을 받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청와대를 떠나지 ... 2 file [레벨:3]검정우산 2017.03.13 201
18888 5일 전부터 경기 남부지역에서 기침 나는 분들 감기 아닙니다. 5일 전에 갑자기 혀가 따가우면서 기침이 폭발적으로 나오는데 아주 죽겠네요. 많은 분들이 기침하고 있고 거의 다 감기로 생각하죠. 하지만...... [레벨:6]onlyhuman 2017.03.11 234
18887 누가 박근혜를 파면했는가 "피청구인(박근혜 대통령) 파면~" 어제 대한민국 헌법재판소의 선고... 작년 부터 온 나라를 흔들었던 '최순실 ... 3 file [레벨:3]검정우산 2017.03.11 384
18886 산유화 8 [레벨:7]로체 2017.03.09 302
18885 R. I. P. Tommy Page Written by Michael Bolton & Dianne Warren 젊음의 행진인가 이 곡을 소개하는데 "It was co-written by Michael Bolton." 이라고 했는데 따라나온 ... [레벨:6]onlyhuman 2017.03.06 2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46 Next
/ 946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